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어문학 > 국문학 > 한국현대문학회 > 한국현대문학연구
국가주의적 희망의 서사를 넘어서기 - 결혼 이주 여성의 한국어 글쓰기를 통해 본 자기 설명의 불가능성과 계몽의 복수성
분야 어문학 > 국문학
저자 조윤정
발행기관 한국현대문학회
간행물정보 한국현대문학연구 2018년, 한국현대문학연구 제54집, 159page~192page(총34page)
파일형식 3468332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근본악과 희망의 문제 - 칸트의 『종교론』을 중심으로
1950년대 잡지 『주간희망』의 대중담론 기획과 여성표상 -
『무정』에 나타난 디아스포라 의식 -
『흙』에 구현된 도산의 정의돈수사상과 유정한 사회에 대한 연구 -
내선결혼 소설에 나타난 사상과 욕망의 간극 -
 
 
목차
부제 : Beyond the Narrative of Nationalistic Hope - Impossibility of Self-description and Multiplicity of Enlightenment Shown in the Korean Writings of Immigrated Females on Marriage
국문초록
1. 이주의 시대, 이주의 여성화
2. 결혼 이주 여성이 한국어로 글을 쓰는 조건
3. 국민의 서열화와 동화(同化)의 불가능성
4. 이주 여성의 쓸 권리와 이중 언어의 잠재성
5. 결론
참고문헌
영문초록
 
 
국문초록
이 논문은 결혼 이주 여성이 자신을 재현하는 글쓰기에 주목하여 한국어 수기의 조건, 대상, 의미를 분석한다. 이주 여성은 글을 쓰면서 언어, 주관 기관, 독자, 자기 재현 욕망이라는 네 가지의 검열 체계를 거친다. 이 때문에 이주 여성의 글에는 자신의 감정을 단순화하고 일관된 논리로 만들어야 한다는 강박이 나타난다. 특히, 모성애의 문제는 한국 사회에 작동하는 정상가족 이데올로기, 동화(同化) 이데올로기와 관련된다. 결혼 이주 여성들은 수치화될 수 없는 재생산노동에 종사하며, 글쓰기로 한국에의 적응과 가정의 돌봄을 입증한다. 그들이 공모전에서 요청받는 다문화가정구성원으로서의 희망은 한국에서 느끼는 상반된 위상-국가 발전에 기여하는 영웅, 결손 가정의 원인-과 감정을 인위적으로 봉합하는 과정을 수반한다.
우리가 주목할 것은 그들이 말하는 희망이 아니라, 희망이나 발전을 실현하는 과정에서 경험하는 복합적인 감정과 자기 설명의 불가능성이다. 이민자 수가 많아지고 공론장이 활성화되면서 한국(인)의 배타적인 폐쇄성, 계급·인종·젠더의 서열화 문제를 폭로하는 글이 많아졌다. 다른 한편, 결혼 이주 여성이 자녀를 비롯한 한국인에게 모국어와 모국 문화를 가르치는 일화 역시 증가했다. 그 속에서 이주 여성은 동화의 불가능성과 함께 정체성의 혼란을 고백한다. 이는 한국 다문화가족 정책에 내재한 균열이다. 그런데 그 균열은 세계화를 외치며 국민/비국민을 가르고 이민자를 배제하는 한국인에게 ‘완전한’ 한국인, ‘진정한’ 세계화가 무엇인지 묻게 한다. 그리고 독자 역시 그 질문 앞에서 자기를 설명할 수 없다는 무능과 고통을 인정하게 된다. 이처럼 결혼 이주 여성에게 요청된 국가주의적 희망의 서사는 이주 여성과 한국인의 정체성 변화나 확장 가능성을 암시하는 방향으로 굴절된다. 나와 너의 불완전함을 인정하는 계몽의 복수성이야말로 결혼 이주 여성의 한국어 수기에서 발견할 수 있는 희망의 전조이다.
 
 
영문초록
Concentrating on the writing of immigrated females on marriage, this paper analyzes the conditions, the objects and the meanings of the memoirs written in Korean. When the immigrated female writes the memoir, she needs to censor the writing under the condition of the language, the managing department, the reader and the desire expressing herself. Therefore in these memoirs a kind of obsession can be found, which simplifies the writer’s emotion and composes the emotion in a consistent logic. Especially, the subject of maternal affection is related with the ideology of normal family and the ideology of assimilation operated in Korean society. Immigrated females normally work in the area of social reproduction in which the magnitude of work is hard to be calculated and they prove their adaption in Korea and the care for their own family. The hope that is requested in writing contests to them as a member of multi-cultural family, accompanies the process intentionally harmonizing the two conflicting social assessments for them, the one is a hero attributing to national development and the other is a reason of broken family, and their incompatible emotions under this contradictory situation.
What we need to concentrate is not the hope that they say but their complex emotions and the impossibility of explaining their being that they experience in the process of realizing their hope or development. As the number of immigrants are increasing and social discussions are more activated, the articles that disclose the exclusiveness of Korean society and the ranking problem according to social class, race and gender, are released more frequently. In this situation, the immigrated females experience not only the impossibility of assimilation but also identity crisis. This is the problem which is embedded in the policy of multi-cultural family in Korea. By the way, this problem of disharmony demands an answer for the questions, that is, who is ‘genuine’ Korean and what is ‘real’ internationalization, to Korean people who exclude immigrants in the society while claiming globalization. The Korean readers of the memoirs also feel pain and incompetence because they can not explain their existence in front of these questions. Like this, the nationalistic hopeful narration requested to the immigrated females, comes to have meaning to both the writers and Korean readers in the direction of changing and enlarging the identity of both of two groups. Therefore this kind of multiplicity of enlightenment that admits the incompleteness of everyone, is the sign of hope which we can find in the memoirs of the immigrated females.
 
 
Immigrated females on marriage, 동화, 정체성, Writing, 글쓰기, 한국어, Hope, Assimilation, Identity, 결혼 이주 여성, 희망, Korean language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서양의 철학사 레포트
[국어국문 ]90년대 통신유머 연구
서양윤리 중요사항 정리
[사학] 친일파 99인 자료
[국문학사] 1930년대 소설의 전개과정 -채만식,이상,박태원,김유정을 중심으로
[국문학사] 개화기 문학의 전개과정과 특징
[철학과] 철학을 왜 해야 하는지 서술 하시오0k
[소설, 소설의 개념, 소설의 근원, 소설의 구성 단계, 소설의 주제, 소설의 문체] 소설의 개념, 소설의 근원, 소설의 구성 단계, 소설의 주제, 소설의 문체에 관한 분석
[국문학] 1930년대 문학에 나타난 현실 대응 방식 -채만식, 이상, 박태원, 김유정, 홍명희를 중심으로
한국현대문학사1,2(권영민) 1896-2000 요약 정리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2인칭 서술이 작품의 수용에 미친 영...
`시민`적 주체와 이념의 문학사적 재...
탈식민지 문학자의 소련기행과 새 국...
윤동주의 〈참회록〉 분석 - 산문 〈...
식민지 조선과 ‘탐정소설’이라는 환...
이 간행물 신규자료
계몽과 전통계몽과 전통 - 정체성의 ...
김소월의 「시혼」에 나타난 존재론의...
김사량 소설에 나타난 사상적 전향과 ...
백석 시의 ‘녯적’에 담긴 전통의 의...
김영랑 초기 시에 나타난 상호주체적 ...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