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식(唯識)의 "동시 지각의 필연성" 개념에 대한 요가 철학의 비판
분야
인문과학 > 동양철학
저자
정승석 ( Seung Suk Jung )
발행기관
인도철학회
간행물정보
인도철학 2013년, 제38권 117~149페이지(총33페이지)
파일형식
0o100476.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7,300원
    적립금
    219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요가 철학의 일부 주석자들은 『요가주』에서는 직접 언급하지 않은 ``동시 지각의 필연성``을 유가행파에서 주장하는 유식(唯識)의 근간으로 간주하여 상당히 심도 있게 비판했다. 이 비판의 내용을 면밀히 고찰해 보면, ``동시 지각의 필연성``을 둘러싼 쟁론의 연원은 불교 논리학으로부터 전개되어 유식설로 비화된 불교학의 전통에 있었음을 확인할 수 있다. 요가 철학의 주석자인 Vacaspati
    영문초록
    Misra가 이러한 전통 중에서 참고 했을 가능성이 현저한 것으로는 Vasubandhu의 유식설과 Dharmakirti의 불교 논리학을 들 수 있다. 그리고 후대의 문헌인 『전철학강요』는 불교학의 전통을 개설하는 과정에서 이허한 정황을 충분히 입증한다. 요가 철학에서 ``동시 지각의 핑연성``을 비판한 것은, 불교 내부의 쟁론을 끌어들여 상키야 및 요가 철학의 실쟁론, 특히 순수정신의 독자성을 강화하는 데 기여한 것으로 평가할 수 있다. Samkhya-sutra의 주석자인 Vijnana Bhiksu는 『요가주』를 해설하면서 Vacaspati Misra의 새헐을 수용한 점에서, 유식설을 비판하여 요가 철학을 옹호한 vACASPATI mISRA의 논의가 후대의 상키야 철학에도 적용되었을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