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어문학 > 언어학 > 역사문화학회 > 지방사와 지방문화
고분 출토 金銅冠과 飾履로 살펴본 馬韓·百濟·日本과의 비교 검토 -
분야 어문학 > 언어학
저자 李釩起
발행기관 역사문화학회
간행물정보 지방사와 지방문화 2019년, 지방사와 지방문화 제22권 제1호, 57page~93page(총37page)
파일형식 4782853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전남(全南) 동부지역(東部地域) 가야문화(加耶文化)의 기원(起源)과 변천(變遷)
百濟 6세기 후반 蠟石製 佛像 硏究 -
나주(羅州) 복암리(伏岩里) 출토(出土) 백제목간(百濟木簡)의(義) 판독(判讀)과 용도(用途) 분석(分析) -7세기 초 백제의 지방지배와 관련하여-
고성(固城) 송학동(松鶴洞) 1호분 출토 토기 연구
백제 도성 묘역의 비교 고찰
 
 
목차
부제 : A Comparative Study on Mahan, Baekje, and Japan Excavated from the tombs
초록
1. 머리말
2. 마한지역 금동관·식리 출토 현황
3. 마한지역 금동관․식리의 계통과 의미
4. 威勢品으로 본 馬韓과 百濟·日本과의 관계
5. 맺음말
참고문헌
 
 
국문초록
이글은 고대 영산강유역을 중심으로 호남지역에서 출토된 위세품이면서 신분표상품이기도 한 금동관과 식리를 중심으로 검토하였다. 이들 유물들은 매우 상징적인 성격이 강하고 정치적․문화적으로 馬韓과 백제 및 日本간의 밀접한 관계를 보여주는 유물이기도 하다.
현재까지도 호남을 포함한 백제지역에서 출토된 금동관의 경우 모두 다 백제의 金銅冠으로 인식하고 있는데, 신촌리와 입점리 등의 금동관은 수촌리로 대표되는 백제지역의 금동관과 형태와 제작방식에 있어서 분명한 차이를 보여준다. 더구나 최근 연구성과에 따르면 신촌리계통의 금동관들은 고대 일본의 금동관 제작과 형태에 영향을 주었으며 그 기원을 신촌리계통의 금동관 등에서 찾기도 한다. 이러한 연구 목적을 가지고 지금까지 확인된 자료를 대상으로 이 지역의 고대 정치체로 대표되는 馬韓-百濟-日本에서 출토되는 금동관과 식리를 비교․검토하였다. 또한 확인된 유물의 어떤 특징이 있으며 해당 유물의 형태적인 관계 변화와 문화상을 살펴보고자 하였다.
현재까지 연구 성과는 마한지역에서 출토된 금동관이나 식리의 경우, 백제지역에서 출토된 유물보다 수량 면이나 분포적인 면으로 살펴볼 때 어느 정도의 독자성을 유지하는 세력이 있었음을 알 수 있다. 고대 한일 간의 문화적인 흐름을 살펴보면 일본(특히 九州와 畿內 지방)의 경우 마한문화를 포함한 백제문화의 영향을 지속적이고 가장 많이 받았음을 알 수 있다.
 
 
영문초록
We reviewed the gilt-bronze crown and gilt-bronze shoes, which were prestige goods from the Honam area and were also classified as items, In particular, these artifacts are very symbolic, politically and culturally, and are also artifacts that show close relations between Baekje and ancient Mahan and Japan.
Even now, all of the gilt-bronze crown excavated from the Baekje area including Honam is recognized as the gilt-bronze crown of Baekje, gilt-bronze crown such as Sinchon-ri and Ipjeom-ri shows a clear difference in the form and production method of Baekje area represented by Suchon-ri. Moreover, according to recent research results, the gilt-bronze crown of the Sinchon-ri system influenced the production and form of the ancient Japanese gilt pipe, and its origins are found in the gilt-bronze crown of the Sinchon-ri system. Therefore, with this purpose, we would like to compare and review the mahan-Baekje-Japan discovered gilt-bronze crown and gilt-bronze shoes, which are represented by ancient politics in the region, and to examine the characteristics and the cultural changes and cultural aspects that it suggests.
So far, my research results show that there was a certain amount of independence when we looked at the quantity and distribution side rather than the artifacts excavated from Baekje area in the case of gilt-bronze crown and gilt-bronze shoes or Orchard excavated in this area. The cultural trends between ancient Korea and Japan show that Japan has received the most continuous and influential influence of Baekje culture including Mahan culture.
 
 
Prestige goods, Gilt-bronze Crown, Tombs, Foreign exchange, mahan, Gilt-bronze shoes, 金銅飾履, 古墳, 對外交流, 馬韓, 威勢品, 金銅冠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졸업] [건축,발굴,고고미술] 통일신라 월지궁(안압지)의 배치형태
제2편 전도 이전의 서울
백제의 숨결, 일본문화 원류를 찾아서
가야사 연구 및 교육에 대한 정책 연구
[역사] 백제 문화에 대해서
한국 토착종교사 연구의 회고와 전망
[역사] 백제 문화에 대해서
[일본문화][일본문화 변천][일본문화 개방]일본문화의 정의, 일본문화의 전파, 일본문화의 변천, 일본문화의 현실, 일본문화의 개방, 일본문화의 문화적 할인율, 일본문화의 쟁점, 향후 일본문화의 발전방안 분석
일본문화 원류로서의 백제문화
[한국 고대사] 옹관묘를 통한 마한 사회 재조명-옹관묘와 마한 사회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조선시대의 감옥, 사형, 그리고 사형...
16세기 삼남의 虎豹皮 除役과 防納의 ...
統一新羅武珍都督城의 位置와 規模 -
조상제사를 둘러싼 이론과 실제 - 안...
옹기생산의 기술체계와 사회체계 변화...
이 간행물 신규자료
전후 타이완 원주민 ‘다바오족’ 「토...
國家自然資源管理體制下的再共有化 -臺...
고분 출토 金銅冠과 飾履로 살펴본 馬韓...
안산읍성 목빙고의 축조와 그 의미 -
강릉단오제 主神 교체의 시기와 역사...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누리미디어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