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인문과학 > 동양사 > 동국역사문화연구소(구 동국사학회) > 동국사학
현종대 고려-거란 관계와 외교 의례
분야 인문과학 > 동양사
저자 최종석 ( Jong-suk Choi )
발행기관 동국역사문화연구소(구 동국사학회)
간행물정보 동국사학 2016년, 제60권 1~41쪽(총41쪽)
파일형식 36300702.pdf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7,600원
적립금 228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논문 : 고려와 거란의 영토분쟁과 그 의미
고려-송-거란 관계의 정립 및 변화에 따른 紀年의 양상 - 광종~현종 대를 중심으로 -
한성시기 백제의 송(宋)·북위(北魏)와의 외교 배경과 그 양상
11세기 초 동북아시아 외교 지형의 변화와 고려-거란 관계
12세기 초 송의 책봉 제의와 고려의 대응
 
 
국문초록
전근대 동아시아 세계에서 ‘禮’, 구체적으로 君臣 의례가 대국과 소국 간 관계에 규범으로 작용하였다고 하는 시각에서, 현종대 고려와 거란의 관계에서 외교의례, 구체적으로 군신 의례가 규범으로 작용한 구체적 양상을 드러내 보이고자 했다. 이때 군신 의례 식의 외교 의례가 대소국 간의 규범으로 작용한 방식에 있어서의 시대성을 간과하지 않으려 했다. 즉 조선에게 있어 조선-명 양국 간에 통행하는 의례ㆍ예식은 단지 구체적이고 외재적인 儀節로 간주되지 않고 그것들의 배후에 있는 (禮)義의 구현으로까지 받아들여진 것과 달리, 고려-거란 관계에서 고려는 외재적인 의례ㆍ예식으로서 군신 의례를 실천하면서 대국인 거란과의 공존을 도모한 사실을 주목하였다. 구체적으로는, 대소국 간 외교 의례가 고려와 거란 간의 규범으로 작용하였을 것이라는 시각에서, 고려 침략의 기회를 호시탐탐 엿보고 있던 거란이 ‘非禮’라 간주될 수 있는 강조의 정변을 구실로 하여 고려를 침략한 이후부터 10여 년이 넘게 이어진 고려-거란 간의 갈등 양상 및 고려의 대승으로 귀결된 3차 전쟁을 계기로 하여 평화 관계인 책봉-조공 관계로 되돌아가는 메커니즘을 새롭게 다루어 보고자 했다.
 
 
영문초록
In the premodern East Asian world, “ritual protocols(‘禮’),” particularly the ones that were usually observed between King and the vassals[君臣], were also observed between countries and dynasties, which did not have equal footing but instead had different statuses, as ‘superior and subordinate’ countries. In this article, examples and cases of such King-Vassal protocols being observed and practiced in the Goryeo-Khitan diplomatic relationship during the reign of Goryeo king Hyeonjong are searched for, presented and examined. Of course, how such practices reflected the condition of the time is examined as well. Unlike the relationship that existed between Joseon and Ming, in which all rituals and protocols were not only considered as mere ‘protocols’ (detailed and quite visible) but also construed as a demonstration of ‘principles’ shared by all parties, in Goryeo-Khitan relationship, the Goryeo government observed and practiced these king/vassal protocols in quite a visible and outward fashion in order to find a way to coexist with a superior dynasty that was Khitan Liao. Focus of examination in this article was placed upon the fact that the Khitan government, which was trying to find the right time and the right reason for invading Goryeo, cited no other than the insurrection of Gang Jo, which could be labelled as an act that blatantly deviated from (the spirit of) protocols[‘非禮’], and then initiated a decade of warfare. It was particularly interesting that such blatant disregard of the way of things that had been only culminated in a final invasion that was ended with Goryeo achieving a huge victory and led to the restoration of a previous relationship, which ensured both past and present peace between the two countries based upon a traditional tributary/appointment relationship.
 
 
외교 의례, 군신 의례, 고려, 거란, , diplomatic protocols, protocols between king and the vassals, Goryeo, Khitan, Song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제2편 전도 이전의 서울
고려역사, 고려 통치체제, 묘청 서경천도운동 전개,김부식, 묘청 서경천도운동 평가, 강화도천도 배경,전개, 강화도천도와 민란, 강화도천도 문제점
[한국경제사] 고려시대 연등회와 팔관회
무신정권과 대몽항쟁
[고전시가론] 가사부전속가
한국중세사 - 고려시대의 정치기구 및 지방제도와 과거제도
[한국사상가] 율곡 이이
조선왕조실록에 관하여
묘청세력의 성격과 서경반란
[공무원]한국사 기출 모음집(1990년~2006년)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논문 : 독일 민족주의와 나치즘
논문(論文) : 식민지 후기 박문사(博文...
논총 : 러시아와 조선간의 경제 외교...
조영록 교수 정년기념 논총 : 한국사 ...
연구논문 : 한(漢)의 옥저(沃沮) 지배...
이 간행물 신규자료
현종대 고려-거란 관계와 외교 의례
12세기 초 송의 책봉 제의와 고려의 ...
몽골황제권의 작용과 고려국왕의 사법...
고려 공민왕대 대중국 사신 인선의 특...
근대 한국불교잡지에서의 해외 논문 ...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