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어문학 > 국문학 > 한국근대문학회 > 한국근대문학연구
이해조 소설의 텍스트 변화 양상 연구 - 『제국신문』 연재 원문과 단행본의 비교를 중심으로
분야 어문학 > 국문학
저자 강현조
발행기관 한국근대문학회
간행물정보 한국근대문학연구 2016년, 한국근대문학연구 제17권 제1호(통권 제33호), 99page~163page(총65page)
파일형식 2951857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9,000원
적립금 27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일반논문 : 근대초기신문의 전래 서사 수용 및 변전 양상 연구 -『한성신보』와 『제국신문』의 공통 게재 서사물을 중심으로-
식민지 시기 신문연재소설의 반복과 차이 - 『무정』의 패턴화 / 탈패턴화로서의 『쌍홍무』
초기 『매일신보』 연재소설 삽화란의 풍경 (3) - 신문 연재소설 삽화가 초래한 신문소설 독자 감각의 변모
특집2: 동아시아 문화와 사상의 교류와 변전 : 식민지 번역장(飜譯場)과 검열 -조명희의 『그 전날 밤』 번역을 중심으로
<목단화(牧丹花)>의 개작 양상 연구 - 새 자료 개작 텍스트 <화즁왕(花中王)>의 소개와 내용 비교를 중심으로
 
 
목차
부제 : Changes to Text in Lee, Hae Jo’s Writing : A Comparison of the Original Jeguk Sinmun Series
Ⅰ. 서론
Ⅱ. 『제국신문』 연재 원문 및 단행본의 서지적 고찰
Ⅲ. 텍스트 변화 양상 및 함의 분석
Ⅳ. 결론
참고문헌
〈국문초록〉
Abstract
 
 
국문초록
이 논문에서는 『제국신문』에 연재되었던 이해조 소설 작품의 원문과 연재 이후에 출판된 단행본을 비교 분석함으로써 텍스트 변화의 구체적 양상과 그 의미를 규명하고자 하였다.
먼저 서지적 고찰을 통해 지금까지 다소 부정확하거나 불명확한 부분이 없지 않았던 이해조의 작품 집필 과정 및 단행본으로의 정착 과정을 상세히 재구성해 보았다. 그 결과 이해조가 1907년 6월 5일부터 『제국신문』 소설란을 담당한 이래 〈원앙도〉 연재 당시의 1주일간의 휴재를 제외하고는 사실상 거의 매일 지면을 채워나갔음을 확인하였다. 이러한 사실은 『제국신문』과 작가인 이해조가 소설란에 얼마나 큰 비중을 두고 있었는지를 반증한다.
또한 연재 중단 당시의 광고 내용을 고려할 때 이해조는 미리 원고를 완성한 후 분할 연재한 것이 아니라 집필과 연재를 동시에 병행했음을 알 수 있었다. 이 때문에 거의 전 작품에 걸쳐 연재횟수의 중복 표기 및 횟수 표기 오류가 있었다.
각 유형 및 사례의 조사 및 분석 결과 먼저 단순한 교열 수준을 넘어 작품에 대한 적극적인 개작이 이루어지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으며, 이는 작가인 이해조가 직접 개입한 결과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판단된다. 이러한 개작으로 인해 등장인물의 성격 및 역할이 변화된다거나 작중 상황이 환기하는 정서적 효과 또는 현실에 대한 풍자의 성격이 강화되는 등의 변화가 나타난다는 점을 알 수 있다. 나아가 〈쌍옥적〉의 경우는 검열로 인해 작가의 의도와 무관하게 비자발적인 개작을 할 수밖에 없었다는 점을 확인하였다.
이상의 사실들은 이해조의 『제국신문』 연재 작품과 단행본이 결코 동일한 텍스트로 간주될 수 없다는 점을 반증하고 있다. 따라서 이해조의 소설에 있어서도 텍스트의 다중성이 노정되고 있다는 점을 연구의 기본 전제로 삼아야 할 필요가 있으며, 매체의 전환이라는 계기가 하나의 작품을 형성하는 데 미친 영향은 원전비평적 방법론을 토대로 더욱 엄밀하면서도 실증적인 차원에서 고찰되어야 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 이 논문의 결론이다.
 
 
영문초록
This thesis attempts to determine specific aspects of text change and its meaning in Lee, Hae Jo’s Jeguk Sinmun series using comparative analyses of published books.
Based on bibliological information, the series was inaccurately reconstructed, and some details of the writing process of Lee, Hae Jo are uncertain. As a result, Lee, Hae Jo wrote the Jeguk Sinmun daily, beginning on June 05, 1907. This fact proves that the author put significant emphasis on this series and that he wrote his other works while writing the series. This situation resulted in a change in the text of the original Jeguk Sinmun.
Significant changes to various regulations created numerous cases of missing details in published works. This was most common for work practices, affecting error correction and adaption for newspapers that can be classified into three types: new errors, omitted errors, and errors occurring during the editing process.
Each error type was investigated before revision, which likely intervened with the writer’s results. Adapting the nature or role of the characters or situations strengthens the emotional impact of satire. Furthermore, the Ssangokjuck also confirms that involuntary censorship necessitates adaption, regardless of the intentions of the artist. Corrections to the original newspapers are examples of errors caused by the editing process because the text analyzed for this thesis was determined to be the original newspaper series.
Lee, Hae Jo’s novels were serialized in Jeguk Sinmun and published as a book series, but they can never be regarded as the same text. Therefore, it is necessary to expose multiplicity in the text to determine the influence of text changes in a single work using a critical methodology, which is the main purpose of this thesis.
 
 
이해조 소설, 원전비평, 『제국신문』 연재 원문, 단행본, 텍스트 변화 양상, 개작 및 누락, 매체 전환, Lee Hae Jo’s novel, source criticism, the original Jeguk Sinmun series, books, the aspects of changing text, adaptation and omission, media conversion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국어국문학] 창작과 번안 활동을 통해서 본 김내성의 문학적 가치-`타원형의 거울`과 `살인예술가`,`얼룩띠의 비밀`과 `심야의 공포`를 중심으로
[현대문학사] 문학사를 통해 알아보는 무정의 근대성
[한국문학사교육론] 신소설
[현대시강독] 개화기 시가문학(1860~1919)
[비교문학] 번안과 개작의 비교를 통해 본 김내성의 대중성(김내성의 탐정소설과 번안물을 중심으로)
공무원 국어 기출문제(국가직7급,국가직9급,국회8급,경찰공무원,군무원)
[개화기문학사] 이해조 `자유종`, 1910년 이후의 작품 특징
[현대문학사] 1920년대 문학-현대 문학과 개인의 내면
근대에 관한 담론
한국 현대문학과 사상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특집/친일문학] 친일문학의 역사철학...
1980년대 현실주의 시사와 역동적 중...
[논문] 또 하나의 근대성 읽기 : 근대...
윤동주 시의 '눈'과 매개된 인식 -
생산관리 학회 / SECTION 2 / 슈퍼마...
이 간행물 신규자료
평양에선 우리 광장을 어떻게 볼까 - ...
참여 과잉 시대의 비-시민 정치와 광...
올림픽의 무의식 - 1987년 6월 항쟁과...
광장의 페미니즘과 한국문학의 정치성...
김소월의 「서울의 거리」 연구 - 시...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