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체와 노마드적 표현에 관한 연구 -박동진의 회화작품을 중심으로-
분야
예체능 > 기타(예체능)
저자
박동진 ( Dongjin Park )
발행기관
한국영상미디어협회
간행물정보
예술과 미디어 2011년, 제10권 제2호, 175~185페이지(총11페이지)
파일형식
3g700028.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5,100원
    적립금
    153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현대미술에서 동일성의 반복과 이를 반영한 표현 은 양식화로 인하여 그 독창성을 의심 받고 있으며, 다원화로 확장된 의식과 표현은 소통부재의 문제를 드러내고 있다. 동일성의 극복을 통한 근대 이후 미 술의 현장의 노력은 전승된 양식의 해체와 대안의 실험으로 가득하다. 대중주의의 확산과 디지털의 상호작용성은 미술의 가치체계를 흔들고 비평의 새로 운 패러다임을 요구하게 되었다. 본 논문에서는 현대미술에서 동일성의 해체와 표현과 의식의 확장을 본인의 회화에 구현된 해체와 비정주적 표현의 분 석을 통하여 노마디즘적 회화의 확장성과 소통 그 리고 예술적 변용의 가능성을 분석하고자 한다.
    영문초록
    The creativity in modern art is doubted due to the repetition of identity and the formalized expression of it. Consciousness and expression expanded by pluralization reveals communication breakdowns that modern art is likely to have. Post-modern art is full of experiments with the deconstruction of and alternatives to transmitted styles of art in efforts to overcome the identity problem. Deleze proposed critical views against the emission of human subjecthood`s potential desire and various reasons for the oppression of it. Deleze regarded metaphysics and the concept of identity as the suppression of the potential desire and advocated nomadism leading to the de-territorialisation of the potential desire. This is in agreement of modern art`s pluralistic experiments and nomadism. This study examines the deconstruction of identity and the expansion of consciousness that changes in episteme seem to accompany. It also considers the expansion and communication of nomadism and the possibility of artistic transformations by analyzing the deconstructive and non-sedentary expressions realized in the author`s paintings.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