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어문학 > 국문학 > 한국현대문학회 > 한국현대문학연구
박완서 문학에 나타난 서울에서의 한국전쟁 체험의 의미 - 『목마른 계절』을 중심으로
분야 어문학 > 국문학
저자 김영미
발행기관 한국현대문학회
간행물정보 한국현대문학연구 2018년, 한국현대문학연구 제54집, 11page~41page(총31page)
파일형식 3468328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구술기억자료의 체험주의적 해석과 학술적 가치
한국문학과 도시성
김종삼 시의 전쟁 체험과 타자성의 의미
50년대 대구경북지역 군소작가1)들의 신문소설의 발굴과 의미 -이정수, 김동사, 홍영의 신문소설에 나타난 지역적 의미를 중심으로-
연구논문 : 한국전쟁 체험담을 통해 본 역사 속의 남성과 여성 -우리 안의 분단을 넘어서기 위하여
 
 
목차
부제 : The Meaning of Korean War Experiences in Seoul in the Park Wan-seo`s Novel A Thirsty Season
국문초록
1. 서론
2. 공적 기억에서 배제된 서울 잔류의 기억-‘6·25’ 발발과 인공 시기
3. 잔류파와 도강파라는 이분법적 사고의 균열-‘9·28’ 서울 수복
4. 두 번의 가짜 피난과 사적 기억의 의미-‘1·4’ 후퇴
5. 결론
참고문헌
영문초록
 
 
국문초록
이 글은 박완서 문학의 원천으로 지적된 한국전쟁 체험의 의미를 파악하기 위해 전쟁기를 배경으로 한 『목마른 계절』을 집중적으로 분석한 것이다. 『목마른 계절』은 전쟁의 한복판을 서울에서 보낸 작가의 자전적 체험이 반영된 여성 인물의 시선으로, 한국전쟁이 발발한 1950년 6월부터 1951년 5월까지 서울의 상황을 그려냈다. 지배 이데올로기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공적 기억에서 배제되었던 사적 기억으로서 인공 시기와 1·4 후퇴 이후 서울에서의 잔류 경험을 드러냈다. 또한 전쟁기 여성의 생존 방식을 새롭게 그려내고 있는데, 생존을 위해 경제 활동에 나서는 한편 거대 담론의 폭력성에 침해당하는 사적 영역에 대한 사유 역시 지속하는 모습으로 나타난다. 『목마른 계절』은 전쟁기 여성의 일상적 삶에서 쌓아올린 모순적 경험들을 토대로 거대 담론의 허위와 균열의 지점을 포착한다. 그리고 공적 기억에 의해 억압당한 사적 기억을 되살림으로써 역사화되지 못한 전쟁의 경험을 기록하고자 한다. 『목마른 계절』에 나타난 이러한 전쟁체험의 형상화는 박완서 문학이 천착하는 전쟁과 전후에 대한 문제의식과 연결된다는 점에서 주목할 수 있다.
 
 
영문초록
This paper focuses on A Thirsty Season with the background of the Korean War period to understand the meaning of the Korean War experiences, which are considered as the source for the literary world of Park Wan-seo. The main character of A Thirsty Season is a woman who reflects the writer’s autobiographical experiences during the war in Seoul. She describes the situation in Seoul where the Korean War broke out from June 1950 to May 1951. She had endured three months under the North Korean regime and witnessed the horrors of war in Seoul after January-fourth retreat. This private memory is important because it had been excluded from public memory since it is inconsistent with the dominant ideology. And It is also important to describe how women survived during the war. She not only takes part in economic activities, but also agonizes about the private realm which is violated by the dominant ideology. A Thirsty Season discloses falsehood and contradiction in the dominant ideology that prevails in daily life during the war. And it shows that we can heal the trauma of the Korean War by rewriting private memory that is suppressed by public memory. The literary configuration of Korean War experiences is important in that it leads to the critical consciousness of Park Wan-seo"s literature about the wars and the postwar.
 
 
서울, Park Wan-seo, 『목마른 계절』, 사적 기억, 한국전쟁, private memory, Korean War, Seoul, 박완서, A Thirsty Season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박완서에 대한 연구
인문과학 박완서
시대사적 반영에 주목한 `엄마의 말뚝`
[현대문학]박완서 연구사 정리
[문학개론] 박완서 작품에서 나타난 6.25와 그 상처의 형상화
[한국현대작가론] 박완서의 소설세계
[국문학] 현대소설과근대성의아포리아를읽고
[문학]박완서 비평
민족문학론의 갱신을 위하여
[현대작가론] 박완서 연구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2인칭 서술이 작품의 수용에 미친 영...
`시민`적 주체와 이념의 문학사적 재...
탈식민지 문학자의 소련기행과 새 국...
윤동주의 〈참회록〉 분석 - 산문 〈...
식민지 조선과 ‘탐정소설’이라는 환...
이 간행물 신규자료
계몽과 전통계몽과 전통 - 정체성의 ...
김소월의 「시혼」에 나타난 존재론의...
김사량 소설에 나타난 사상적 전향과 ...
백석 시의 ‘녯적’에 담긴 전통의 의...
김영랑 초기 시에 나타난 상호주체적 ...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