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문학 : 중국인 한국어 학습자의 문형 활용도 분석을 위한 기초적 연구 - 초,중급 표현 문형을 중심으로 -
분야
인문과학 > 기타(인문과학)
저자
석주연 ( Ju Yeon Suk )
발행기관
조선대학교 인문학연구원
간행물정보
인문학연구 2015년, 제49권 255~279쪽(총25쪽)
파일형식
1i800339.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5,500원
    적립금
    165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본고에서는 중국인 학습자들이 작성한 한국어 작문을 바탕으로 이들이 표현 문형을 습득하고 활용한 양상을 살펴보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본고에서는 한국어능력시험의 공개 초·중급 표현 문형의 목록을 활용하여 중국 내 대학 한국어 관련학과 3,4학년에 재학 중인 고급 한국어 학습자의 작문 71편을 분석하였다. 초·중급 표현 문형을 통틀어 1회 이상의 활용된 빈도를 살펴보면 전체 초·중급 표현문형의 46.6%가 활용되었음을 알 수 있었다. 초급 표현 문형의 경우 1회 이상 활용도가 100%인데 반해 중급 표현 문형의 경우 1회 이상 활용도는 31.9%에 그친다. 중급 표현 문형 중 단 한 번도 활용되지 않은 문형은 80개로 중급 문형전체의 69%에 달했다. 초급의 표현 문형 중 50회 이상의 고빈도를 보이는 문형은 ‘-(으)ㄹ 수 있다’, ‘-지 않다’, ‘-고 싶다’, ‘-(으)ㄹ 때’이다. 활용된 초급 문형중에는 의무양태적 성격이 분명한 문형보다는 화자가 지식이나 정보에 대한 확신의 정도를 구현하는 인식양태적 성격이 분명한 문형이 보다 더 많이 나타남을 볼수 있었다. 또 표현 문형 ‘-고 있다’는 58회의 빈도를 보여 초급 표현 문형 목록에 추가될 필요가 있어 보인다. 중급 표현 문형 중 학습자 작문에서 가장 높은 빈도로 등장하는 문형은 ‘-기 위해(서)’로 모두 22회의 빈도를 보인다. 활용된 중급 문형들 중에서는 화청자 간 대면 상황에서 많이 나타나는 의무양태성 표현들을 거의 찾아보기 힘들었으며 전반적으로 ‘-고 하-’가 생략된 인용 표현 문형이나 구어성이 높은 표현 문형들 역시 전혀 활용되지 않은 양상을 보였다. 조사된 개별 표현문형 하나하나의 빈도는 활용이 전무하거나 미미한 문형의 교수 학습 과정에 대한 피드백 방안과 활용도 증진 방안 모색을 위한 일종의 기초적 자료로서의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다. 학습자에게 더 활용되고 덜 활용되는 표현 문형의 종류를 아는 것은 교수 학습 과정에서 학습자들에게 제공될 입력부를 학습자 친화적으로 설계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영문초록
    I examine how frequently Korean expressive sentence patterns appear in Chinese learner corpus of Korean language and how Chinese learners make use of them in 71 writings. The 46.6% of total expressive sentence patterns were used more than once in the corpus. The 100% of basic level expressive sentence patterns were used more than once. The 31.9% of intermediate level expressive sentence patterns were used more than once. ‘-(으)ㄹ 수 있다’, ‘-지 않다’, ‘-고 싶다’, ‘-(으)ㄹ 때’ of basic level expressive sentence patterns shows high frequency of more than fifty times. The expressive sentence patterns of epistemic modality were more frequently used than those of deontic modality. ‘-고 있다’ can be added to basic expressive sentence patterns reflecting its high frequency in the corpus. ‘-기 위해(서)’ was the most frequently used sentence pattern among the intermediate expressive sentence patterns. We can find few sentence patterns of deontic modality among the intermediate expressive sentence patterns used in the learner corpus. Both the sentence patterns with -고 하- deleted and more colloquial expressive sentence patterns were never used in the learner corpus. We can make use of the frequency analysis for designing an optimal pedagogical inputs for Chinese learners.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