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과학 > 사회학 > 전남대학교 5.18연구소 > 민주주의와 인권
전쟁문학이 여성의 몸을 사유-재현하는 방식 -
분야 사회과학 > 사회학
저자 심영의
발행기관 전남대학교 5.18연구소
간행물정보 민주주의와 인권 2018년, 민주주의와 인권 제18권 제1호, 69page~103page(총35page)
파일형식 3456977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음식의 문학적 재현과 주체화의 방식 - 한강과 오수연의 소설에 나타난 ‘음식’을 중심으로 -
1980년대, 바리케이트 뒤편의 성(性) 전쟁과 여성해방문학 운동 -
현대시조에 나타난 여성 담론의 형상화
여성의 몸과 노동, 그리고 민주주의 - 1970년대 수기와 소설에 드러난 정동을 중심으로
한국 여성주의 미술의 몸의 정치학 -
 
 
목차
부제 : War Literature Thinks about the Body of Women - How to Reproduce
국문초록
Ⅰ. 전쟁과 섹슈얼리티(Sexuality)
Ⅱ. 병자호란과 화냥년
Ⅲ. 일제강점기와 위안부
Ⅳ. 한국전쟁과 양공주
Ⅴ. ‘훼손된 몸’을 넘어서기
참고문헌
ABSTRACT
 
 
국문초록
한 사회가 여성을 어떻게 위치지우고 대우하고 취급하는가 하는 문제는 그 사회의 심층을 이해하는데 있어 중요한 열쇠를 쥐고 있는 주제이다. 대부분의 가부장제 사회에서 여성의 몸은 그 자체가 지배적인 담론에 의해 형태화된 몸이다. 따라서 여성의 몸의 역사는 여성에 대한 억압의 역사와 매우 밀접한 연관을 지니고 있다.
이 글은 전쟁문학, 특히 병자호란(1636-1967)과 태평양전쟁(1941-1945) 및 한국전쟁(1950-1953)을 배경으로 한 소설 중에서 여성의 몸ᐨ섹슈얼리티(Sexuality)를 문제삼고 있는 소설들을 분석한다. 무엇보다 전쟁의 가부장적 폭력성과 억압이 가장 잘 드러나 있는 여성 표상과 기억이라는 측면에 주목하여, ‘화냥년’과 ‘위안부’ 그리고 ‘양공주’라는 여성에 대한 상징체계를 통해 유지되고 재(생산)되는 이데올로기가 무엇인지를 살펴본다.
전쟁과 같은 극도의 혼란기에 남성들이 겪는 고통과 비참함에 더해 여성들은 성적 착취라는 이중 삼중의 폭력적 상태에 놓이게 된다. 문제는 같은 고통을 겪는 남성 주체들이 그러한 여성들을 바라보는 이중적 시선, 곧 냉담과 배제의 메카니즘(mechanism)에 있다. 그것은 오랜 가부장제, 그것도 자본주의적 가부장제 이데올로기가 여성들에게 강제한 정절에의 강요와 깊은 연관이 있다.
이 글에서 오래된 이야기들을 다시금 기억해 내는 까닭은 우리가 그와 같은 비극과 희생의 반복을 멈추기 위해서라고 할 수 있다. 전쟁에서 돌아온 남성들은 민족의 아들로 귀환하였으나, 몸을 더럽힌 채로 돌아온 이들 여성들은 자신의 목소리를 갖지 못했을 뿐 아니라 오랫동안, 모두가 침묵했다. 성적 능욕을 당한 여성들은 피해자ᐨ희생자이면서도 수치심과 죄의식을 내면화할 수밖에 없었다. 이렇게 식민주의는 민족주의와 함께 여성을 역사와 삶으로부터 배제ᐨ소외시켜왔다. 전쟁을 전후한 시기에 여성들이 겪었던 참혹한 비극이 역사 속에서 반복되지 않기 위해서는 이들 여성들의 고통과 추방의 경험이 끊임없이 서사화 되는 한편 해방을 위한 연대의 기억ᐨ운동으로 승화되어야 한다.
 
 
영문초록
The question of how a society sits, treats, and treats women is a key topic in understanding the depth of the society. In most patriarchal societies, the body of a woman is itself a body shaped by the dominant discourse. Thus, the history of women"s bodies has a close relationship with the history of oppression against women.
This article focuses on the literature of war, especially the novels on the subject of female body-sexuality among novels based on the Manchu war(1636-1967), the Pacific War (1941-1945) and the Korean War (1950-1953) Analyze. Most of all, we pay attention to the aspects of women"s representation and memory that patriarchal violence and oppression of war are most revealed, and it is the ideology that is maintained and re-produced through the symbolic system of women such as ‘Trivial Year’, ‘Comfort Women’.
In addition to the suffering and misery of men in extreme turmoil such as war, women are placed in a double, triple, violent state of sexual exploitation. The problem lies in the double gaze of the male subjects experiencing the same suffering, the mechanism of apathy and exclusion. It is a long patriarchy, and it is deeply connected with the enforcement of the capitalist patriarch ideology to the fidelity imposed on women.
The reason we recall the old stories again in this article is that we stop such repetition of tragedy and sacrifice. The men who returned from war returned to be the sons of the nation, but these women, who had returned to defile themselves, had not only their voice but also silence for a long time. Women who were sexually abused were forced to internalize shame and guilt, even though they were victims-victims. In this way, colonialism, together with nationalism, has excluded women from history and life. In order to prevent the tragedy of women from being repeated in history during the post-war period, the experience of suffering and deportation of these women must be constantly narrated and sublimated into the memory-exercise of solidarity for liberation.
 
 
일제강점기와 위안부, the Manchu war and Carague, 희생양, 벌거벗은 생명, Japan forced capture and comfort women, 병자호란과 화냥년, 한국전쟁과 양공주, scapegoat, Homo Sacer, the Korean War and foreignrs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현대문학사] 최인훈의 화두 작품 분석
[성심리학] 몸담론에 관한 고찰
이창래의『영원한 이방인』분석 - 호미 바바의 이론을 중심으로
신화와 철학 레포트
서양의 철학사 레포트
[현대시강독]1990년대 현대시
[국문학사] 중세전기문학 -삼국,남북국 시대
채만식의 문학세계
박찬욱 작가론 레포트
[사회문화]대중문화의 패러다임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군인 인권과 사고(자살)예방프로그램 ...
일본의 다문화 정책과 재일동포의 인...
베트남의 시민사회와 NGO - 현황과 평...
루소의 시민사회와 인권실현 -
문화대혁명, 그 기억과 망각 -
이 간행물 신규자료
영상기록에 담긴 1980년 5월: 2017년 ...
국가폭력 가해자 불처벌이 유가족의 ...
1987년 6월 민주항쟁과 이한열 -
제주4·3사건 직계부재 희생자에 대한...
6·4 천안문사건과 중국언론: 「世界...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