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론(Inference)에 기초한 신약성경 본문 읽기
분야
인문과학 > 종교학
저자
박윤만 ( Yoon Man Park )
발행기관
한국복음주의신학회
간행물정보
성경과 신학 2013년, 제66권 63~89페이지(총27페이지)
파일형식
57501106.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6,700원
    적립금
    201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본 논문은 신약성경 언어와 추론의 관계에 대한 탐구이다. 인간은 의사소통을 하기 위해 말/언어를 사용한다. 역설적인 사실은 의사소통의 성공이 많은 경우 발화된(즉 표현된 언어) 정보를 통해 발화되지 않은 정보를 이해할 수 있느냐에 달려 있다는 것이다. 그리고 발화된 정보와 발화되지 않는 정보의 간격을 이어주는 사고과정이 바로 추론(inference)이다. 성경신학은 근본적으로 신약성경 언어의 원의(original meaning)를 찾는 것과 필연적 관계에 있기에 텍스트 정보 처리에 있어서 추론이 진행되는 과정에 대한 언어학적 지식을 성경신학계에 소개하여 신약 성경의 원의(original meaning)를 찾는 일에 도움을 주고자 한다. 텍스트의 원의를 찾는 작업은 무엇보다 텍스트 내에 있는 의미전달 규칙을 이해하는 것으로부터 시작한다. 텍스트를 통한 의사소통의 제 일 규칙은 물론 본문 정보인 문법과 언어가 작용하는 원리를 적절하게 이해하는 것이다. 그러나 발화된 언어가 화자와 청자 사이에 이루어진 소통의 전부라고 생각한다면 우리는 언어를 통한 의사소통을 지나치게 단순화시키고 있는 것이다. 일상 대화에서 ‘당신은 아직 내 말을 이해하지 못했다’는 불평조의 말을 듣는 이유 역시 발화된 언어 그 이면에 있는 의미를 추론하는 데 실패했기 때문인 경우가 많다. 언어와 문법 이해는 의사소통의 종착지가 아니라 시작에 불과하다. 언어와 문법을 통한 의사소통은 언제나 일정량의 추론을 수반하기 때문이다. 이것은 본문 주해를 위해서 일반적으로 행해지는 단어와 문장 혹은 문단 분석과 같은 언어와 문법 연구는 주해의 시작이지 마침이 되어서는 안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본 연구의 주된 목적은 성경 본문의 언어·문법적 정보가 주어진 문맥에서 어떤 추론과정을 거치도록 의도되었는지 설명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필자는 현대 인지 언어학과 화용론자들에 의해 연구되고 발전된 추론이론을 신약성경의 다양한 언어·문법적 정보처리 과정에 적용할 것이다. 물론 성경주해에 관심 있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주어진 본문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설명하는 데 있어서 이미 추론이라는 용어를 빈번히 사용해 왔던 것이 사실이다. 그럼에도 용어에 대한 이해는 일반적 수준에 그쳤고 또 추론이 어떠한 인지과정을 거치는 것인지에 대한 언어학적 명료화 작업은 이뤄지지 않았다. 본고의 공헌은 성경의 원의(original meaning)를 밝혀내는 일을 주요 과제로 삼아온 성경신학자들의 주석 작업과 성경 번역시에 의존할 수밖에 없는 추론과정에 대한 언어학적 체계를 제공하는 것이 될 것이다
    영문초록
    Inference is a cognitive processing that enables language users to understand what is not expressed from what is expressed. The New Testament text is a medium of communication between the original speaker and the audience, but the text is implicit in that it does not carry all information about situations or things in question to the audience, though necessary for the coherent processing of the text. This is the reason why inference is so essential in constructing a coherent interpretation of a given text. The importance of inferential processing is all the more true of oral-aural narratives such as the Gospels. This is because in the culture of oral-aural communication, written documents served as a memorandum of what one already knew. My concern is to demonstrate various ways in which the listener makes inference to understand information implicit in the New Testament texts. In particular, I am focused on explaining how the listener makes attempts to understand implicit text by making lexical, grammatical, and metaphorical inferences. First, we will demonstrate that common world knowledge, social stereotype and religious knowledge shared between the speaker and audience is often taken for granted and is thus left out. Second, we will show ways in which deixis such as personal pronouns, demonstrative pronouns and the article are in fact information-processing devices based on inference. Third, we will examine how the listener makes inferences in processing and understanding metaphorical and metonomic expressions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