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공학 > 화재소방 > 한국화재소방학회 > 한국화재소방학회 논문지
소방용품 내용연수 제도화 정책방안 -
분야 공학 > 화재소방
저자 백창선 박인선
발행기관 한국화재소방학회
간행물정보 한국화재소방학회 논문지 2016년, 한국화재소방학회 논문지 제30권 제1호, 111page~120page(총10page)
파일형식 2904336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청소년수련시설 역할 재정립 및 정체성 확립 방안 연구 -
지속적 규제개혁 추진을 위한 규제관리체계 정비방안
지역사회 청소년의 인성교육 실태와 활성화 방안 연구 -
학술연구용품 관세감면 사후관리에 관한 개선방안 -
전기충전시설에 대한 지방세 과세방안
 
 
목차
부제 : Policy Direction for Fire Products Life Expectancy Legislation
요약
ABSTRACT
1. 서론
2. 소방용품 내용연수 관리 제도의 운영 현황
3. 소방안전관리자의 소방용품 내용연수 인식 조사
4. 소방용품의 내용연수 실행 방향
5. 결론
References
 
 
국문초록
본 연구는 국내외의 소방용품 내용연수 제도와 소방안전관리자 인식조사를 바탕으로 소방용품 내용연수 제도화에 대한 정책 방안을 제시할 목적으로 실행되었다. 이를 위하여 일본, 미국, 한국의 소방용품 내용연수 제도를 분석하여 권장 내용연수를 도출하고, 전국 17개 시도권역 소방안전관리자 660명을 대상으로 소방용품 내용연수 제도화 필요성, 32종의 소방용품의 내용연수 관리 및 향후 정책 방향에 대한 인식 조사 결과를 분석한 후 소방용품 내용연수 정책실행 방향을 찾고자 하였다. 소방안전관리자 설문 조사 결과, 소방용품 법제도화에 대하여 79.3% 소방안전관리자가 찬성하였으며 소방용품 품목별 제도화 필요성에 대해서는 분말소화기(77.3%), 감지기(44.6%), 소방호스(44.4%), 스계소화기(40.6%), 완강기(36.2%), 유도등(35.9%), 공기호흡기(35.9%), 주거용주방자동소화장치(33.9%), 자동확산소화장치(33.9%), 비상조명등(31.2%), 가스누설경보기(30.7%) 등이 30%를 상회 수준으로 내용연수 관리가 필요하고, 특히 분말소화기(60.0%), 감지기(20.0%), 소방호스(18.8%)는 최우선 도입이 필요하다고 인식하였으며, 소방용품 내용연수는 대부분 10년 전후 경과하면 교체해야 한다고 인식하고 있었다. 따라서 이러한 결과를 토대로 내용연수 제도화 소방용품 품목을 선정하고 단계적 정책 도입방안을 제안하였다.
 
 
영문초록
This study is intended to provide legislative direction for fire products life expectancy. Domestic and international laws relating to fire products life expectancy have been reviewed, and the results of a Fire Safety Manager Consciousness (FSMC) survey were analyzed. The FSMC survey has been designed in order to assist with the establishment of appropriate fire safety policy. A questionnaire survey was conducted with 660 fire safety administrators from 17 municipal and provincial districts, with the intention of gaining expertise on the extension of life-span for 32 fire products. The survey also asked for candidates opinions on future policy direction. Based on the survey results and the review of policies within other nations, we have devised a set of policy issues with the intention of extending the life-span of fire-safety items. The survey result revealed that 79.3% of Fire Safety Managers (FSMs) concurred with the establishment of legislation regarding the maintenance and correct care of fire-safety products. Overall, over 30% of FSMs were in favor of regulations regarding Ddry chemical fire extinguishers (77.3%), fire detectors (44.6%), fire hoses (44.4%), gaseous agent fire extinguisher (40.6%), automatic descending life lines (36.2%), exit lights (35.9%), air respirators (35.9%), extinguishing systems for residential cooking facilities (33.9%), automatic spray-type extinguishing units (33.9%), emergency lights (31.2%), and gas leakage detectors (30.7%). Especially, among these, dry chemical fire extinguishers (60.0%), detectors (20.0%), and fire hose (18.8%) were identified as the fire products primarily in need of maintenance legislation. The general consensus is that fire products older than 10 years need to be replaced. Based on the survey results, there was general agreement that fire product life expectancy is in need of legislation. This study recommends the introduction of fire product life expectancy legislation in phases.
 
 
Fire products, Useful life, Consciousness research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기업윤리] 다국적기업의 윤리경영
[졸업][복지]기업의 사회봉사 활성화 방안에 관한 연구
외국과 한국의 재가노인복지사업과 시사점0k
[환경오염]환경오염에 관하여 - 대기오염, 수질오염, 토양오염
[사회복지]장애인 복지정책의 현황 및 개선방향
사회복지실천의 제반 영역과 기관
[지역사회복지론] 사회복지 공동 모금회
[교육행정] 우리나라 교육행정조직
[사회복지]지원봉사활동의 이론
[환경] 경오염과 대책(각종협약 등~~)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석유화학공장의 소화설비에 관한 연구...
소방펌프차의 고압방수를 위한 중계방...
샌드위치패널 단열재의 연기농도 및 ...
ATH, Sb₂O₃ 조성에 따른 복합재료의...
화재현장에서 사용하는 소방호스의 마...
이 간행물 신규자료
고온에 노출된 커튼의 한계산소지수에...
건축용 목재의 열 유해성 평가에 대한...
비닐장판 위에서 연소된 인화성 액체...
할로겐화합물청정소화약제 안전기준 ...
구획 화재에서 스프링클러 열 손실계...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