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보관함  장바구니  고객센터
자기소개서 | 마케팅 | 교육 | 분석 | 사회 | 전교회장선거연설문
학술논문 분야별 검색 발행기관 검색 간행물 검색 상세 검색
 
레포트 논문 서식 표지/속지/템플릿 기업보고서
HOME > 인문과학 > 기타(인문과학) > 범한철학회 > 범한철학
논문 : 칸트의 자연과 기술이성 비판
분야 인문과학 > 기타(인문과학)
저자 박채옥 ( Chae Ok Park )
발행기관 범한철학회
간행물정보 범한철학 2004년, 제35권 285~306쪽(총22쪽)
파일형식 93600537.pdf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5,200원
적립금 156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국문초록
이 논문에서 필자는 칸트의 자연과 기술의 유비를 통해 그의 문화에 배한 철학적 논증들을 살펴보고자 한다. 칸트는 생물체의 내적 목적에 주목하고, 유기체 그 자체가 목적을 지닌 것으로 이해하였다. 이런 점에서 칸트의 견해는 생물을 인간 이성으로부터 독립된 생명의 주체로 파악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열어놓고 있다. 칸트의 목적론의 관철에서는 자연 전체를 체계적으로 파악할 수 있고, 그 자연의 최종 목적으로 인간을 내세운다. 이러한 칸트의 관점은 서양의 근대 인간중심주의를 그대로 나타내고 있는 듯이 보인다. 그러나 이 글에서는 칸트의 진정한 관점이 이와는 다르다는 것을 논증하고자 한다. 오히려 칸트는 목적론적 판단력을 비판하고자 했으며, 목적론적 사고의 임의성을 엄격히 제한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의 목적론적 관점은 자연을 이해하는 데 인간의 도덕적 측면을 고려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여기에서 우리는 칸트가 자연의 목적을 행복으로 주장하지 않고 문화로 평가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필자는 칸트가 자연의 기술이라는 유비 개념으로 자연과 기술의 차이를 명확히 하면서, 기술적 관심에서 점차 사물의 내적 과정을 통해 자연의 목적을 파악하고자 하였음을 강조한다. 왜냐하면, 칸트는 인간의 문화를 자연의 완성으로 간주하고 있기 때문이다.
 
 
영문초록
This study set out to investigate Kant`s philosophical arguments on culture through his analogies of nature and technology. Kant paid attention to the internal goals of living organisms and understood that organic bodies themselves contained their own goals. In that sense, his arguments opened the possibility to view living organisms as independent subjects of life with no attachment to humans` reason. From the teleological point of Kant, the entire nature can be reviewed in a systematic way, and the ultimate goal of the nature is humans. This position of his reflects the modem anthropocentrism of West. The position of this study, however, is contrary to that, insisting that Kant`s true views were nothing like that. Rather, he tried to criticize the teleological judgments and restrict the voluntaries of teleological thoughts. In his teleological standing, Kant maintains that the moral aspects of humans should be considered in understanding the nature, which shows that he sees the goal of the nature as culture not as happiness. In the study, it was stressed that Kant made a clear distinction of nature and technology through the analogies of nature and technology and studied the goals of nature more from the internal process of things rather than the technological points of views, for he regarded the human culture as the culmination of nature.
 
 
목적론, 인간 중심주의, 유기체, 문화, 기술, teleology, anthropocentrism, organic bodies, culture, technology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논문 : 역사-발생적 관점에서 해명된 ...
상관적 사유의 비판적 고찰
논문 : 롤즈의 정치적 자유주의에 대...
논문 : 『입학도설』을 통해 본 권근...
논문 : 장자의 죽음에 대한 연구
이 간행물 신규자료
범한철학회 연혁 외 -
환경윤리의 관점에서 본 피터 싱어의 ...
나딩스의 여성중심적 돌봄 윤리를 넘...
보르그만의 기술철학 - 기술의 약속, ...
참의 실질적 속성으로서 대응의 가능...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회사소개 |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