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인문과학 > 동양사 > 한국고문서학회 > 고문서연구
논문(論文) : 조선시대 사패(賜牌)의 발급과 문서양식
분야 인문과학 > 동양사
저자 박성호 ( Sung Ho Park )
발행기관 한국고문서학회
간행물정보 고문서연구 2012년, 제41권 95~124쪽(총30쪽)
파일형식 00900432.pdf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논문(論文) : 조선시대 공신교서(功臣敎書)연구 -문서식과 발급 과정을 중심으로-
조선초기 공신교서와 녹권의 발급제도 변경 시기에 대한 재론
『국조열성어필(國朝列聖御筆)』 소재(所載) 조선초기 국왕문서 -태조대(太祖代) 관교(官敎)와 세조대(世祖代) 면역교지(免疫敎旨)-
개항기 집조ㆍ빙표제도와 조선인의 해외도항
조선성종대(朝鮮成宗代)의 낙산사(洛山寺)관련 문서에 대한 분석 -세역(稅役)면제 문서와 사패(賜牌)-
 
 
국문초록
사패는 왕조시대에 왕이 신하에게 노비와 토지 등의 사여물을 하사하거나 향리의 역을 면제할 때 발급한 왕명문서이다. 자료조사 결과 현재까지 전하고 있는 원본 사패는 모두 조선시대에 작성된 것으로서 전체 수량은 41점이다. 이 가운데 노비와 토지를 사여할 때 발급한 사패는 40점, 향리의 역을 면제할 때 발급한 사패는 1점이다. 이 연구를 통해 사패에 관하여 새로 밝혀낸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첫째, 조선시대 사패는 중추원과 승정원에서 발급을 담당하였다. 동일하게 敎旨라고 써진 왕명문서라 하더라도 문서의 성격에 따라 해당 문서의 발급을 관장하는 관사가 달랐다. 따라서 사패 발급을 담당한 관사를 규명하는 작업을 시도하였고, 실물로 전하고 있는 조선초기와 후기의 사패, 그리고 『六典條例』, 『銀臺條例』 등에 수록된 조문을 통해 조선시대의 사패는 조선초기에는 중추원에서, 관제 개혁이후에는 승정원에서 줄곧 문서 발급을 관장하였음을 확인하였다. 아울러 사패의 작성자는 승정원 注書임을 밝혔다. 둘째, 『경국대전』에 수록된 사패식을 기준으로 조선초기로부터 조선후기에 이르기까지 사패 양식의 변화를 실증적으로 검토하였다. 사패의 양식은 『경국대전』이 반포된 이후에도 조선초기의 양식이 혼재된 모습을 보이다가 1500년대 중반 이후부터 법전의 사패식을 엄격히 준용하게 되었다. 이후 1700년대 중반 무렵부터는 다시 조선초기 사패에 기재되었던 사패 발급을 담당한 ``승정원 승지의 長銜 臣 姓 (着名)`` 항목이 문서의 말미에 다시 기재되게 되었다.
 
 
영문초록
Sapae is a document issued by the king`s order that proves the ownership of royal endowments such as land or servants the king bestowed on royal officers, or orders local functionaries to be exempted from corvee during the Goryeo Dynasty and Joseon Dynasty. Research results conducted by the author show that all of the Sapaes handed down to the present day were prepared during the Joseon Dynasty, and the total number of them is 41. Out of them, the number of the Sapaes issued to bestow land or servants is 40, meanwhile the number of the Sapaes issued for local functionaries` corvee exemption is 1. The following new facts were discovered about Sapae through this research. First, for the Sapae issued during the Joseon Dynasty, Jongchuwon and Seungjeongwon were in charge of issuance of it. Although a document from the king was written in Gyo-ji identically, a government office in charge of issuing the relevant document was different by document characteristics. Accordingly, a prerequisite was to identify a government office in charge of issuing Sapae. Through the Sapaes handed down from the early and the late of Joseon Dynasty and eulogies included in Yuk-jeon-jo-rye (六典條例) and Eun-dae-jo-rye (銀臺條例), the Sapaes were issued by Jungchuwon during the early Joseon Dynasty, and they were issued by Seungjeongwon after the Bureaucracy Reformation. In addition, it is revealed that the writer was a Juseo(注書) of Seunjeongwon. Second, changes in Sapae styles were examined from the early Joseon Dynasty to the late of Joseon Dynasty from an empirical perspective, based on a Sapaesik (the style of Sapae) included in Gyeong-guk-dae-jeon (經國大典; National Code). Even after the proclamation of Gyeong-guk-dae-jeon, the Sapae showed a mixed style with a style of the early Joseon dynasty, and after the middle of the 1500s, the Sapaesik was strictly applied to the style of Sapae. From the middle of the 1700s, the following 3 factors written in Sapae in the early of the Joseon Dynasty were added to prepare again in the end of the document: (1) title of Seungji in charge of issuing Sapae at Seungjeongwon, (2) family name, and (3)signature.
 
 
사패, 문서양식, 노비, 토전, 향리, 면역, 승정원, 승지, 주서, Sapae (endowment; a certificate of Land and slaves bestowed by the king; a certificate of corvee exemption of a Local functionary), Slave, Farmland, Local functionaries, Corvee exemption, Seungjeongwon (Royal Secreta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공무원]한국사 기출 모음집(1990년~2006년)
[역사학] 14C후반 여말선초 시대 상황 분석
[한국대외관계사] 임진왜란- 전쟁과 강화교섭, 민의 동향
조선시대 향리제도에 대하여...
[사학] 조선시대의 향리
[한국중세사] 14세기 전반의 전민변정에 관한 연구
[국가유공자의 대우와 국가복지 시스템] 국가유공자의 대우와 국가복지 시스템
[환관] 환관 A+ 완전분석
고려말 신진사대부의 등장과 조선건국
수호지 1회 2회 레포트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논문 : 조선조의 고신 (告身) ( 사령...
논문(論文) : 조선시대 시전지(詩箋紙) ...
논문 : 이화 (李和) 개국공신록권의 (開...
일반논문 : 광산김씨 분암, "영사암",...
일반논문 : 조선후기 양반(兩班)의 일상...
이 간행물 신규자료
검안을 통해 본 여성과 사회
고문서와 검안에 나타난 조선말기 노...
조선초기 좌명공신 김영렬 공신문서에...
조선 후기 도(道)의 명칭 변경에 따른...
18세기말 순암(順菴) 안정복가(安鼎福...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사업자 정보확인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