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의 본성과 ``아동의 발견``
분야
사회과학 > 교육
저자
박주병 ( Ju Byung Park )
발행기관
한국초등교육학회
간행물정보
초등교육연구 2012년, 제25권 제4호, 191~210페이지(총20페이지)
파일형식
65601124.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6,000원
    적립금
    18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이 연구의 목적은 루소를 필두로 한 소위 ``아동의 발견``이라는 아이디어를 비판적으로 검토하는 데에 있다. 아동의 발견, 즉 교육사태에서 아동의 위치를 특별히 부각시키고자 하는 일련의 사상과 정책들은, 교육이라는 인간활동에 개입된 아동의 인권에 눈을 돌림으로써 출발하였다는 점에서 교육(사)적 의의를 가지고 있다. 그러나 아동의 인권을 교육의 장면에서 존중하는 양태는, 점차 아동의 흥미나 개인차에 대한 고려와 같이 교육방법 상의 배려에 국한되었다. 그 이유는 ``아동의 발견``의 이론적 배경이 되었던 ``인간본성``의 개념이 그 형이상학적 의미를 상실하고, 오로지 경험적, 심리적 의미로만 한정되었기 때문이다. 인간의 본성은, 인간의 행위에 자유를 부여하기 위해서 그리고 스스로를 도덕적인 존재로 받아들이기 위해서 반드시 형이상학적 차원을 가정해야 하며, 특히 인간 마음의 성장에 관심을 두는 교육은 이 차원을 도외시해서는 안 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19세기 이후 아동에 대한 관심은 교육의 사회적 기능을 강조하면서 인간의 본성을 왜소화하는 방향으로 나아갔다. 그러므로 오늘날 교육의 장면에서 마땅히 중요시되어야 할 인간적 위대함을 복원하기 위해서는 아동의 발견이 담고 있었던 형이상학적 본성의 의미에 다시 눈을 돌려야 할 것이다.
    영문초록
    This study aims to examine critically the idea of so-called ``discovery of children`` which was started by Rousseau. Discovery of children, that is, a series of thoughts and policies to highlight particularly the status of children in education, has its educational significance in that it began by turning our eyes to the human rights of children intervening to the human activities of education. However, the aspects of respecting the human rights of children in educational activities have been gradually limited to the consideration of educational methods like children`s interest or individual difference. This is because the concept of ``human nature`` which formed the theoretical background for ``discovery of children`` has lost its metaphysical meaning but has been restricted solely to empirical or psychological meaning. For human nature, the metaphysical dimension must be presumed in order to provide freedom to human behavior and also for them to accept themselves as a moral being. Especially, education aiming the growth of human mind should never neglect this dimension. Despite this, since the 19th century, regarding interest in children, they have emphasized the social functions of education but undersized human nature. Therefore, in order to restore human greatness which should be valued in today`s scenes of education, it is necessary to turn our eyes to the meaning of metaphysical human nature which discovery of children originally implied.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