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과학 > 기타(사회과학) > 서울대학교 일본연구소 > 일본비평
우키요에 붐과 21세기 자포니슴 -
분야 사회과학 > 기타(사회과학)
저자 강태웅
발행기관 서울대학교 일본연구소
간행물정보 일본비평 2019년, 일본비평 제20호, 78page~103page(총26page)
파일형식 3666810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일본 내 한류 수용과 타자(他者) 인식의 변화 - 〈겨울연가〉 붐을 중심으로
21세기 녹색혁명, 6차산업화 정책사례 연구 - 한국과 일본을 중심으로
사회학자가 바라본 고령화 사회 -예비 노인을 위한 지침서-(조성남 지음, 『에이지붐 시대: 고령화 사회의 미래와 도전』, 이화여자대학교 출판부, 373쪽) -
한국사상사에서 본 대산 김대거 종사 - 개벽종교 대사상가로서 대산종사
융합디자인 교육과정 개발에 관한 연구 -
 
 
목차
부제 : Ukiyo-e and Japonisme in the 21st century
1. 들어가며
2. 우키요에 평가의 변화
3. 우키요에와 일본예찬론
4. 우키요에 붐에 가려진 ‘국적’(国賊)과 터부
5. 나가며
참고문헌
국문초록
영문초록
 
 
국문초록
150여 년 전 서구사회에 자포니슴을 불러일으킨 우키요에(浮世絵)는 정작 일본에서 평가를 받지 못했다. 21세기 들어서 우키요에는 대중적 인기와 더불어 정부 차원에서도 일본을 대표하는 문화 자원이 되었다. 우키요에에 대한 서구의 평가와 일본에서의 인기 사이에는 큰 시간적 차이가 있다. 이 논문은 서구의 평가가 아니라 일본 내의 변화에 주목하여, 우키요에에 대한 일본 사회의 평가와 인식 변화가 어떻게, 왜 이루어졌는지를 추적하였다.
우키요에에 대한 인식 변화에는 만화와 애니메이션이라는 대중문화의 대두가 있었고, 여기에 소프트파워 정책을 통한 정부차원에서의 대중문화 중시가 맞물렸다. 그리고 우키요에는 일본문화의 힘을 나타내는 표상으로 작용하여, ‘에도 유토피아 설’과 일본예찬론처럼 일본의 모든 것을 긍정하는 담론이 유행하는 속에서 그 역할을 하게 되었다. 이는 보수우익적 역사관을 가진 사람들에게도 영향을 주었다. 우키요에와 자포니슴은 ‘새로운 역사교과서를 만드는 모임’이 일본을 대표하는 문화로 비중을 두어 거론하는 대상이다. 하지만 거기에는 서구의 필요성에 의해 받아들였다는 상호 이해보다는, 일본의 우수성이 ‘세계’에 알려졌다는 왜곡된 자부심이 들어가 있다. 이러한 자부심 뒷면에는 우키요에가 일본에서 검열 문제를 일으킨 사실이 숨겨져 있음도 이 글은 밝혀내었다.
자포니슴은 일본미술이 서구세계에 위세를 떨친 사례라기보다는 문화교류의 산물임을 일본사회는 재인식할 필요가 있다. 우키요에가 거둬낸 성과에만 주목하려는 경향에 대해서도 재고가 필요해 보인다.
 
 
영문초록
Ukiyo-e, which caused Japonisme in Western society 150 years ago, had not been highly evaluated in Japan. However, it became a cultural resource representing Japan in the 21th century. There is a large time discrepancy between the West and Japan on evaluating Ukiyo-e. This paper explored how and why the estimation of Ukiyo-e changed in Japan.
That was mostly caused by the popularity of manga and animation abroad, as well as the emphasis on soft power by the Japanese government. Furthermore, Ukiyo-e has played its part as the symbol of the power of Japanese culture when the discourse on worshiping everything from Japan was popular. This also affected the people who had conservative historical view. They included columns on Ukiyo-e and Japonisme Japanese history textbook. But rather than understanding why the West accepted the influence of Japanese culture in the 19th century, there is a distorted sense of self-confidence that Japan’s excellence had been known to the ‘world.’ This paper also uncovered the fact that Ukiyo-e caused censorship problem in Japan.
 
 
Japonisme, Hayashi Tadamasa, Shunga, 자포니슴, 호쿠사이, 하야시 다다마사, 춘화, Ukiyo-e, 우키요에, Hokusai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성문화] 일본의 성문화
일본관광 명소와 자원의 변천 -변화하는 사회적 욕구와 만들어지
진로소주 해외진출사례 성공요인 마케팅전략
[일본문화] 일본을 이끌어 나가는 문화,예술계의 인물들
[일본문화] 일본인의 성의식과 성문화
[국제마케팅성공사례] 진로소주 일본진출사례
[국제마케팅] 진로 소주의 일본 진출
[일본대중문화] 일본만화와 일본 애니메이션
한류 열풍에 대한 완전분석 - 한류 열풍에 대한 이해와 문제점 및 ‘한류열풍’을 지속시키기 위한 대책 - 한류의 영향과 문제점 및 한계
[미술사학 예술 미술사조] 아르누보에대해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1Q84』의 세계에 떠오른 두 개의 달...
'재일동포'의 호칭의 역사성과 현재성...
재일조선인 사회 민족무용의 전승과 ...
라캉으로 종교와 현대 일본사회 읽기 ...
1980년대 소비사회와 소녀 물신주의(f...
이 간행물 신규자료
일본 · 일본인과 3.1운동 -
3.1운동 전후 조선인의 군사적 이용에...
1920년대 일본 식민정책학의 식민정책...
일본인 식민자 사회가 바라본 3.1운동...
고쿠민신문(国民新聞)에 나타난 3.1운...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