HOME > 예체능 > 연극영화 > 한국서양음악학회 > 서양음악학
음악의 의미와 대상의 문제 - 퍼스의 기호학적 접근
분야 예체능 > 연극영화
저자 강나원
발행기관 한국서양음악학회
간행물정보 서양음악학 2015년, 서양음악학 제18권 제2호, 59page~89page(총31page)
파일형식 2723521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여행 내러티브에 대한 퍼스 기호학적 접근 -알랭 드 보통의 『여행의 기술』을 중심으로
영화음악에 대한 기호학적 접근
영화영상에 관한 기호학적 이해의 문제점과 대안 - ‘사이공간’ 개념을 중심으로
히치콕 〈The Man Who Knew Too Much(1956)〉 영화 사운드의 기호학적 분석 -
영화영상에 관한 기호학적 이해의 문제점과 대안: "사이공간" 개념을 중심으로
 
 
목차
부제 : The Problem of Meaning and Object of Music - Approaches from the Peircean Semiotics -
1. 들어가면서
2. 지시대상과 의미의 문제 : 음악의 홀로 존재성
3. 대상과 의미에 관한 퍼스의 관점
4. 퍼스의 기호학을 통한 해명의 시도와 한계 : 코커, 커밍, 해튼
5. 의미와 해석 공동체
6. 나가면서
참고문헌
Abstract
 
 
국문초록
Music often seems to talk to us. However, theorists who suggest it always take up a heavy burden in that they ought to prove how it is capable of. They should answer questions regarding the lack of object or semantic content of music. This essay examines the question of whether this issue was explained in the studies of Wilson Coker, Naomi Cumming, and Robert S. Hatten who attempted to elucidate it by applying the Peircean Semiotics. While these theories have many advantages, the question this essay raise is not sufficiently answered.
This essay suggests that musical meaning is not so much the question of the structure or the quality in the music, although it is still important factor, but of context and habits formed in a community. Musical meaning is the dynamic and teleological process itself, which is constantly interpreted in semiosis, but end-directed. Based on the concept of Synechism, this essay underlines that the interpretation of a listener is neither a private nor an arbitrary association, but an embodiment of communal experience and habits established in a community.
 
 
영문초록
음악은 때로 우리에게 말을 건넨다. 하지만 음악이 말할 수 있다고 주장하는 입장은 언제나 그것이 어떻게 가능한지에 관해 증명해야 하는 이론적 부담을 지고 있다. 음악은 대상을 가지지 않거나 대상에 대한 지시가 불명확하기에 의미론적 내용이 없다는 형식주의자들의 비판에 답해야 하기 때문이다. 이 글은 퍼스의 기호학을 통해 이러한 문제들에 대해 해명을 시도한 코커와 커밍, 해튼의 이론을 살펴보고, 각각의 이론들이 어떤 한계와 시사점을 남기고 있는지를 검토한다. 그들의 이론은 많은 장점을 지니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제기된 문제들을 충분히 설명하지는 못한다. 이 글은 음악의 의미가 음악 안의 구조나 특질의 문제라기보다 맥락과 습관의 문제이며, 세미오시스 안에서 계속해서 해석되는 역동적인 과정이자 목적론적 과정 그 자체임을 강조한다. 또한 퍼스의 시네키즘에 근거하여 청자의 해석작용은 단순히 사적이거나 자의적인 연상이 아니며 이미 공동체 안에서의 공통의 경험과 맥락을 반영한다고 제언한다.
 
 
음악의 의미와 대상(meaning and object of music), 퍼스의 기호학(Peircean Semiotics), 해석체(interpretant), 상관관계(correlation), 세미오시스(semiosis), 습관(habit), 공동체(community)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연행기호학] 뮤지컬 `유린타운`을 분석
[방통대 국어국문과 1학년 언어의 이해 D형] 1. 인간언어의 특징을 동물(곤충)의 언어와 비교해서 제시하시오. 2. 기호학
[기호학] 기호학
[기호학] 기호학으로 본 연극 `라이어`
[매체기호학] 기호학을 통해서 본 올드보이 분석
[매체기호학] 공연현장의 기호학 -`쇼 음악중심`과 `라이브 클럽 페스트`
[매체기호학] 공연현장의 기호학
[기호학]화장품 광고에 대한 기호학적 분석
[영화] 한국 로맨틱 코미디 영화 분석
[기호학] 조PD의‘my style` MV에 나타난 기호와 그의미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음악과 페미니즘, 그 미래와 목표, ...
베르톨트 브레히트의 교육극 - 음악의...
괴테의 『파우스트』와 “여성과 음악...
카시오도루스(Cassiodorus)의 음체계 ...
페미니즘 -
이 간행물 신규자료
이도메네오의 변신 -
충실한 해석자 담론 - 리스트의 “피...
거울 속의 거울 - 19세기 이원론적 화...
《메피스토 왈츠》에 반영된 에로티시...
바흐의 ‘바이올린 솔로를 위한 소나...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