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상에 나타난 에로티시즘의 표현방법에 관한 연구 -속옷의 겉옷화 현상을 중심으로-
분야
예체능 > 미술
저자
조영란 ( Young Ran Cho ) , 박현신 ( Hyun Sin Park )
발행기관
한국패션디자인학회
간행물정보
한국패션디자인학회지 2004년, 제4권 제2호, 47~61페이지(총15페이지)
파일형식
2a600045.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5,500원
    적립금
    165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본 연구에서는 의복이 인간 심리의 표출과 밀접한 관계가 있음을 인지하고 에로티시즘을 육체적인 사랑이 아닌 인간의 내면적인 욕구를 표현하는 관점에서 그 개업과 의상에 나타난 표현방법을 노출, 밀착, 투시, 속옷의 겉옷화로 분류하여 연구하였다. 그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노출은 성적부위를 직접 드러내서 성적 매력을 표현하려 하였으며, 미니스커트나 핫팬츠를 통해 다리선을 노출하거나 인체의 가림을 최소화함으로서 노출을 극대화 하였다. 또한 슬래쉬, 슬릿, 구멍 뚫기 등의 기법을 통한 노출로 에로티시즘을 표현하였다. 둘째, 밀착에 의한 방법은 코르셋 밸트, 바스킨, 코르피케 등을 착용하여 허리를 극도록 졸라매는 과장된 관능적인 인체미를 나타내어 직접적인 에로티시즘을 보여 주었다. 또는 바디 컨셔스 스타일로 인체미를 강조하고, 밀착시키는 형태로 몸의 선을 그대로 드러내어 사람의 피부를 직접 연상시킴으로서 보다 에로틱하게 표현 되었다. 셋째, 투시에 의한 방법은 주로 비닐, 쉬폰, 레이스, 망사, 니트, 자카드 등의 신소재를 믹스하여 다양하게 독창적인 스타일을 보여주고 있다. 이러한 방법은 신체 부분 부분이 보이는 시-스루(See-Through) 효과를 이용하여 상상을 하게 함으로서 에로티시즘을 표현하고 있다. 넷째, 속옷의 겉옷화는 브래지어나 코르셋 등의 형태를 응용하여 속옷을 연상시키는 디자인을 말한다. 얇고 하늘거리는 소재로 살갗을 비치게 하거나 밖으로 드러내는 직접적인 겉옷화와 겉옷의 아래 에 프릴이나 레이스를 달아 속옷이 드러나게 하는 간접적인 겉옷화로 다양하게 속옷의 겉옷화 현상을 에로티시즘의 미적 가치로 제시하였다.
    영문초록
    This paper points out that eroticism, expressed in clothes and fashion, has a close relationship with the human mind From the point of view that eroticism expresses a private affection and an inner desire of man, which is not physical love, we have to do research into the concept of eroticism and the expression in clothes. The paper examined the expressed eroticism of the dress by close adhesion, see-through, exposure and the conversion of underclothes into outer garments, etc. The findings were as follows: Firstly, the close adhesion tried to express sex appeal by disclosing sexual part of human body: For instance, either mini skirts or hot pants disclosed a leg line and minimized human body to maximize a close adhesion. In addition, the slash, the slit and the openings, etc partially disclosed breast and waist. Secondly, the exposure showed an exaggerate and voluptuous beauty after tightly fastening a waist by corset belt, basquine and corps pique, etc, so that direct eroticism was expressed. Or, a body conscious style emphasized human body beauty and stretch fabrics exposed human body to show a body line as it is, so that women`s skin could be reminded to express eroticism. Thirdly, the see-through adopts mixed new materials, for intance, vinyl sheets, shephon chiffon, lace, gauze, knit and Jacquard, etc to show a variety of creative styles. Those methods can create a see-through effect to express erotism by imagination. Fourthly, the conversion of underclothes into outer garments makes use of not only common and hidden underclothes but also the brassiere and corset reminding of underclothes to make a see-through by thin and loosened materials: In such a way, underclothes become outer garment or look outer garment by adding a frill and a lace to the bottom of outer garment to convert outer garments into underclothes in various ways and express an aesthetic value of eroticism.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