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어문학 > 국문학 > 근역한문학회 > 한문학논집
일반투고논문 : 19세기 조선 지식인의 일본,유구에 대한 인식 고찰 -오주(五洲) 이규경(李圭景)의 『시가점등(詩家點燈)』을 중심으로-
분야 어문학 > 국문학
저자 김보성 ( Bo Sung Kim )
발행기관 근역한문학회
간행물정보 한문학논집 2012년, 제35권 191~235쪽(총45쪽)
파일형식 41800473.pdf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8,000원
적립금 24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오주(五洲) 이규경(李圭景)의 공부법과 『오주연문장전산고(五洲衍文長箋散稿)』의 성립
메이지기의 기독교배격서 『예수일대변망기(耶蘇一代弁妄記)』의 집필의도 및 원전(原典)의 수용양식 고찰 ― 『Peter Parley’s universal history』, 『오주기사(五洲紀事)』와의 비교를 중심으로―
 
 
국문초록
일본은 16세기 이후 세계의 3분의 1에 해당하는 은을 수출했고, 이를 바탕으로 포르투갈과 같은 서방국과 중국을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수행했다. 그리고 이보다 조금 앞선 15세기 중반에 일본과 근접한 거리에 위치한 유구(琉球:류큐. 현 오키나와) 왕국이 ``만국의 다리``를 표방했는데, 곧 조선·중국·일본으로 대표되는 동북아시아와 태국·베트남·라오스·미얀마 등의 동남아시아를 연결하는 통로라는 의미였다. 일찍이 ``무역(貿易)``과 ``상선(商船)``이란 키워드를 중시한 일본은, 동북아시아와 동남아시아의 사이라는 지정학적 위치와 ``쿠로시오 해류``라는 천연 조건을 갖춘 유구를 끊임없이 주목하다가, 결국 19세기 말에 이르러선 온전한 병합에 성공했다. 그렇다면 19세기 조선과 중국의 문인들은 이 상황을 어떻게 받아들였던가. 일단 조선과 중국은 정황상 일본·유구를 바라보는 시각이 다를 수밖에 없었다. 일본과 유구를 각기 18세기 중반과 19세기 후반까지 자신들의 속국으로 취급했던 중국은 두 나라의 교역 루트와 유통 물품에 대해선 관심을 보였지만, 그들의 서적이나 문학과 관련해선 등한시하는 경향이 있었다. 그에 반해 조선은 16세기말에 발발한 임진왜란으로 인해 일본·유구와의 관계를 재편하게 되었다. 일본과 유구, 혹은 유구를 자신의 세력 아래에 두려는 일본을 객관적인 시각으로 탐구할 수 있는 바탕이 마련된 것이다. 19세기에 조선 지식인이 일본과 유구를 상업 강대국으로 인정하고 그들의 문자와 문학을 주목한 일련의 과정은 중국 지식인의 행보와 같으면서도 다른 결을 지닌다. 해외의 서적이라면 중국에서 들여오던 기존 관례에서 벗어나, 통신사를 통해 직수입한 『화한삼재도회(和漢三才圖會)』를 적극 활용한 19세기 조선 지식인의 태도는 국제 동향을 예리하게 파악한 일례이다. 19세기 문인 이규경(李圭景, 1788~1856)은 『오주연문장전산고(五洲衍文長箋散稿)』는 물론, 시화집(詩話集)으로 분류되는 『시가점등(詩家點燈)』 가운데도 『화한삼재도회』의 내용을 파격적으로 수용했다. 『시가점등』에 수록된 일본 관련 기록은 일본 시의 기원을 비롯하여 일본 승려나 사신이 쓴 시가 총 6편이다. 또한, 유구 관련 작품은 유구 시의 기원과 유구죽지사를 포함하여 총 4편이다. 일본과 관련해선 문필이 뛰어난 작가를 대상으로 기술하였고, 유구와 관련해선 조선·중국·일본과 얽힌 일화를 바탕으로 엮었다는 특색이 있다. 그 밖에 일목국(一目國), 회회국(回回國: 아라비아), 교지국(交趾國: 베트남 북부), 안남국(安南國:베트남), 점성국(占城國:베트남 남부)의 작품이 『시가점등』에 포진되어 있다는 사실은 아울러 주목을 요한다.
 
 
영문초록
Since 16th Century, Japan`s silver industry has exported almost one-third of the world`s silver, serving as a bridge that links East Asia to Western countries like Portugal. In mid 15th century, Yu-Gu Destiny (now Okinawa, Japan) declared "the Bridge of all Continents" which links countries in Northeast Asia such as Chosun, China, and Japan to those in Southeast Asia such as Thailand, Vietnam, Laos, and Burma. Japan that considered trade and merchant ships as very important thought Yu-Gu can be a key because of the Kurosio current. In late 19th century, Japan finally conquered Yu-Gu. How Chosun and China responded to Japan`s decision about Yu-Gu was different. Throughout mid 18th and late 19th, China treated Yu-Gu (until mid 18th) and Japan (until late 19th) as inferior who were supposed to serve them. So, China was only interested in trade routes and products while neglecting literature of Yu-Gu and Japan. On the other hand, Chosun`s viewpoint had changed since Imjin war during late16th and early 17th. After the war Japan and Yu-Gu became to have a greater power over Chosun, so Chosun became to be able to see Japan and Yu-Gu`s literature differently. In 19th, Chosun admitted Japan and Yu-Gu`s literature was worth to pay greater attention. Different from a traditional way of importing foreign books through China, since 19th Chosun directly imported foreign books from their countries such as Hwahansamjedohoe that allowed Chosun to more promptly respond to changes in other countries. Particularly, Lee Kyu Kyung, Chosun writer in 19th, cited Hwahansamjedohoe several times in his Ojuyeonmoonjunsango and Shigajumdeung, collection of criticism about poets of the Chosun and other countries. When he mentioned about Japan, he thought highly of great writers whereas when he mentioned about Yu-Gu`s literature he noticed that Yu-Gu`s literature has been influenced by Chosun, China, and Japan.
 
 
일본, 유구, 琉球, 상선, 商船, 화한삼재도회, 和漢三才圖會, 시가점등, 詩家點燈, Japan, Yu-Gu Destiny, trade and merchant ships, Hwahansamjedohoe, Shigajumdeung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비평 의식의 성장 이규보의 문학론
[한국근세사] 19세기 중엽 이규경의 학풍과 사상
[한국근세사] 19세기 중엽 이규경의 학풍과 사상
신용하교수의 독도문제 100문 100답
[전통문화] 전통놀이문화
김정호의 생애와 업적-대동여지도에 대한 오해와 진실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기획논문 : 19세기 조선인의 서구관 -...
북방계 설화 연구 - 주몽설화를 중심...
일반투고논문 : 2007년 개정 한문과 ...
일반투고논문 : 『묵재일기(默齋日記)...
소석이신복교수화갑기념특집 : 목은 ...
이 간행물 신규자료
마츠시타 타다시(松下忠) 선생의 『에...
고려대 소장 의안(醫案) 『경험방(經...
한자(漢字) 구형학(構形學)이론의 배...
방법으로서의 에도-조선후기 학술과 ...
이규보 「개원천보영사시(開元天寶詠...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사업자 정보확인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