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예체능 > 무용 > 한국무용연구학회 > 한국무용연구
인문사회과학영역 : 페미니즘의 시각으로 본 여악
분야 예체능 > 무용
저자 이미영 ( Mi Young Lee )
발행기관 한국무용연구학회
간행물정보 한국무용연구 2012년, 제30권 제2호, 21~48쪽(총28쪽)
파일형식 1z500355.pdf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5,800원
적립금 174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공공 영역에서 종교의 역할과 갈등: “세월호 특별법” 제정에 대한 그리스도교 찬반 논쟁
인문,사회과학 논문 : 페미니즘 시각에서 본 이사도라 던컨 (Isadora Duncan)의 춤에 관한 연구
매체미학에서 시각디자인의 멀티융합에 관한 연구
통섭의 관점에서 본 디지털 매체예술의 의미와 특성-아방가르드 예술과 디지털 매체예술과의 관계를 중심으로-
인문사회과학영역 : 한국창작춤 <춤본2>에 나타난 내재적 가치 및 구조적 특징 분석
 
 
국문초록
전통사회는 전문가와 마니아를 양성하거나 계발할 조건을 충분히 갖추지 못했다. 아니 어쩌다 그런 인물이 등장해서 끼를 발산하면 그 길을 막고 방해했다. 신분의 제약이 엄격했고 의식이나 지향이 획일적이었으며 직업까지 제한받았다. 이러한 분위기아래에서는 새 분야를 개척해 그 분야에서 일가를 이룬다는 것이 보통의 용기와 집념으로는 불가능하다. 특히 ``조선 시대의 여성``이라고 하면 어떤 이미지가 떠오를까? 남성 앞에서는 희생적이며, 자식 앞에서는 강한 어머니, 사회적으로는 아무런 힘이 없는 나약한 존재가 떠오를 것이다. 이러한 시대상황 속에서 능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능력을 마음껏 발휘하지 못한 여성들이 많았는데 대표적으로 손꼽히는 사람이 신사임당(申師任堂), 허난설헌(許蘭雪軒), 황진이(黃眞伊)등이라 하겠다. 이와 같은 여성 문학가들 이외에도 우리가 알지 못했던 알려지지 않은 여성들이 많이 존재했으리라 생각한다. 여기에는 천민에 가까운 기생신분으로 자기만의 영역을 당당하게 개척하고 사대부들과 같은 가치관과 정신세계를 갖고 의기를 보인 여악들이 있다. 즉 여러 여악들 중에서 밀양출신 18세기 최고의 춤꾼 운심과 진주출신 16세기 협기 논개, 두 여악을 대상으로 페미니즘의 시각으로 그들의 삶과 이에 따라 현재까지 전해지는 작품들을 살펴보고자 한다. 이 두 여악은 전설적 인물로서 후대에 "밀양검무"와 "논개살풀이춤"이라는 명작이 탄생하게 된 초석을 마련하였다. 본 연구는 페미니즘적 관점에서 무용예술과 여성과의 관계를 조명하고, 작품에서 보여지는 페미니즘 성향에 대한 연구이다. 페미니즘으로 본 여악을 통해, 여악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함께 여악을 소재로 한 한국창작의 활용방안을 제안하고자 한다. 과거 어느 시대나 단지 여성이라는 것, 그리고 춤을 춘다는 것만으로도 온전히 그 존재자체를 인정받지 못하고, 그 능력을 제대로 평가하는 분위기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았다. 특히 조선시대에 가부장적 분위기에서는 여성이 춤춘다는 것 자체가 죄인처럼 취급받았기 때문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여악을 페미니즘의 시각에 초점을 두고 오늘날 창작 작업으로 다시 재창조한다는 것은 연구접근방법의 신선함과 함께 새로운 공연문화방식과 창작활용방안 제시에 있어서 역사적, 사회적, 문화적으로 필요한 시도라는 데 본 연구 의의가 있다 하겠다.
 
 
영문초록
Traditional society did not have sufficient condition to raise or to develop specialists and enthusiasts. Instead, if such a figure appeared and showed his talents, the society obstructed his way and hindered him. Restriction on status was strict, consciousness or aim was uniform, and even occupation was restricted. Under such circumstances, it was impossible to open up a new field and to establish one` name in the field with ordinary courage and tenacity. Especially, what kind of image appears to you in the case of "a woman in Chosun Dynasty"? You will recall a self-giving woman toward a man, a strong mother toward her children, and a weak and powerless person in the social aspect. In such situations of the times, there were many women who could not fully demonstrate their ability in spite of their competence; we can say that typical examples are Shin-Saimdang, Heo-Nanseolheon and Hwang-Jinyi for instance. Besides above woman writers, it is believed that many other women must have existed whom we do not know. A lot of YEOAKs belong to this category, who, as Gisaeng status to be almost the lowest class of people, confidently pioneered their own area and exhibited their spirits with same values and mentality as noblemen. Among many YEOAKs, this study intends to look into lives and works being handed down up to now in view of feminism for Unsim from Milyang, the best dancer in 18th century, and Nongae from Jinju, a righteous Gisaeng in 16th century. These two YEOAKs, as legendary figures, laid the foundation of the birth of the famous "Milyang Geummu" and "Nongae SalpuriChum" in later generations. This study is to give a view of relationship between the art of dancing and woman from the aspect of feminism and to research feminism tendency appearing in the works. Through YEOAKs in view of feminism, this study intends to suggest utilization method of Korean creations based on YEOAK together with a new angle on YEOAK. Any time in the past, a woman could not be recognized as a sound person only because she was a woman and she was a dancer and furthermore, no atmosphere was created to properly evaluate her capability. Especially, dancing by a woman itself was treated as a crime under the patriarchal atmosphere of Chosun Dynasty. Such being the case, this study has a meaning that reinvention of YEOAK to today`s creations with focus on feminism`s view is historically, socially and culturally necessary to suggest new performing arts methods and creations utilization ways in addition to fresh research approaches.
 
 
여악, 페미니즘, 운심, 논개, 밀양검무, 논개살풀이춤, YEOAK, Female Entertainer, Feminism, Unsim, Nongae, "Milyang Geummu", "Nongae SalpuriChum"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사회과학 여성주의 시각에서 본 결혼과 가족
사회과학 금발이 너무해 페미니즘 시각으로 바라보기
[사회과학]사회문제의 시각으로 바라 본 실업문제
사회과학 다른 시각에서 바라 본 영화 스텝포드 와이프
인문과학 페미니즘 시각으로 접근하는 박완서의 작품 그대 아직도 꿈꾸고 있는가
기녀시조의 작품 분석
요약 후기 근대의 페미니즘 담론 저자 이수자
생태여성주의 ecofeminism생태여성주의 ecofeminism
[여성학이론] 페미니즘과학의 발전 방향
포스트모더니즘과 페미니즘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3D홀로그램을 이용한 무용공연콘텐츠
문화예술교육 정책 분석을 통한 문화...
고등학교 한국민속무용 교육내용에 관...
고대의 춤<인무>에 나타난 예악사상
댄스스포츠와 저항 운동을 이용한 복...
이 간행물 신규자료
광양북춤의 구성형식에 따른 특성분석
소셜미디어를 통한 무용영상 관람이 ...
댄스스포츠 참여자의 신체적 자기지각...
게임활용 무용수업이 예비초등교사의 ...
무용수의 잡 크래프팅이 직업관과 삶...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