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목월 시와 "나선"의 시학
분야
어문학 > 국문학
저자
유혜숙 ( Hye Suk Yu )
발행기관
현대문학이론학회
간행물정보
현대문학이론연구 2012년, 제51권 281~304페이지(총24페이지)
파일형식
91500967.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6,400원
    적립금
    192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이 논문은 박목월의 시에 나타난 공간 이미지와 강박 은유를 검토하여, 시인 특유의 ``나선의 시학``을 규명하고자 한 것이다. 박목월의 시세계를 분석한 선행연구들에서 공간 이미지를 중심으로 한 연구들의 양이 적지 않으나, 대체로 이항대립적으로 접근하려는 경우가 많았으며, 공간 이미지와 색채 이미지를 함께 연결하여 연구한 논문은 찾아볼 수 없었다. 목월의 시에 나타난 공간 이미지를 일견 이항대립적으로 보이는 것은 사실이지만, 대립적인 공간형상이 뚜렷하게 나타나는 시편들에서조차 이미 양자 사이의 소통과 원융의 가능성을 추정할 수 있게 하며그 부족함을 메우려는 의지의 회동을 뜻하는 것도 되기 때문이다. 시인의 이상과 같은 중도적 의지는 ``보라빛 어스름``의 이미지와 연결해 이해할 때 보다 뚜렷하게 설명된다. 시인의 시에서 한동안 이상세계와 현실 세계는 서로 조화를 이루지 못해왔으며, 두 세계의 불연속과 갈등으로 인해 고통 받아 온 것이 사실이다. 이 불연속은 상층과 하층과 같은 대립적 공간 이미지를 통해 자주 나타나고 있는데, 상층과 하층은 각각 서로 대립되는 이상: 현실, 혹은 시쓰기: 일상생활의 세계로 표상된다. 상:하의 불연속과 대립으로 인한 고통 속에서 시인은 끊임없이 ``열에 하나가 부족한`` 상태를 겪어내고 있었다. 그러나 ``이상과 현실의 불연속과 간극``으로 인한 ``결핍의 감각`` 때문에 괴로워하면서도, 양자를 맞물릴 수 있는 ``교차지점``을 끊임없이 갈망해 왔다는 점에 목월 시인의 시가 의미를 갖는다. ``열에 하나가 부족한`` 상태는 상층과 하층의 연속성과 융합 가능성을 내포하기 때문이다. 상하를 연결하는 층계가 열에서 단 ``한개`` 부족한 상태라는 것은 두 공간의 분리를 의미하는 동시에, 공간의 분리가 결정적이지 않음을 보여주는 것이다.
    영문초록
    This thesis is to examine space images and obsessive metaphors in Mok-wol`s poems to find out his peculiar poetics of the spiral. In his poems, the ideal and the real are not apparently coincide with each other, which makes him suffer from the discontinuity and conflict between them. The discontinuity is expressed with the binary spatial images, like upstairs and downstairs. Upstairs and downstairs respectively represent the ideal world of poesy and the real world of the daily life which separate and opposite from each other, which makes the poet constantly undergo the state of ``short by one to ten``. ``The sense of deficiency`` and ``the chasm or the discontinuity`` lying between ideals and realities which the poet had suffered from, led him to being unceasingly thirsty for ``transitional stage`` on which those two could match with each other. In effect, the state of ``short by one to ten`` also means the expected possibility of continuity and conciliation of the upper space and the lower space. The pursuit of ``transitional stage`` endowed his poets with a peculiarity of meso-phase pathos, accompanied by the obsessive metaphor of ``the purple``. The purple is a mixture of the red (sensibility) and the blue (rationality), thus, that obsessive color metaphor exhibits his world view which is reconciliating and harmonizing. In addition, embracing the left hand designated to the world of the livelihood reveals important meaning. by embracing the left hand, the state of discontinuity is turned into the state of continuity. Supposedly, the encounter with the Mediator (Jesus) who redeems the poet from his very sins, got his discontinuous cognition convert to reconciliating one, which enabled him to find the way mediating and communicating between the good and the evil, the God and the human, the ideal and the real. Ultimately, the discontinuous lines ascending and descending among the world of binary opposition are led to encounter through a roundabout route of reflection (Repentance), and an ascendant spiral have made from their harmony. And the ascendant spiral symbolizes the poet`s life journey along the way of growth and advance which the Mediator takes him into.
    추천자료
  • 박목월의 시 나그네, 목마른 사슴 작품분석, 이성부의 시 벼, 김상미의 시 개미, 이용악의 시 전라도 가시내 작품분석, 정지용 시 바다2 작품분석, 황지우 시 새들도 세상을 뜨는구나, 남궁벽 시 폐허 작품분석
  • [박목월 시세계][박목월시 이데올로기와 어머니][박목월시 향토성과 세계성][박목월시 신화적 시간]박목월의 시세계, 박목월시의 이데올로기와 어머니, 박목월시의 향토성과 세계성, 박목월시의 신화적 시간 분석
  • [박목월, 박목월시, 박목월의 시] 박목월의 시세계, 박목월의 시 나그네, 박목월의 시 하관, 박목월의 시 집에는, 박목월의 시 갈밭마을의 명주고름 같은 분석
  • [현대시분석] 박목월-행간
  • 김영랑의 시 모란이 피기까지는, 유치환의 시 바위, 박목월의 시 바다로 기울어진, 최승호의 시 붕붕거리는 풍경, 최두석 시 성에꽃, 이상 시 거울, 박노해 시 시다의 꿈 작품분석, 황석우 시 혈의 시 작품분석
  • 박목월 시 연구
  • 청록파 시인들과 박목월의 시 세계
  • [졸업][국어국문학과] 박목월 시에 대한 기독교적 연구
  • [현대시론](현대시론)박목월의 시세계
  • 김소월(시인) 시 진달래꽃, 김광균(시인) 시 와사등, 신경림(시인) 시 목계장터, 박목월(시인) 시 어머니의 향기, 이용악 시 낡은집, 김영랑 모란이 피기까지는, 김춘수 처용단장, 류시화 외눈박이물고기 작품분석
  •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