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상예보부실죄(天象豫報不實罪)? 서운관(書雲觀) 술자(述者) 황사우(黃思祐) 사건 (태종 13년, 1413) -동시에 大明律연구에 관한 제언-
분야
사회과학 > 법학
저자
崔秉祚 ( Byoung Jo Choe )
발행기관
서울대학교 법학연구소
간행물정보
서울대학교 법학 2012년, 제53권 제3호, 1~32쪽(총32쪽)
파일형식
0x702115.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6,200원
    적립금
    186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이 글은 태종 13년(1413년) 서운관(書雲觀) 술자(述者) 황사우(黃思祐) 사건을 다룬 조선왕조실록의 기사를 국사편찬위원회가 온라인으로 제공하는 번역문으로 보면서 떠오른 몇 가지 소견을 밝히고자 하여 작성된 것이다. 그것들은 ① 한국법제사 한문 사료의 번역, ② 조선에서 의용 되었던 大明律 기준 텍스트의 정립, ③ 대명률(大明律)연구에서 중국의 관계 자료들을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 하는 문제들에 관한 것이다. 그 취지상 한국법제사 연구 방법론과 관련한 문제 제기에 해당하므로, 대상 사건 자체에 관한 실질내용적인 고찰은 이 문제들을 답하는 데 필요한 최소한도에서 다루는 것으로 한정하였다. 고찰 결과 얻은 결론은 다음과 같다. ① 한문 사료의 번역에 있어서는 한 글자 한 글자가 모두 엄밀히 검토되어 번역되어야 할 것이라는 점과, 특히 大明律의 번역에 있어서는 오늘날의 번역보다는 직해문(直解文)이 더 정확하다는 점에서 이를 일차적으로 고려해야 한다는 점을 지적하였다. ② 대명률(大明律)의 기준 텍스트를 정하는 문제에 있어서는, ≪대명률직해(大明律直解)≫가 단순한 번역이 아니라 조선의 사정에 맞게 번안된 텍스트로서 새로운 현지화 입법에 상당하는 것임을 잘 인식해서 중국이 아닌 조선의 대명률(大明律) 연구에서는 이것을 저본으로 삼아야 할 것이라는 점을 지적하였다. ③ 끝으로 중국의 대명률(大明律) 주해서(注解書) 활용에 관한 한, 조선에 수입되어 실제로 이용되었는가의 여부와 상관없이 대명률(大明律)이라는 법규범을 이해하는 데 대단히 요긴한 참고자료이기 때문에 이를 십분 활용하되, 조선의 사정을 충분히 살펴서 신중하고도 통찰력 있게 참조할 것임을 지적하였다. ④ 황사우 사건 자체로 말하자면, 모든 면에서 당시의 천문수상(天文垂象)에 관한 전통적인 관념을 배경으로 국가제도화된 틀 속에서 문제된 전형적인 사안에 속하는데, 어쨌든 이 사건 당시까지의 고려시대와 조선 초의 선례들을 고려하더라도 그 법적 규율의 구체적인 내용은 밝혀낼 수가 없었다.
    영문초록
    In this paper, I try to express my methodological stance concerning the study of Korean legal history, motivated thereto when I have read the Korean translation of a case record of the Official Annals of the Yi Dynasty (朝鮮王朝實錄) which had occurred in 1413 under the King Taejong (太宗). The king discussed the case of a astronomer at the Directorate of Astronomy, Seo-un Gwan (書雲觀), whose prophecy had failed to predict exact time of the restoration of the sun from the eclipse by difference of one hour-unit. The Korean translation from the classical Chinese in which the Annals are written is inaccurate especially in reproducing the king`s intent to reward the official from the outset instead of punishing him even if the mandarin discussants were fully aware of it and expressing their consent, courteously but firmly. It renders the king`s intent to the opposite direction. This occurs because the translator failed to grasp the nuance of the questioning word 歟which induces the affirmative answer to the rhetorical question as is the case with the Latin word nonne. A comparison of the Korean translations of the pertaining articles of the Dae Myeong Ryul (大明律; chin. Da Ming lu) with those of the Dae Myeong Ryul -Jik Hae (大明律直解) which is the old-style expository Korean translation of the Dae Myeong Ryul in the Yi Dynasty and the other old Chinese commentaries on the Da Ming lu has also made it clear that the former have some errors in reproducing legal provisions of the Dae Myeong Ryul. My final suggestions are therefore, first, that a more precise Korean translation must be prepared and the Dae Myeong Ryul -Jik Hae is helpful for that purpose more than anything else and, secondly, that the Chinese commentaries are, with open mind, to be resorted to. And recognizing that the Dae Myeong Ryul -Jik Hae was the consciously modified and adjusted translation of the Da Ming lu to adapt it to the Korean situation, not a mere reproduction of the Chinese text with meager grammatical aids affixed, I maintain, thirdly, that it was in that sense even a new legislation sui generis and not only deserves to be, but also must be considered and treated as the official text for the Yi Dynasty. I regret, therefore, the practice of the Korean legal historians hitherto, who have usually disregarded or put aside it. What concerns the case itself, I have examined relevant preceding cases in the Goryeo Dynasty (高麗) and the Early Yi Dunasty (朝鮮), but found merely that they all shared and presupposed the same basic ideas of the archaic astrological ideology which was inseparably implicated with the politics of the ruler. No concrete result is to be reached in respect of pertinent legal norms and how a legal sanction was derived on the basis of the found facts. A further inquiry into the subsequent cases to the end of the Dynasty, I hope, may elucidate the problem.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