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 고대 한민족의 민족이산과 그 역사가 남긴 흔적들 ; 중국 속의 백제인들, 중국 바깥의 백제인들
분야
사회과학 > 사회학
저자
이도학 ( Do Hack Lee )
발행기관
한국민족학회
간행물정보
민족학연구 2009년, 제7권 27~50페이지(총24페이지)
파일형식
99500066.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6,400원
    적립금
    192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백제는 중국 대륙을 통해 선진 문물을 수용하는 데 열을 올렸다. 그런데 사서에는 백제가 중국의 일각을 경략하거나 크게 위협했던 흔적뿐 아니라 北魏軍과 교전 기록도 보인다. 정치적으로 백제는 중국의 책봉 체제에 들어갔지만, 남북조의 분립기를 이용해서 중국에 일정한 거점을 확보한 듯한 인상을 준다. 이 점 차후 좀더 심도 있는 연구가 진행되어야할 과제로 여전히 남아 있는 것 같다. 백제는 국가적인 차원에서 승려나 유학생을 중국에 파견하는 등 우호적인 분위기를 보이고 있다. 그러나 그 이전 시기에 백제는 중국과의 충돌도 빚었던 것 같은 인상을 받게 한다. 백제의 해외 거점은 중국 대륙에만 국한된 것이 아니라 필리핀을 비롯한 동남 아시아 일원에 미쳤던 것으로 밝혀졌다. 부여씨 왕족 출신이었던 흑치상지 가문의 조상들이 그러한 사례를 말해 주고 있을 뿐 아니라 숱한 물질 자료와 문헌적인 근거가 뒷받침되고 있다. 백제가 멸망한 후에는 일단의 지배층들이 중국으로 들어갔다. 그 직후에 전개된 조국회복운동과 웅진도독부의 해체를 통해 백제인들은 일본열도뿐 아니라 다시금 중국 대륙으로 이주하는 경우가 많아졌다. 중국의 당에서 거주하게 된 백제인들은 대부분 軍職에 종사하게 되었다. 당시 당을 위협하던 토번이나 돌궐을 막는 것이 급선무였고, 당에 거주하는 백제인들이 자신의 능력으로 당 사회에 뿌리를 내릴 수 있는 배경으로서는 이만한 분야 외에는 없었기에 군직에서 주로 활약했던 것 같다. 또 이것이 많은 명장들을 배출하게 된 요인으로 보인다. 그러나 흑치상지를 비롯한 백제 출신 장군들은 고구려계 인물들과 마찬 가지로 모반이라는 무고를 덮어쓰고 비참하게 생을 마감했다. 이들에 대한 이용 가치가 사라진 대신 唐군부에 기반을 구축할 수 없게끔 도려내는 작업을 한 것이었다. 끝으로 13세기대에 중국 주변에서 확인되는 ‘백제’의 존재에 대한 추적을 시도하여 탐라와의 관련성을 모색해 보았다.
    영문초록
    Baekje was enthusiastic over accepting the advanced civilization through the Chinese continent. However, in some history books are shown Baekje`s traces of ruling and menacing a part of China and their battles with the forces in the North. Politically, Baekje was in the China`s installation system; yet, it gives an impression that they secured a particular base in China by taking advantage of the split-up of the Period of North and South Dynasties. Baekje is giving an outgoing atmosphere, sending monks and students to China on a national basis. After the fall of Baekje, a group of elites entered into China. Through the national restoration movement and dissolution of the Woongjindodokbu (the local administrative office in the Tang Dynasty founded for ruling the Baekje`s territory after its perishment), the people of Baekje often emigrated to the Japanese islands and again to the Chinese continent. The Baekje people who resided in Tang were normally engaged in the military profession. However, the generals from Baekje, including Hukchisangji, like those of Koguryo origin, were falsely accused of turning traitor to their own country and died miserably. They were no utility value, instead, it was a removal work so that they could not set up a base in the Tang`s military authorities. Lastly, I made an attempt to trace the presence of ``Baekje`` discovered around China and to find the relation with the kingdom of Tamra.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