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례 : 신장; 비전형적 임상경과를 보인 시스플라틴 유발 급성 신부전 1예
분야
의약학 > 내과학
저자
박승교 ( Seung Kyo Park ) , 임범진 ( Beom Jin Lim ) , 이철호 ( Cheol Ho Lee ) , 나현진 ( Hyun Jin Na ) , 윤수영 ( Soo Young Yoon ) , 문성진 ( Sung Jin Moon )
발행기관
대한내과학회
간행물정보
Korean Journal of Medicine(구 대한내과학회지) 2013년, 제85권 제4호, 425~429페이지(총5페이지)
파일형식
42847907.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4,500원
    적립금
    135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반복되는 항암치료 후 발생하는 원인이 명확하지 않은 급성 신부전에 대하여 수일간의 보존적 치료 후에도 신부전회복되지 않는다면 급성 간질성 신염의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조기에 신장 조직 검사를 시행하여 급성 세뇨관 괴사 이외의 다른 원인을 찾아보고 급성 간질성 신염 진단 시에는 steroid나 면역억제제 치료를 고려해야 한다. 본 증례는 cisplatin 항암치료 후 발생한 급성 간질성 신염의 가능성이 높아 문헌고찰과 함께 보고하는 바이다.
    영문초록
    Cisplatin is commonly used as chemotherapy for solid tumors. Its most important side effect is nephrotoxicity, which typically produces a gradual decline in renal function. Acute tubular necrosis is the usual pathological finding, while other findings are rare. A 75-year-old man presented to the emergency department (ED) with diarrhea and hypoglycemia. He was on 5-fluorouracil (5-FU)/cisplatin chemotherapy after a radical total gastrectomy for gastric cancer. Ten days earlier, he had been discharged after the third cycle of chemotherapy with normal renal function. When he arrived in the ED, he had azotemia (creatinine = 9.2 mg/dL) necessitating emergency hemodialysis. His renal function did not recover despite hydration and conservative treatment. Since he could not receive further chemotherapy due to the renal failure, he died 4 months later due to cancer progression. A renal biopsy performed 3 months after the renal failure showed acute tubular necrosis and severe interstitial fibrosis with normal glomeruli suggesting tubulointerstitial nephritis. (Korean J Med 2013;85:425-429)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