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령적 반복: 해석상의 폭력과 히스테리 사이
분야
인문과학 > 기타(인문과학)
저자
일리박소렌슨 ( Eli Park Sorensen )
발행기관
영남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간행물정보
인문연구 2012년, 제66권 79~106페이지(총28페이지)
파일형식
85500940.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6,800원
    적립금
    204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본고에서는 문학적 해석에 대해 논의하나, 특히 과도할 정도로 "강력"하거나 "흥미로운"해석에 초점을 맞춘다. 20세기와 21세기에 걸쳐 나타난 방대한 문학이론의 출현은, 역으로 문학텍스트의 중요성을 총망라할 수 있는 권위적 이론의 부재를 시사한다. 각각의 이론은 강점과 약점을 갖고 있다고 볼 수 있으며, 문학이론은 일정부분 자기비판과 "최종"적 해석에 대한 권한 포기에 영향력을 미치기도 한다. 이런 점이 어떤 면에서는 문학연구가 계속되는 이유이며, 문학 텍스트는 암시와 선행적 읽기에 의해 항상 새롭게 해석할 수 있는 여지를 남겨둔다. 본 논문에서는 조나단 컬러(Jonathan Culler)와 헤롤드 볼롬(Harold Bloom)과 같은 여러 학자들에 대해 논의하지만, 헨리 제임스의 유령 소설인『나사의 회전』에 대한 슈산나 펠만(Shoshana Felman)의 비평적 논의를 중점적으로 다룬다. 펠만은 제임스 작품에 대해 선행적으로 이뤄진 다양한 해석을 연구하면서, 문학 텍스트가 독자를 고착화된 의미로 현혹하는 텍스트적 올가미를 생성한다고 주장한다. 제임스 작품 속의 소년, 마일즈의 죽음처럼 의미는 결국 상실로 고착되는데, 펠만은 이런 올가미를 피하기 위해 자신의 문학이론을 구축한다. 하지만, 의미가 도처에 존재하면서도 동시에 부재하는『나사의 회전』속에 등장하는 가정교사의 잠재적 운명처럼, 필자는 펠만의 시도가 해석적 히스테리라는 위험성을 내포하고 있다고 본다.
    영문초록
    In this article, I focus on literary interpretation, and more particularly excessive, "strong" or "interesting" interpretations. The emergence of an overwhelming amount of divergent literary theories throughout the 20th and 21st Centuries suggests that there is no authoritative reading model that is able to cover everything significant in the literary text. Each theory may be said to have its strong and weak aspects. It is even possible to argue that it is a virtue of a literary theory to exert a certain amount of self-criticism, perhaps even abandoning the claim on a "final" reading which closes the debate. In some sense that is why literary studies continue: there is always more to say about the literary texts―and, by implication, previous readings. In this article, I discuss various literary scholars, including Jonathan Culler and Harold Bloom. The main part of this article, however, will be devoted to a critical discussion of Shoshana Felman`s reading of Henry James` ghost story The Turn of the Screw. Felman explores other, prior readings of James` text in order to argue that the literary text creates a textual trap in the sense that it lures readers to fixate meaning, which remains elusive; a meaning which ultimately can only be fixated and mastered as loss―like the death of the boy Miles in James` text. Felman constructs a literary theory that allegedly avoids this textual trap. But the risk of this interpretive effort, I argue, is interpretive hysteria, the potential fate of the governess in The Turn of the Screw; a world in which there are meanings everywhere―and nowhere.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