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번역의 장으로서의『시사영어연구(時事英語硏究)』연구
분야
어문학 > 기타제어문
저자
이삼출 ( Samchool Lee )
발행기관
국제비교한국학회
간행물정보
비교한국학 Comparative Korean Studies 2012년, 제20권 제3호, 141~155페이지(총15페이지)
파일형식
87200493.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5,500원
    적립금
    165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이 논문은 월간 영어학습지였던 『時事英語硏究』를 1950년대와 60년대 초반 한국 사회에서 진행된 문화번역적 실천의 관점에서 접근할 수 있는 가능성을 타진한다. 현재 이 시기 문화번역 현상은 주로 『思想界』와 같은 대표적인 종합문예지를 통해 확인되고 있다. 종합문예지들은 근대화 모델의 구축, 계몽의 전파, 냉전체제하에서의 위치확보 등을 지상과제를 서구의 지식담론의 도움을 받아 수행하려한 이른바 ``교양지``들이었다. 이와 달리 『時事英語硏究』는 상업적 목적의 영어학습지여서인지 이 시기 우점외국어로서의 영어의 등장과 관련된 문화번역 현상을 확인하는 연구대상으로는 전혀 고려되지 않고 있다. 하지만 이 잡지는 근본적으로 상업적 이익을 영어에 대한 문화권력적 우위를 활용하여 획득하려 한, 그 자체로 하나의 혼종적 문화산물이면서 동시에 교양과 학습의 결합이라는 특유의 혼종적, 창발적 문화를 생산한 매체로 볼 수도 있으므로 문화번역의 관점에서 충분히 연구해볼 가치가 있다. 이를 확인하기 위해 이 논문은 특정한 영어권 지식담론이 선택적으로 번역되어 남한 사회의 지식담론으로 전유되는 과정, 이 과정에 개입되는 당대 남한 사회 지식인 혹은 이 잡지의 독자의 인구학적 현실 조건들이 편집체제에 반영되는 과정, 그리고 이들 과정을 통해 새로이 생겨나게 된 영한혼용 문체와 같은 혼종적 문화산물 등을 분석한다.
    영문초록
    This paper examines the productivity of a cultural study on an English-study-aid monthly magazine The Study of Current English by opening up the feasibility of positioning the magazine in the flux of cultural translations performed in the 1950s and 60s Korean society. Since the period is characterized by the replacement of Japanese by English as the first foreign language, most studies on cultural translations focus on analyzing major cultural magazines that carried translated English writings as their major articles. The Study of Current English, however, has never brought any serious attention from any researcher of cultural translations, even though it also contains ample evidences of cultural translations guided and shaped by the same zeitgeist of modernization, Enlightenment, cold war politics, etc. as that of the other major cultural magazines like Sasanggye. Analyzing the editorial structure, writers, writings, and readership of the magazine, this paper illuminates the cultural translation processes happened in and around the magazine by confirming the existence or germination of new hybrid discourses like ``examination nglish,`` ``current English,`` and Korean-English double orthography system.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