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비나스의 시각으로 보는 아동을 위한 책임성 교육
분야
인문과학 > 종교학
저자
남은경 ( Eun Kyoung Nam )
발행기관
서울신학대학교 기독교신학연구소
간행물정보
신학과 선교 2012년, 제40권 7~35페이지(총29페이지)
파일형식
2p600492.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6,900원
    적립금
    207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레비나스는 서구의 근대 교육철학이 간과한 ``타자성``에 대해 문제를 제기한다. 그는 주체가 주체로서 드러날 수 있는 것은 자아가 오직 타자와의 윤리적 관계를 맺을 때라고 한다. 그리고 이 순간 마주대한 타자의 얼굴을 통해 현현하시는 하나님은 우리에게 타자를 위한 회피할 수 없는 책임성을 부여한다는 것이다. 우리가 레비나스에게서 발견하는 가르침의 목적은 각 학습자들이 그 자신을 초월하여 타자를 배려하며 살도록 그들을 불러내는 일이다. 어린이들은 타자성의 나와 다른 차이들을 구별하고, 해석하며, 그 다름을 수용함으로써 자신을 풍부하게 할 수 있다. 여기에서 형성되는 교육학적 관계의 유형은 비대칭적이며, 상호주관적 관계이다. 교사와 학습자들은 ``대화의 과정``을 통해 질문하고 응답하기를 계속함으로써 배운다. 학생은 교사가 이미 알고 있다고 여겨지는, 혹은 그의 편견으로 고정된 존재가 아니다. 교사에게 있어 학습자는 미지의 타자성으로 다가오는, 늘 새로우며 신비스러운 존재이다. 따라서 교사가 그들에게 던지는 질문의 형태는 아직 규명되지 않은 상태에 대해서 묻는, 개방되고 열린 형태의 질문하기이다. 배움이란 단순히 지식을 습득하는 것이 아니다. 오히려 어린이에게 하나님의 부르심에 응답할 수 있는 기회들을 열어 주는 일이다. 그렇게 될 때 어린이들은 복음을 이해하고 그들을 향한 하나님의 질문하심에 대답하는 자신을 발견할 수 있다. 아동을 위한 책임성 교육은 지식 학습이 아니라, 관계 맺기를 갈망하도록 안내하는 일이다. 레비나스의 ``타자성의 철학``과 그것에 기초한 책임성 교육은 개인주의, 혹은 집단주의의 폭력에 맞서 개인과 기독교 공동체를 건강하게 회복시킬 수 있는 하나의 희망임에 틀림없다.
    영문초록
    E. Levinas raises the question of the otherness, a subject much overlooked by modern educational philosophy. The concept of subjectivity, often emphasized in modern times, suggests that an ego is primarily concerned with itself, and only afterwards relates to others. However, Levinas argues that the awakening of the subject can only happen when the ego forms ethical relationships with others. In this very moment, God reveals Himself by our facing the other. Through this experience, He levies upon us an indispensable responsibility. The aim of education professed by Levinas encourages each learner to go beyond their original selves, and to live showing consideration for others. Children, therefore, may enrich themselves by distinguishing the otherness from themselves and by accepting the differences perceived. In addition, what we see in Levinas` depictions of educational relations is an asymmetrical, intersubjective relationship. The teacher and student both learn through conducting a continuous process of dialogue, each of them raising questions and answering them in return. To the student, the teacher is not a "known" being, or one with a previously fixed image in the mind, but is a new and fresh acquaintance, approaching with an unknowable otherness. The teacher`s questions are an open-ended form of questioning, asking the student about the unobvious. Learning is not simply an acquisition of knowledge. Education is more about exposing children to an opportunity to respond to God`s calling. Only when they are exposed to this kind of education, children find themselves understanding the gospel and responding to God`s questions. Therefore, education of responsibility should be aimed not at providing children with knowledge, but at encouraging children to desire relationship-building, so that they become curious about ethical concepts such as justice, and start wanting to relate to such topics. Once this curiosity is sparked, the teacher-student relationship can be sustained as a relationship of responsibility, made with a purpose of understanding the otherness of the other. When reading Luke 10:25-37, we do not expect a child to be one who responds to others` requests, self-consciously afraid to be criticized and reprimanded by others, A child, on the other hand, will sympathize heteronomously with others` wishes, and will naturally be able to build loving relationships with others. Jesus`` teaching methods guide us to practice ethical behavior in our lives. Furthermore, He requests us to create loving relationships with our neighbors, and expand upon them limitlessly. In this respect, Levinas`` philosophy of the otherness and education for responsibility based on the philosophy could be a powerful alternative to the violence of individualism and groupism. Levinas`` philosophy could thus be used as a potent means to restore Christian communities. Levinas states that God delivers children from the "totality" that attempts to get rid of dignity and individuality in children.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