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과학 > 통상정보학 > 동아대학교 법학연구소 > 동아법학
TRIPs협정 아래 국제 필수 약품 공급과 신약 개발의 과제 - 강제실시와 에버그리닝을 중심으로
분야 사회과학 > 통상정보학
저자 류병운
발행기관 동아대학교 법학연구소
간행물정보 동아법학 2019년, 東亞法學 第82號, 279page~314page(총36page)
파일형식 3672827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의약품 특허의 강제실시권 비교법적 고찰 -
공무원 전문성 제고를 위한 경력개발제도의 재설계방안
전국대학 정치외교학과 교과과정 분석 - 연구지향적 성격과 교육지향적 성격을 중심으로
기후변화대응을 위한 정부대응체계 구축 : 녹색거버넌스 구축을 중심으로
동북아 지속가능발전지표 개발 및 비교 연구
 
 
목차
부제 : Challenges in International Essential Medicines Supply and Drug Development under the TRIPs Agreement: Focused on Compulsory License and Evergreening
Ⅰ. 서론
Ⅱ. 의약품 공급을 위한 TRIPs협정 “융통성”과 강제실시
Ⅲ. 에버그리닝의 개념과 주요 사례
Ⅳ. 보건권과 의약품 특허권의 균형
Ⅴ. 결론
참고문헌
국문초록
Abstract
 
 
국문초록
국제인권의 하나로 평가되는 보건권의 핵심은 필수의약품에 대한 보편적 접근의 보장이라고 할 수 있다.
2001년 도하선언에 따른 WTO TRIPs협정 적용에 대한 “융통성”은 오늘날 HIV 보균자 93%가 항레트로 치료제 복제약을 사용할 수 있게 하는데 기여하였다. 그러나 인도 등 개도국에 의한 TRIPs협정 융통성관련 조치들의 남발은, 지식재산권과 보건권의 공존이 아닌, 의약품 특허권의 형해화(形骸化) 경향을 보여준다. 일부 개도국들은 TRIPs협정의 융통성을 그 본래의 목적인 공중보건 보다는 경제발전을 위한 산업화 전략을 위해 활용하기도 한다.
보건권과 의약품 특허권의 국제적 균형은 TRIPs협정에 대한 합치성으로부터 출발하여야 한다.
모든 의약적 발견이 모든 환자에게 무료로 제공되는 곳은 존재할 수 없다. TRIPs협정 융통성은 공중보건에 근거하는 것이므로 그 융통성과 관련된 국가의 조치들, 예컨대 강제실시나 특허적격성 판단은 치료효과를 포함한 환자들이 얻을 수 있는 후생 증가의 관점에서, 그리고 현재와 미래를 포괄하는 관점에서 평가되어야 한다.
강제실시는 국가가 시장에 개입하는 제도이므로 제한적으로 그리고 엄격하게 TRIPs협정에 따라 시행되어야 한다. 특히 WTO 회원국은 특히 제약사(특허권자)가 수입하거나 또는 현지 생산하거나에 상관없이 차별해서는 안된다는 원칙에 따라 현지에서 생산하지 않을 경우를 강제실시를 시행할 수 있는 경우로 규정해서는 안된다.
국제사회에서 바람직한 대략의 특허적합성 기준, 특히 개량 기술이나 기존 화합물의 새로운 제형에 대한 보다 명확한 기준의 모색이 필요하다. WTO가 WIPO와 WHO와의 협력관계를 통하여 바람직한 특허적합성 기준을 모색, 제시할 수 있을 것이다.
양질의 복제약 유통을 확보하기 위하여 국가는 강력하면서도 적절한 단속권한을 부여받고 충분한 검사 예산을 확보한 약품 규제 기관을 가져야 한다. 국제사회는 불법복제약 단속과 함께 제조 공정이 열악하고 규제 감독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서 발생하는 저질 복제약의 유통을 방지하기 위하여 협력하여야 한다.
국가들과 국제사회는 보건권과 의약품 특허권의 합리적 균형을 통하여 현재와 미래의 필수 의약품 공급 과제를 해결해야 한다. 현재와 미래의 필수 의약품의 개발과 공급을 위한 정부와 WHO 등 국제기구의 역할과 함께 시장에서 신약 특허에 대한 인센티브의 보장이 인간 생명의 지속성과 가치를 향상시킬 수 있다.
 
