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과학 > 교육학 > 인천대학교 인천학연구원 > 인천학연구
일제강점기 인천의 주택난과 조선대가조합령 -
분야 사회과학 > 교육학
저자 김윤경
발행기관 인천대학교 인천학연구원
간행물정보 인천학연구 2019년, 인천학연구 제30권, 7page~57page(총51page)
파일형식 3667097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9,000원
적립금 27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재조일본인(在朝日本人)의 신탁회사 설립과 경영에 관한 연구 - 인천 조선신탁주식회사(1921-1932)의 경영권 쟁탈전을 중심으로
일제하 선산공립보통학교 학생 연구
아직도 살아있는 법, ‘朝鮮民事令’ - ‘조선민사령’의 소급적 폐지를 제안한다
일제 강점기 인천 성냥공장 여성노동자의 동맹파업 -
일제강점기 언론·출판법제 -
 
 
목차
부제 : The Housing Shortages of Incheon and the Regulation on the Housing Renter Union in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Ⅰ. 머리말
Ⅱ. 주택난의 시작과 차가의 등장
Ⅲ. 1930년대 조선공업화정책과 인천의 주택난
Ⅳ. 전시체제와 조선총독부의 주택정책
Ⅴ. 맺음말
〈참고문헌〉
〈국문초록〉
〈ABSTRACT〉
 
 
국문초록
이 글은 일제강점기 조선의 주택난을 인천의 사례와 조선대가조합령을 통해 살피는 실증적 연구이다. 조선대가조합령은 전시체제기에 일제가 도시의 주택난 해결을 위해 내놓은 마지막 주택관련 법령으로 지금까지 주목받지 않았는데, 이 글에서 처음 조명했다. 또한 귀속재산불하서류를 통해 극심한 주택난에도 일본인과 일본인 대가업자들이 다수의 주택을 보유하고 있었음을 규명했다.
한국 사회의 주택난은 1920년대에 시작되어 1930년대에는 전 도시의 문제가 되었다. 인천의 주택난은 이때 시작되었다. 그 원인은 일제의 공업화정책에 있었다. 도시 주변에 공장들이 세워지면서 노동인구의 유입이 급속히 진행되었기 때문이다. 또 중일전쟁으로 전선이 확대되면서 물자부족과 배급의 불원활, 자금난 등으로 주택난은 더 극심해졌다. 건축자재는 중요 군수물자이기도 했기 때문에 가옥의 신축은 물론 증개축과 보수·수선도 수월치 않았다. 주택난은 지대와 가임 폭등으로 이어졌고, 이는 곧 생활난이 되었다.
일제와 조선총독부는 심화되는 주택난에 ‘무대책’으로 일관했으나, 주택난에 따른 생활의 불안정이 군수물자 생산·보급의 부진으로 이어지자 1939년 총독부 안에 주택대책위원회를 설치하는 한편 지대와 가임을 고정하는 통제령을 발동했다. 주택관련 법령도 만들었다. 1941년의 조선주택영단령과 1942년의 조선대가조합령이다. 대가조합령은 민간 대가조합을 법인화하여 도지사의 통제·감독 아래 두어 가임을 적절히 받게 하되, 건축자재와 자금 등을 계획화하여 필요에 따라 할당함으로써 가옥의 신축과 증개축 등을 원활히 한다는 것이었다.
인천부대가조합은 1942년 10월 19일 법인으로 등기 설립되었다. 대가조합 임원은 13명으로 대가업자 외에 상업·제조공업 등을 운영하는 사업가들로 구성되었다. 1938년 말경 인천의 대가업자는 160명이었으며, 그들 중에는 부회의원으로서 부정에 간여한 사람도 있었다.
1945년 8월 해방 후 일본정부와 일본인들의 재산은 미군정에 귀속되었다가 3년 뒤 대한민국의 국유재산으로 돌아왔다. 국가기록원에 존안된 인천의 국유재산불하서류는 5,000~7,300여 건이다. 필자가 수집 정리한 인천 중앙동과 송학동의 국유주택불하서류 증 330건은 주택(대지와 점포 포함)이고, 전 일본인 소유자는 144명이었다. 인천부대가조합 임원 4명이 그 중 33채(10%)를 소유했고, 2채 이상 소유자 59명이 246채(74.5%)를 소유하고 있었다. 또 시가지계획으로 송현동과 화평동에서 조선인 가옥 900여 호가 헐려 나갔는데, 그 2개동의 국유재산불하서류는 1,961건으로 헐려나간 가옥의 두 배가 넘었다. 극심한 주택난에도 불구하고 일본인과 일본인 대가업자들은 다수의 가옥을 소유하고 있었던 것이다. 그 바탕에는 일제와 총독부 당국의 ‘무대책’한 주택정책과 대가조합에 대한 ‘특혜’가 있었다.
 
 
인천, 주택난, 대가조합, 귀속재산처리, 조선대가조합령, The Housing Shortages, The Housing Renter Union in Incheon, the Regulation on the Housing Renter Union, Treatment of State-Reverted Property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일제강점기][일제시대][식민지]일제강점기(일제시대) 한국경제의 모순과 문제, 일제강점기(일제시대)의 농업정책과 무역, 일제강점기(일제시대)의 조선시가지계획령, 일제강점기(일제시대)의 금융조합 분석
고등학교 국사 레포트
한옥에 대한 모든것
[도시계획] 세계 도시의 역사와 한국의 도시화과정 정책 방향
도 시 이 론 레포트
건설법규에 모든것
한국사 요약정리
[현대시강독]1910년대 시
[현대시강독] 개화기 시가문학(1860~1919)
서양의 철학사 레포트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백초 유완무의 생애와 민족운동 -
인천 문학산 설화 연구 -
인천시 기초자치단체의 사회복지조례 ...
선인체육관에 관한 연구 -
휘보 및 규정 -
이 간행물 신규자료
인천의 기울어진 운동장과 지역 균형...
지속가능한 어촌지역사회를 위한 사회...
AHP분석을 통한 문화·예술 기반 도시...
최성연의 인천 시조(時調)에 대하여 -...
메이지 초기 수도 도쿄의 청국인 관리...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