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주 이주노동자에 대한 신문의 보도 경향과 인식연구
분야
사회과학 > 신문방송
저자
임양준 ( Yang June Im )
발행기관
한국지역언론학회
간행물정보
언론과학연구 2012년, 제12권 제4호, 419~456페이지(총38페이지)
파일형식
0y100611.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7,800원
    적립금
    234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본 연구는 국내거주 이주노동자들에 대한 언론보도의 형태와 특성을 알아보고자 했다. 이를 위하여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중앙일간지인『조선일보』와『한겨레』, 그리고 국내 이주노동자들이 밀집해있는 지역의 대표적인 지방신문인『경인일보』와『부산일보』를 선정하여 내용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결과, 이주노동자에 대한 국내언론의 보도형태는 고발형(30.0%)뉴스의 비율이 가장 높았으며, 문제 제기형(21.6%), 그리고 정보 제공형(20.7%)순으로 나타났다. 보도내용으로는 국내거주 이주노동자 들의 인권관련 기사(34.8%)가 다수를 차지했으며, 법령관련(19.0%)과 그들의 일상(13.8%)관련 보도가 많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특히 인권과 관련한 보도기사에서는 이주노동자가 혜택수혜자(25.0%)보다 사건피해자(39.5%)로 보도되어 국내 이주노동자의 인권상황이 심각한 것으로 보도되었다. 신문사진을 통해 보도된 이주노 동자들의 이미지는 단순노동자(38.8%)의 보도사진이 많이 실렸으며, 이어서 범죄자(15.0%) 환자(15.0%) 그리고 시위자(8.1%) 순으로 보도되었다. 마지막으로 이주노동자에 대한 언론의 전반적인 보도방향은 긍정적(16.8%)인 측면보다 부정적 (25.8%)인 측면이 강한 것으로 조사돼 언론을 통해 보도되고 있는 이주노동자는 부정적인 이미지로 묘사되어 보도 된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이주노동자에 대한 부정적인 관점의 언론보도를 지양하고 동시에 효과적인 보도 발전을 위해서는 기자 개인적인 차원, 언론사 입장, 그리고 편집방향에 대한 합리적인 제도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문초록
    This study explored the main characteristics of news frames on migrant workers in Korea. The news writings are analyzed focusing on the news frames stressed by two nationals such as Chosun Ilbo and Hankyoreh Shinmun, and two locals Kyoungin Ilbo and Busan Ilbo. The results showed that Korean dailies observed migrant workers in Korea with prejudice. Korean newspapers considered the problems on migrant workers, which arose from compulsory explusion of laborers who were not registered on the ledger and from confused migrant workers system, to be social conflict and pathological phenomena. In addition, the Korean dailies reported that the migrant workers were objects of sympathy and pity, incompetent victims. According to the previous research, the problem on migrant workers is one of the critical global issues. But Korean news papers approach problems based on migrant workers skin-deep and sentimentally, and they double prejudice and fixed ideas for migrant workers. This research suggested that Korean media have to overcome prejudice and exclusion on migrant workers based on cultural pluralism.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