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작문에서 바람직한 제목 쓰기에 대한 제언 -문화비평문 제목 쓰기 오류 분석을 중심으로-
분야
인문과학 > 한국사
저자
양현진 ( Hyun Jin Yang )
발행기관
이화여자대학교 한국문화연구원
간행물정보
한국문화연구 2012년, 제23권 53~79페이지(총27페이지)
파일형식
2u100231.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6,700원
    적립금
    201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본 연구는 대학 글쓰기 교육에서 제목 쓰기를 지도할 수 있는 이론적 체계와 효율적 학습 방법의 필요성에서 시작되었다. 제목은 관련 텍스트에 대한 핵심 정보를 제공하면서 해당 텍스트와는 또 다른 하나의 텍스트를 형성하는 독특한 지위를 지닌다. 제목은 텍스트 해석의 시발점이면서 귀결점으로, 텍스트를 구성하는 중요한 요소이다. 제목의 대표성과 독립성이 보다 강화되는 신문기사 제목이나 영화 제목 등에서는 제목 쓰기에 관한 논의가 활발한 반면 대학 글쓰기 분야에서는 그 중요성에도 불구하고 아직 미비한 상황이다. 글쓰기 교육 현장에서의 구체적인 경험을 중심으로 한, ``제목 쓰기``의 실천적이고 체계적인 연구가 절실한 시점이다. 바람직한 제목의 요건과 형식은 아리스토텔레스의 설득의 전략, 저널리즘의 제목작성 원칙 등을 이론적 기반으로, 대학생 글쓰기의 제목 작성 사례를 분석·평가하면서제안하였다. 이 논문은 특히 이화여자대학교 2012학년도 1학기 <우리말과 글쓰기(Korean Language & Writing)> 수강생들(자연과학대와 조형예술대 학생으로 이루어진 2개 분반, 총61명)이 수행한 제목 쓰기 경향을 분석하여 현 대학생 작문에서 제목 쓰기의 문제점을 도출하고 올바른 제목 쓰기의 요건을 실천적으로 제안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다. 구체적으로 Ⅱ장에서는 제목의 신뢰성과 전문성을 목표로, 학생 글의 제목에 자주나타나는 저급한 유행어와 비속어, 원전의 맥락을 도외시한 인용, 호기심 유발형의 수사의문문 등을 비판적으로 고찰하면서 적절한 인용과 수사의문문의 사용을 제안하였다. Ⅲ장에서는 논리적이고 이성적인 설득을 지향하는 정보 전략형 제목의 개념을 근간으로 학생들이 작성한 제목을 분석하였다. 주제 파악이 그릇되어 메시지가 왜곡되는 양상, 주제에 대한 설명이 부재하여 제목과 본문 텍스트의 관련성이 미약해진 경우, 단어 선택이 부적절하거나 문법적 완결성이 부족하여 메시지가 불명료해진 상황 등, 다양한 층위의 오류가 발견되었다.
    영문초록
    This study starts from the necessity to make theoretical lecture system and effective learning method in university level writings. Titles not only show the abstracts of the writings but also themselves are parts of the writings. Titles are the starting points as well as ending points to understand any writings. Studies on how to make good titles in university-level writings are not much done, whereas, effective title making is much discussed in newspapers and movies. Based on lecture experiences in universities, this study focuses on the practical and systematic way to make good titles. This study analyses writing examples of Ehwa Wemen`s University year 2012 1st half semester "Korean Language & Writing" students. The lecture had two classes, 61 students totally who belong to natural science college and art & design college. This study investigates the titles of university students` writings and suggests practically the requites for good titles. The requisites for good titles are based on Aristoteles`s three strategies for persuasion-ethos, pathos and logos. First, ethos that Aristoteles explained as the first requisite of persuasion, represents trustworthy quotation, decent attitude and modest expression inducing readers` agreement. There were many inadequate titles in students` writings. Such were titles that had vulgar buzz words, mis-matching quotations damaging the trustworthiness of the writings or inappropriate usage of rhetoric questions weakening the writings` impact. Pathos and logos are good complement for each other. Pathos means emotional persuasion and logos represents logical persuasion. Emotional appeal is thought to be less valid and probable than logical appeal. However, pathos is not a tool used inevitably when logos has not any effect. Pathos can touch delicate and subtle area that logos can not reach. Not to mention titles devoid of logical power, many writings of university students have not so much persuasive titles which have logical power to persuade but don`t have emotional power to persuade. Appropriate mixture of logical persuasion and emotional persuasion is necessary for good titles. For effective emotional persuasion, titles need to express writers` points of view, feeling and emotional waves. Because titles have not much room for words, metaphor can be adequate expression method. In many case, students` titles have cliche, old-fashioned metaphor and awkward expression. Systematic education and training need to be done for students to make original and fresh titles that have emotional power as well as logical power.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