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어문학 > 언어학 > 상허학회 > 상허학보
‘여공’의 대표 (불)가능성과 민주주의의 임계점 - 1970∼1980년대 여성-노동자들의 수기를 중심으로
분야 어문학 > 언어학
저자 안지영
발행기관 상허학회
간행물정보 상허학보 2019년, 상허학보 제55집, 381page~420page(총40page)
파일형식 3673134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9,000원
적립금 27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흔들리는 종교적·문학적 유토피아 : 1970~1980년대 기독교 사회운동의 맥락에서 살펴 본 노동자 장편 수기 연구 -
여성 노동자의 목소리 - 2010년대 한국영화 속 여성 프레카리아트 재현
복지국가와 이주노동력, 그 긍정적인 관계에 대하여 - 1950-70년대 독일과 여성이주노동자를 중심으로
연구논문 : 1970년대 여성노동자들의 민주노조운동: 재평가와 의미
젠더 통제의 변화와 여성 노동자의 생활경험 ― 1970~1980년대 대구 제직공장의 ‘기사’-‘직수’ 팀 노동조직 사례를 중심으로
 
 
목차
부제 : Mis/Representation of Factory Girl and The Threshold of Democracy - Focusing on the memoirs of female workers in the 1970s and 1980s -
1. 서론
2. 여성-노동자 정체성과 대표불능의 문제
3. 성적 차이의 대표/재현 (불)가능성
4. 연대의 필연성과 해방된 관객
5. 결론
참고문헌
국문초록
Summary
 
 
국문초록
이 연구는 여성-노동자 수기를 중심으로 이들이 보여준 민주주의의 실천 양태를 살펴보고자 한다. 이 글은 크게 세 방향에서 논의를 진행하였다. 우선 여성-노동자들의 수기에 나타난 국가/법에 대한 인식을 통해 이들이 대표불능(misrepresentation)의 사태에 직면하였음을 논증하였다.
여공들은 노조 투쟁에 대한 정부의 직접적인 개입이 심화되면서 ‘국가〓중립적 중재자’로 인식하던 기존 인식에 혼란을 느끼게 된다. 이에 기존의 재현/대표 체제를 부정하며 새로운 체제를 모색해야 할 필요성을 절감하게 되었으며, 특히 여성-노동자들의 정치적 입장을 대표하기 위해 남성이 아닌 여성-노동자를 대표로 내세워야 한다는 자각이 나타나게 된다.
다음으로 여성-노동자들이 자신들의 정치적 견해를 대표/재현하려는 과정에서 성적 차이의 딜레마를 경험하고 이에 대처하는 양상을 분석하였다. 남성적 문화와 가치를 기반으로 형성된 노동조합 안에서 여성-노동자의 권리와 이해관계는 간과되거나 무시되었다. 이에 따라 ‘여성’을 노조의 대표로 내세우는 과정에서 극심한 갈등이 나타나는데, 이를 둘러싼 투쟁 과정에서 여성-노동자들이 여성으로서의 정체성을 탈구축하고 있음을 살펴보았다. 마지막으로 연극과 글쓰기가 ‘재현’의 측면에서 지니는 유사성을 바탕으로 여성-노동자 수기가 문학적 민주주의의 맥락에서 해석될 수 있는 근거를 보충하였다. 연극체험은 여성-노동자들에게 인상적인 경험으로 수기에 기록되었다. 여성-노동자들은 자전적 서사를 연극으로 재현하는 과정에서 예상치 못한 우연한 결과와 마주하게 되는데, 이것이 이들의 글쓰기가 열어 보인 해방의 형태와도 일치한다는 점을 분석하였다.
 
 
영문초록
The article focuses on the writing of female workers and examines the practice of democracy. The article was discussed in three main directions. First of all, through the awareness of the nation state and law shown in the memoirs of female workers, I argued that they face a situation of misrepresentation. As the government’s direct intervention in the labor union’s struggle grows, female workers are confused by the existing perception that the government is a neutral mediator. As a result, they find it necessary to deny the existing representative system and seek a new one. Also, the women workers were analyzed for experiencing and responding to the dilemma of sexual differences in their attempts to represent their political views. The rights and interests of female workers within labor unions formed based on masculine culture and values were overlooked or ignored. In particular, in the process of promoting ‘female’ as the representative of the labor union, we observed that female workers are deconstructing their identity as ‘female’ in the course of the struggle. Finally, I provided a basis for the interpretation of the female worker’s memories in the context of ‘literal democracy’. The play experience was again written in female worker’s memories as an impressive experience. Female workers come across unexpected results in the process of reproducing their autobiographical lyrics into a play, which is consistent with their writing in the open form of liberation.
 
 
여성-노동자성, 여성-노동자 수기, 연극성의 전복, 대표/재현, 문학적 민주주의, 성적차이, Memoirs of female workers, Sexual Differences, Literary democracy, The overthrow of Theatricality, Representation, Worker’s Femaleness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현대문학의이해] 문학을 통해 살펴보는 노동문제
[시분석] 박노해 ‘노동의 새벽’ 분석
북한의 경제위기와 개혁, 개방
중국 노동운동의 동향과 국가의 노동력 관리
인터넷 방송기술과 현황에 관한 자료 모음.
[교양] 60~70년대의 노동운동
[교양] 박정희생애
60-70년대의 노동운동
[현대문학, 문학의 흐름, 시와 소설, 비평, 희곡, 한국현대문학의 흐름] ***1970년대 현대문학의 흐름***
[서양문화사] 구술사의 특징과 국가별 연구동향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총론 : 박태원의 모더니즘과 리얼리...
〈만주체험〉과 〈만주서사〉의 상관...
[이태준 연구] 이태준 기행문 연구 -
최인훈 소설에 나타난 시선 주체의 문...
[일반논문] 황석영 소설의 역사인식과...
이 간행물 신규자료
두 개의 광장 사이와 1990년대생의 자...
누드 삽화와 식민지 육체의 재현 : 19...
화보로 읽는/보는 『사상계』 : 1960...
작가의 얼굴과 사회 변혁의 힘 : 「‘...
시 이미지 연구방법론(2) : 문학 이미...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