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과학 > 기타(사회과학) > 서울대학교 일본연구소 > 일본비평
서구를 향한 일본미술 선전 - 독자성과 오리엔탈리즘
분야 사회과학 > 기타(사회과학)
저자 노유니아
발행기관 서울대학교 일본연구소
간행물정보 일본비평 2019년, 일본비평 제20호, 100page~125page(총26page)
파일형식 3666811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근대 일본회화의 아시아 표상 -
야나기 무네요시의 민예론과 오리엔탈리즘
아라키 노부요시 작품의 전복적 독해에 대한 비판과 오리엔탈리즘
근ㆍ현대 서양인들의 한국관 -
[일반논문] 태평양 전쟁기 남방 종족지와 제국의 판타지 -
 
 
목차
부제 : Japanese Art Propaganda to the West: Uniqueness and Orientalism
1. 들어가며
2. 메이지시대의 일본미술 선전: 서구와 동등해지기
3. 21세기 일본미술 선전: 서구와 차별화하기
4. 독자성의 강조와 오리엔탈리즘
5. 맺으며
참고문헌
국문초록
영문초록
 
 
국문초록
이 논고는 메이지시대와 오늘날의 일본미술 선전을 비교 분석함으로써, 최근 일본미술 붐 속에서 일본미술만의 독자성이 강조되고 있는 현상의 원인을 파악하고, 그로 인해 파생되는 문제들을 고찰하기 위한 것이다.
일본에서 미술은 메이지유신 이후 서구와 동등해지기 위한 수단으로 이용되었고, 학문으로서의 미술사 역시 대외선전을 전제로 정부 주도하에 성립되었다. 일본은 만국박람회를 통해 서구의 미술용어와 분류법을 수용하였는데, 공식 미술사의 서술이나 대규모 해외 미술 전시 기획 모두 철저하게 이 기준을 따랐다.
이와는 반대로 최근에는 일본미술만이 갖는 고유한 특징을 강조하면서 서구와 차별화하는 전략을 취하고 있다. 일본미술 붐의 가장 큰 특징은 일본만의 독자성을 강조하는 것이다. 이전에 서구화된 미술사의 체계에서 탈락했던 장르를 재평가하는 움직임이 커지고 있으며, 해외에 일본미술을 소개하는 데 있어서 번역을 거치지 않은 채 일본어를 그대로 사용하는 경우가 빈번해지고 있다.
이렇게 미술을 선전하는 방식은 완전히 변화했음에도 불구하고, 그 기저에 깔린 서구의 시선에 대한 의식과 오리엔탈리즘적 사고는 그대로이다. 타자의 시선에 대한 의식은 독자성에 대한 집착으로 이어지거나 주변국가의 소외를 초래하기도 한다. 한편 관제미술사를 수정하는 데 있어 전략적으로 서구의 권위를 빌려 오는 현상도 보인다. 이 모두가 스스로의 눈이 아닌, 서구의 눈으로 일본미술을 바라보는 데에서 비롯된 것이라 할 수 있다.
 
 
영문초록
This essay aims to understand the causes of the phenomenon, in which the uniqueness of Japanese art is emphasized in the recent Japanese Art Boom, by comparing and analyzing the Japanese art propaganda of Meiji era and today, and to examine the problems that arise thereby.
Art in Japan was used as a means to equalize with the West since the Meiji Restoration, and art history as a field of study was also established for external propaganda under the government. Japan has accepted western art terminology and classification through the international exposition, and both the writing of official art history and the planning of largescale overseas art exhibition have strictly followed this standard.
On the other hand, in recent years, it emphasizes the unique characteristics of Japanese art to differentiate from the West. The greatest feature of the Japanese Art Boom is that it stresses the uniqueness of Japan. There is an increasing trend to reevaluate the genres that were not included in the system of westernized art history and to use Japanese without translation when introducing Japanese art abroad.
Although the way of promoting art has changed completely, the consciousness over the view from the West and the orientalism way of thinking on its basis are still the same. The consciousness over the other`s perspective may lead to an obsession with uniqueness or to the alienation of neighboring countries. Also, there seems to be a phenomenon of strategically borrowing authority from the West in the revision of administered art history. All of this can be said to have originated from looking at Japanese art with the eyes of the West rather than the eyes of itself.
 
 
일본미술, 미술의 독자성, uniqueness of art, Japonism, 오리엔탈리즘, 자포니슴, Japanese art, external propaganda, 대외선전, 서구의 시선, orientalism, western view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예술과 사회] 패미니즘 예술
[사회현상] 퓨전문화
근대화에 대한 성찰과 21세기 한국사회의 발전
일본 영화의 탄생과 시대별 전개
인문어학 야나기 무네요시와 민중 국가 그리고 종교
한국 디자인의 문화 정체성과 방향
국경을 넘는 방법
[원서 번역] [Crafting Qualitative Research - Working in the Postpositivist Traditions]
[한국현대사] 서정주 친일행적에 대해서
[일본사상사] 1920~30년대 식민지 지식인의 고민과 일본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1Q84』의 세계에 떠오른 두 개의 달...
'재일동포'의 호칭의 역사성과 현재성...
재일조선인 사회 민족무용의 전승과 ...
라캉으로 종교와 현대 일본사회 읽기 ...
1980년대 소비사회와 소녀 물신주의(f...
이 간행물 신규자료
일본 · 일본인과 3.1운동 -
3.1운동 전후 조선인의 군사적 이용에...
1920년대 일본 식민정책학의 식민정책...
일본인 식민자 사회가 바라본 3.1운동...
고쿠민신문(国民新聞)에 나타난 3.1운...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