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보관함  장바구니  고객센터
자기소개서 | 마케팅 | 교육 | 분석 | 사회 | 전교회장선거연설문
학술논문 분야별 검색 발행기관 검색 간행물 검색 상세 검색
 
레포트 논문 서식 표지/속지/템플릿 기업보고서
HOME > 인문과학 > 서양철학 > 동양철학연구회 > 동양철학연구
한국철학 : 퇴계와 다산의 예학 비교
분야 인문과학 > 서양철학
저자 류권종 ( Kwon Jong Yoo )
발행기관 동양철학연구회
간행물정보 동양철학연구 2004년, 제40권 169~202쪽(총34쪽)
파일형식 06500599.pdf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400원
적립금 192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국문초록
퇴계와 다산은 성리학과 실학을 각각 대표하는 학자이고 그들이 각각 구축했던 학문의 체계와 내용 및 관점 등에서 차이가 난다고 할지라도, 두 학자를 성리학과 실학이라는 분리된 전통에서만 보는 것은 전체를 보지 못하고 부분만 보는 방식이 된다고 비판하고, 그것을 극복할 수 있는 하나의 관점으로서 조선 유학이라는 하나의 통합된 전통 속에서 양자를 연관지어 보는 관점의 근거를 예학의 분야에서 확보하고 강화하고자 하는 것이 이 논문의 목적이다. 이 논문에서 양자의 예학을 비교하기 위하여 취한 예학적 연구 대상은 예서의 성격과 내용, 예학적 입장, 예설의 내용이다. 특히 예설에 관해서는 왕조례에 해당하는 예설과 사대부가의 제례 중 봉사의 대수에 관한 예설을 취하여 비교하였다. 비교의 결론은 우선 전반적으로 두 학자는 유교의 이념을 왕도정치의 구현, 혹은 성인의 인격성취를 목적으로 하는 점, 그 때 무실의 원리에 입각하여 반드시 예에 대한 학습과 실천이 필요하다는 점, 또 올바른 예의 학습과 실천을 가능하게 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정확한 예문의 파악과 정립이 중요하다는 점에 공동의 인식을 지녔다고 할 수 있다. 아울러 다산은 그의 예설의 근본적 관점을 퇴계로부터 계승되는 예학적 전통에서 구하고 있다는 점도 발견된다. 그의 예설은 방례의 부면에서도 퇴계의 예설을 수용하고 계승하는 태도를 보였으며, 사대부의 봉사대수에 관한 예설에서도 퇴계의 예설을 선별적으로 수용하고 계승하는 태도를 보였다. 이점은 다산이 퇴계의 예설 나아가서 예학의 관점에 대하여 그 계승의 의도가 뚜렷했음을 시사하는 점이다. 그러나 그와 달리 다산은 퇴계의 예설 구성과는 다른 방식으로 예설을 구성하였다. 그 차이점은 특히 다산이 以經證經의 방식에 의하여 고경의 인용과 그에 의한 방증, 훈고와 고증의 정밀한 시도 등은 퇴계의 예설 구성방식과 많은 차이가 나는 점이다. 퇴계는 대체로 성리학자들의 예서를 기준으로 삼고, 거기에 『의례』, 『예기』 등의 고경을 참조하거나 기타 성리학자들의 예서나 예설을 참조하는 방식, 아울러 의리와 인정에 근거한 추론을 적극적으로 활용하였던 점이 비교되는 특징이다. 이러한 차이와 공통점은 두 학자가 다른 시대를 살았다는 점에서 일면 타당한 점이 있다. 그러나 다산이 동시대의 예학과는 구별되는 방식, 구별되는 예설과 예서를 편찬했었다는 사실은 단지 시대의 차이가 절대적인 원인은 아니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두 학자가 처한 시대와 실정은 다르다고 하더라도 두 학자가 참신한 예속을 정립하기 위해 노력했던 점, 실행 가능한 예를 추구했던 점, 그리고 그러한 예를 학문적으로 연구하고 정립하기 위한 노력에 적극적이었던 점은 시간의 공백을 잇는 연속성으로 볼 수 있는 점이 아닐 수 없다.
 
 
영문초록
Toegye(Yi Hwang, 1501-1570) and Dasan(Jeong Yak Yong, 1762-1836) are the representative of Neo-Confucianism and Practical Learning each other in Chosun Dynasty. Between two confucian scholars are not only academic gap and distinction but also continuity and commonness. These two aspects should be investigated, because the history of Confucianism in Chosun Dynasty has shown these both two aspects of its traditional context. In this paper for the proper analysis and comparison of these two scholars` yehak, writings of yehak, general attitude for studying it and putting in practice, and representative opinions on the some parts of Confucian rituals and proprieties were studied. As the results of this study, firstly so many distinction were explained as follow. The constructive style of their each own opinions on the Confucian rituals and proprieties are not the same. Specially Dasan had expanded the sphere of yehak broader than Toegye had, and Dasan was more thorough in exegesis and studying historical and classical evidence than Toegye. But it is very important that Dasan had a consistent attitude to find out his theoretical basement from Toegye`s theories. And even though the time and environment of each other was not the same, two scholars has shown much commonness. They had common cognizance that the purpose of yehak as a comprehensive study on rituals and their meaning should be to realize the ideal Confucian politics, the rule of right, and for the sake to be a Confucian sage one must practice these various rituals and etiquettes of Confucianism thoroughly. So they also emphasized that accurate knowledge of yehak is also necessary.
 
 
퇴계, 다산, 예학의 연속성과 차별성, 예서, 예학적 입장, 예설, Toegye, Dasan, Yehak as a comprehensive study on Confucian rituals and their meaning, distinction, commonness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기획논문 : 삼봉(三峰) 정도전(鄭道傳...
특집논문 : 탈근대성에 대한 동양철학...
부록 - 1990년도 동양철학전공 박사학...
부록 - 1991년도 동양철학전공 박사학...
한국철학 : 율곡향약의 현대적 조명 -...
이 간행물 신규자료
신사(‘神思)’를 통해 본 ‘수물부형...
동아시아 공동체 사유와 ‘하나’로 ...
장자의 ‘호접몽(胡蝶夢)’ : 物化의 ...
주대(周代)의 명당(明堂)과 피옹(?雍)에...
조선시대(朝鮮時代)유교적 죽음 이해 - ...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회사소개 |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