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 大道暑(대도서)의 정비과정과 僧政體系(승정체계)의 변화
분야
인문과학 > 동양철학
저자
박남수 ( Nam Soo Park )
발행기관
한국사상사학회
간행물정보
한국사상사학 2013년, 제44권 125~164페이지(총40페이지)
파일형식
0a800595.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8,000원
    적립금
    240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신라 승정 관련 중앙관사 大道暑와 그 별칭 寺典·內道藍을 중심으로 하여 그 정비과정을 살폈다. 또한 각 시기별 승정관사의 분화과정 과 기능, 그리고 각 승정관사의 갈래 빛 승관직과의 관계를 검토하였다. 이에 『삼국사기』 직관지에 보이는 대도서의 별칭 사전과 내도감은 동 관사의 변화과정을 반영한 것이였다. 곧 대도서는 진흥왕대에 사주를 임명하여 흥륜사에 속관과 승관으로 구성된 사전을 설치하면서 비롯하여, 속관의 직임이 중앙관사 사전으로 분리 독립하였다가, 진평왕 대에 중앙관사로서의 대도서와 내성의 사전으로 분화되였다. 특히 대 도서와 내도감의 전신인 寺典은, 진흥왕이 친정에 임하였을 동왕 12년 (551) 惠亮法師를 寺主로 두면서 흥륜사에 속관과 승관으로 구성된 관사로서 비롯한 것이였다. 이에 신라의 승정은 법흥왕이 양무제의 불교정책을 수용함으로써 정교일치적인 성격으로 출발한 것이였다. 진흥왕 12년 寺主를 설치하여 법회와 수계에 관한 직임을 맡겼고 선덕여왕 때에 자장을 대승통(대국통)에 임명함으보써 승려의 규유에 관한 사항을 승단에 위임하였다 그후 원성왕 원년에 근시적 성격의 정법선 관리를 승려로 바꾸어 왕명의 전달이나 토지의 기진에 관한 것을 대통 등과 협의하는 체계로 바꾸었다. 그러나 승려의 출가나 승적의 관리를 중앙관사인 대도서가 관장하고, 사찰의 창건이나 중수 등에 대하여는 국기 법령으로 통제하였다. 또한 국통 이하의 승관들로 하여금 왕실사찰인 흥륜사와 황룡사를 중심으로 내외 사찰을 관장하도록 하고, 대도서기 이들 승려들을 내도량에 초치 내지 교대로 궁내의 재전을 관장하도독 하였다. 그러므로 신라의 승정은 일종 왕실불교를 위한 체계로서, 법흥왕대 정교일치적인 승정으록부터 승니의 규유에 관한 직임을 승단에 위임하는 방향으로 분화하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승니의 출가나 사찰의 창건, 토지의 기진 등에 관한 사안에 대해서는 중앙 승성관사를 통하여 국가가 직접 통제하는 체제를 유지하였다.
    영문초록
    Focused on the central office, Daedoseo related to Buddhist policies, and its another name, Sajeon or Naedogam, its overhauling process was examined, The differentiation and the function of Buddhist policy office according the period of time; its partedness ; and the relation with the monk officials were reviewed as well Thereupon, it can be presumed that Sajeon and Naedogam, another names of Daedoseo, in Treatises of Official office and Rank in Samguksagi, reflected its changing process, Daedoseo was firstly originated from the installation of Sajeon in Heungryunsa temple which was consisted of secular officials and monk official as King Jinheung appointed the Buddhist priest as Saju of Heungryunsa temple, The duties of secular officials were spun off as a govern mental office, Sajeon, and then again in the reign of King Jinpyeon, it was divided into Daedoseo as a governmental office and Sajeon under Royal Affairs Bureau, Especially, Daedoseo and Nadogam, former Sajeon, started as a governmental office consisted of secular officials and monks when King Jinheung appointed the Buddhist priest Hyeryang in 551, in which the King governed the country directly Therefore, lhe Buddhisl policy in the reign of Silla King Bupheung can be characterized as its theocracy by accepting the ideology or Emperor Wu of Liang``s Buddhist policies, In 12th year of King Jinheung, Saju was inslitUled to assign lhe responsibility fOJ`` Buddhisl ceremonies and giving commandments, Queen Seondeok appointed Jajang as a supremacy monk and authorized matters of Buddhist disciplines to the Sangha, Alter that, in the I``irst year 01`` King Wonseong, the officials of Jeongbupjeon featured as a secretary was subSlitUl€d with monks to consult with a supremacy monk aboUl conveying royal orders and granting land, However. the management of becoming a bonze and its priesthood were administered by Daedoseo, the central office while the establishment of temples and ilS restoration were controlled by national law, In addilion, monk officials under a supremacy monk were made lo take charge of temples, centering Heungryunsa temple and Hwangryongsa lanple, royal-patronized lemples and Daedoseo invited these monks on shilts to control all ceremoniffi in royal court, Accordingly, the Buddhist policy was a sort of the system for royal patronized Buddhism and it was divided in the direction to authorizing the responsibility for observing the religious commandments from the theocracy in lhe reign of King Bupheung, ``levertheless, il can be said that some important things like establishing temples and granting land were directly controlled by the government.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