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제 말기 자녀 입원기(入院記) 단편 고찰
분야
인문과학 > 기타(인문과학)
저자
박재석 ( Jae Suk Park )
발행기관
조선대학교 인문학연구원
간행물정보
인문학연구 2011년, 제42권 173~208쪽(총36쪽)
파일형식
1i800201.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6,600원
    적립금
    198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중일전쟁기에 들어서 주요 문학지에는 자녀의 입원기 형식을 취한 단편들이 연이어 엇비슷하게 발표된다. 이들 단편은 전시체제로 접어든 시점에서 제국의 전쟁수행이나 지배 체제 강화를 위해 식민지 내에서 가족 단위로부터의 건강한 인구 관리 및 재생산의 요구가 증대하고, 이것이 자녀의 건강과 질병에 대한 관심을 각별히 촉발했던 정치적 배경에 놓여 있다. 장덕조의 『입원』은 법정전염병인 디프테리아에 걸린 아이의 입원 과정에서 병실의 규칙 수용과 관련해 서로 마찰하고 전도되는 목소리들의 유동적 관계를 통해 병원에서의 규율이 작동하는 다면적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더욱이 ``국어 상용``이 강화되어 가는 시점에서 ``국어``와 ``통역`` 간의 불투명한 관계를 드러내 주고 있다. 그로써 피식민자의 생명과 건강에 보다 규범적으로 작용하는 의료 규율은 언어적 전달과 소통 과정에서 여러 방식으로 어긋나거나 굴절될 수 있음을 이 단편은 시사하고 있다. 유진오의 『봄』은 법정전염병 성홍열에 감염된 아이를 전염병실에서 간병하는 부부가 생명 관리의 기술에 생리적으로 보다 자연스럽게 포섭되는 과정을 보여준다. 이것은 자연과 인위, 생명과 기술 사이의 공간적인 괴리와 균열이 사라지는 것인데, 규율의 근간이 되는 공간상의 분할 논리마저 초월한 생명 권력의 조화로운 통합 공간을 시사하고 있다. 한설야의 『술집』과 정인택의 『단장』에서 자녀의 입원과 치료는 자기 의사를 표현 못하는 아이 위치에서 의료적 소통과 인권의 문제를 제기한다. 한설야의 『술집』에서 자식의 병을 제대로 진단받지 못하는 ``삼등병실``의 공간은 의료적 소통 구조의 장애와 혼란을 그대로 보여준다. 여기서는 건강을 상품화하는 의료 공간이 일제말기의 전시 상황에서 ``국민``으로의 균등한 통합의 지향에 있어 분열과 차별의 모순을 내포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정인택의 『단장』은 현대의학에서 불치병인 수 암에 걸린 아이의 신체가 연구용의 시료 대상이 되면서 해부학적 시선에 지배받는 모습을 보여준다. 시간적으로 유일무이한 생명의 희생을 대가로 부단한 자기 갱신을 도모하는 ``현대의학``은 어린 생명에 대한 절대적 구원의 노력보다 임상 관찰을 통한 객관적 지식의 확보에 더 관심을 둔다. 그것은 자기 결정권이 없는 어린 생명의 타자성이 전유되고 말소되는 권력 관계의 장에 의사와 부모가 모두 속해 있는 상태를 드러낸다. 일제 말기의 전시 총동원을 위한 생명 권력의 체제는 생명의 지속적 관리와 조절을 통해 국민적 통합의 공간을 조직하고자 했다. 이 시기에 식민지의 자녀들은 제국의 소국민이자 제국의 미래로서 생명 정치의 중요한 관심 대상이 되었다. 자녀 입원기 단편은 그러한 환경에서 제국의 공간 정치학과 미래 기획이 가진 이념과 균열을 동시에 드러내 주는 측면이 있다.
    영문초록
    In the Chinese- Japanese War period, the main literary magazine in the colonial Korea similarly ran the children`s hospital record fictions, This fictions reflect the political background increasing the demand of healthy population administration and reproductin for empirial war potential or control system reinforcement, and this being moved the interest about children`s health and disease, Chang duck-jo(장덕조)`s Ib-won(Hospitilization) shows the diversified aspect operating a hospital discipline through the fluid relation of reciprocally recording and reversing voices relating to hospital room`s rule adatation in diphtheria-infected children`s hospital admission procedures. Especially in the time of intensifying the ``Kokugo(the Japanese language) Daily Use`` policy, that reveals the relation of uncertain relarion between ``Kokugo`` and ``interpreting``. This fiction suggests the medical discipline canonically operating on the colonized people`s life and health would tun out and refract at variance. Yu jin-o(유진오)`s Bom(Spring) shows the course of naturally being ruled under the life administration technology through scarlatina-infected children nursing. This shows a disappearance spatial alienation and split between the natural and artficial, life and technology, and suggests the harmonized unified space of bio-power overcoming the space-divisional logic founding the medical discipline. Han Sul-ya(한설야)`s Sul-jib(A Drinking House) and Jung in-taek(정인택)`s Dan-jang(Short Chapter) narrating the children`s hospitalizatin and treatment suggest the problem of medical communication and human rights in the position of children having inability to express himself. In the Sul-jib, a third-class sickroom taking not thoroughly diagnosed patient reveals disorder and confusion of the medical communication system, Here, medical space commercializing health shows involving the contradiction of split and discrimination at an intentionality in the even national integration in late colonial period`s wartime, Jung in-taek`s Dan-jang shows the children`s body being dominated by anatomical gaze at a charity patient becoming an incurable noma study case. Contemporery medicine is more concerned about the secure of the objective knowledge rather than efforts of an absolute salvation for a little life. That presents a condition that a medical man and parents are subjecting the field of power relation appropriating and erasing the otheness of a little life not having the self-determination right. The bio-power system for wartime mobilization in the late colonial period intended to organize the national integrated space through the continuously administration and regulation. At this time, the colonial children as an imperial little-national and an empire`s future becomes the primary concern of bio-power. In ths circumstance, children`s hospital record fictions have an aspect revealing the ideology and split of empire`s space politics and future project at the same time.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