 
영문초록
The core of the right to health, as one of the international human rights, is the guarantee of universal access to essential medicines.
The “flexibility” in application of the WTO TRIPs Agreement under the 2001 Doha Declaration has contributed to 93% of HIV carriers today to be able to use antiretroviral generic drugs.
However, developing countries such as India are in reality abolishing the patent rights of medicines by abusing measures related to flexibility of the TRIPs agreement, rather than coexistence of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and public health. Some developing countries also use the flexibility of the TRIPs agreement for its industrialization strategy for economic development rather than the original purpose of public health.
The international balance between public health and patent rights of medicines should start from the conformity with the TRIPs agreement.
Because TRIPs Agreement flexibility is based on public health, the WTO Member States’ measures related to the flexibility, such as
compulsory license or decision on patentability, should be considered in terms of the welfare increase that patients can receive, including therapeutic effects.
Compulsory license, which is an exceptional market intervention by government, should be implemented in a limited and strict manner in accordance with the TRIPs agreement. Especially, the WTO Member States should not prescribe cases where compulsory enforcement can be enforced unless they are produced locally, on the principle that they should not be discriminated against, regardless of whether they are imported or produced locally.
The international community needs to look for a proper approximation of the patentability standards, in particular improved technology or clearer definition about new formulations of existing compounds.
The WTO will be able to search for and propose a proper approximation of the patentability standards through cooperation with WIPO and WHO.
In order to ensure the distribution of good quality generic drugs, each State should have a powerful and well regulated drug administration with a sufficient inspection budget. The international community should cooperate with the crackdown on counterfeit drugs and the prevention of the circulation of poor quality generic drugs resulted from poor manufacturing process and inadequate regulatory supervision.
States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should resolve the current and future essential medicines supply challenges through a rational balance between public health and pharmaceutical patents. With the role of international organizations such as WHO and State governments in the development and supply of present and future essential medicines, patent guaranteeing incentives for new drug in the market can improve the substantiality and value of human life.
 
 
지식재산, Generic Drugs, 특허, Patent, 복제약, Essential Medicines, 에버그리닝, 필수의약품, Intellectual Property, 무역관련지식재산권협정, 강제실시, TRIPs Agreement, Compulsory License, Evergreening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해외투자론 -동아제약의 FDI
[의료법] 에이즈 AIDS의 보건정책적 문제 -인권보장을 중심으로
[경영정책] 제약회사의 경영정책
비즈니스모델 개발 중간고사 정리본
■ 알기 쉬운 수출입절차(무역은 누구나 할 수 있다) ■
인플루엔자에 의한 전염병을 통해 알아본 다국적 기업의 이윤추구 실태
인플루엔자에 의한 전염병을 통해 알아본 다국적 기업의 이윤추구 실태
[제약산업][약][제약회사]제약산업의 개념, 제약산업의 성격, 제약산업의 외국 사례, 제약산업과 공공성, 제약산업과 외부의 압력, 제약산업과 이윤 추구, 제약산업의 문제점, 향후 제약산업의 개선 방안 분석
건강권의 관점에서 바라 본 환자의 의약품 접근권 대 제약회사의 지적 재산권
국가정책과제 현황과 문제점과 정책대안00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학교폭력예방법」의 문제점과 개선 ...
국회의원 선거에서 중복입후보제 도입...
노인장기요양보험법의 문제점과 개선...
원전 개발과 지방자치 - 삼척시 10·9...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적 논...
이 간행물 신규자료
기본권으로서의 안전권 조항의 헌법적...
청소년보호법의 인터넷게임 강제종료...
고교학점제 도입을 위한 초 · 중등교...
부동산 이중매매와 제1매수인의 보호 ...
음주운전죄에 대한 비판적 고찰 - 입...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