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어문학 > 언어학 > 경북대학교 인문학술원 > 동서인문
칸트 실천철학의 법정모델 고찰 - 양심법정을 도덕법칙에 되비추어서
분야 어문학 > 언어학
저자 권이선
발행기관 경북대학교 인문학술원
간행물정보 동서인문 2017년, 동서인문 제7호, 109page~133page(총25page)
파일형식 3254304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사비니의 법적 판단론과 칸트의 반성적 판단력 - 한국 사법학(私法學) 방법론에서 법적 판단 구조의 해명과 지향점에 관한 제언(提言)
칸트의 존경심과 하이데거의 존재론적 기분
막스 셸러의 양심론에 관한 연구 -
동아시아의 근대 불교와 서양철학 -
근본악과 희망의 문제 - 칸트의 『종교론』을 중심으로
 
 
목차
부제 : Investigating the Court Model of Kantian Ethics - A Reversal Study of the Court of Conscience and Moral Law -
국문초록
1. 들어가는 말
2. 양심의 토대와 정초로서의 법정모델
3. 양심법정의 사고법과 구조
4. 양심이성기원설과 양심법정설의 상관성
5. 양심법정의 되비춤(逆照射)
6. 나가는 말
참고문헌
ABSTRACT
 
 
국문초록
Why has the concept of conscience in Kant’s ethics been neglected thus far? Is a concept relegated to the background when it encompasses a multitude of fields, thereby appearing too fragmented? It is certain that the concept of conscience consistently appears in the background in many of Kant’s statements. One of the reasons why it cannot be discussed openly could be that the objective moral law is commensurate with the subjective concept of conscience. Nonetheless, Kant"s concept of conscience took shape in contrast with the conventional concept of conscience. Thus, the conceptual framework of conscience and that of moral law should be commensurate with each other. This paper addresses this issue with the aim of settling any discordance by applying the reversal methodology on Kant"s concept of conscience and moral law. The key element to the resolution is the court model that applies to any thinking processes in Kant’s critical philosophy. First, we need to verify that the court model can be applied equally in both speculative and practical philosophy. In other words, we need to determine what the court model means in terms of foundation and groundwork for the court of conscience (Section 2). Second, we analyze the thinking method and structure of the court of conscience based on Japanese Kantian philosopher Ishikawa Fumiyasu’s Theory of Infinite Judgement (Section 3). Then, we examine the correlation between the court of conscience and the genesis of rational conscience (Section 4). Finally, this reversal study leads us to conclude that Kant’s practical reason that accompanies categorical imperatives is indeed the conscience. As a result, the commensurateness of Kant"s objective and subjective ethical systems is verified, their common denominator being the court model. This elucidates the fundamental role played by the concept of conscience behind Kant’s moral philosophy.
 
 
영문초록
지금까지 칸트의 윤리학에서 양심개념이 왜 등한시되어 왔을까? 혹시 어떤 개념이 너무나도 포괄적이기 때문에 다방면에 걸쳐 분절형태로 나타날 경우, 해당 개념 자신은 배후로 후퇴하는 것은 아닐까? 분명히 칸트의 여러 진술에서는 양심현상이 배후에서 일관되게 드러나 있다. 그런데 양심이 전면에 드러나지 못하는 원인의 하나는 정초된 객관적인 도덕법칙이 주관적인 양심개념과는 통약불가능하다는 입장 때문일지도 모른다. 그러나 칸트의 양심개념은 통상의 양심개념을 극복하고서 형성된 것이다. 그러므로 양심개념의 틀과 도덕법칙개념의 틀과 통약은 가능해야 한다. 본 논문은 칸트의 양심개념에서 도덕법칙으로 되비추어서(逆照射) 그러한 의구심의 해결을 목표로 한다. 이 해결의 열쇠는 칸트 비판철학의 사고법에 작용하는 법정모델이다. 따라서 먼저 법정모델은 사변철학에서 뿐만 아니라, 실천철학에서도 동일하게 작용하고 있음을 확인해야 할 것이다. 즉 양심법정의 토대와 정초로서 법정모델이 무엇인지를 고찰할 것이다(2절). 다음으로 양심법정의 사고법과 구조를 일본의 칸트철학자 이시까와(石川)의 무한판단론에 근거하여 살펴볼 것이다(3절). 그런 다음 양심법정설과 양심이성기원설의 상관성을 고찰하고(4절), 마지막으로 양심개념으로부터 도덕법칙으로의 되비침을 통하여, 정언명령을 수반한 칸트의 실천이성이 양심인 것으로 도출될 것이다. 그 결과 칸트의 객관적 윤리체계와 주관적 윤리체계의 통약가능성을 확인될 것이며, 그 공통분모가 법정모델인 것이 규명될 것이다. 그리고 칸트의 양심개념은 칸트 윤리학의 배후에서 주도적 역할을 하고 있음이 규명될 것이다(5절).
 
 
법정모델, 칸트, 이시까와 후미야스(石川文康), 양심, 무한판단, Court Model, Infinity Judgement, Immanuel Kant, Ishikawa Fumiyasu, Conscience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교육학] [교육학]전태련교육학 서브노트
[여성학개론]여성과법률-예술성과 음란성의 한계
[미디어 윤리] 모의재판 보고서 -마광수의 `즐거운 사라` 사건
[태아와낙태]낙태 찬반론에 대해
걸어다니는 철학 _ Walking Philosophy
[토론] 창조냐 진화냐-창조과학 무엇이문제인가
[교육] 교육학레포트모음입니다.
[자연] 창조론과 진화론에 대한 내용
법학 - 헌법 전체정리
[칸트] 칸트의 사상과 철학에 관한 고찰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영지와 원죄 - 에릭 뵈겔린의 사상에 ...
적대적 지배관계 극복의 철학 - 『경제...
고전 산스끄리뜨의 교차 운율(Ardhasa...
칸트 『순수이성비판』의 과제와 ‘초...
생태계 내 종 다양성(species diversi...
이 간행물 신규자료
영지와 원죄 - 에릭 뵈겔린의 사상에 ...
적대적 지배관계 극복의 철학 - 『경제...
고전 산스끄리뜨의 교차 운율(Ardhasa...
생태계 내 종 다양성(species diversi...
인문학술원 명단 외 -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