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과학 > 법학 > 한국비교형사법학회 > 비교형사법연구
양형요소로서 피고인의 직업 관련 불이익 고려의 정당성 판단
분야 사회과학 > 법학
저자 하민경 ( Ha Min-kyung )
발행기관 한국비교형사법학회
간행물정보 비교형사법연구 2016년, 제18권 제4호, 55~74쪽(총20쪽)
파일형식 0d601082.pdf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5,500원
적립금 165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제13부] 양형심리절차의 합리화 -
정당한 공무원노동조합 활동의 판단기준과 허용범위 등에 관한 연구 -
연구논문(硏究論文) : 합리적인 양형을 위한 양형 조사 방안 -양형 조사 주체 및 소속기관을 중심으로-
판례평석(判例評釋) : 경범죄처벌법 위반행위와 관련된 일사부재리의 효력과 규범적 요소를 고려한 사실의 동일성 판단
입법과정의 민주적 정당성 강화에 관한 소고
 
 
국문초록
법원이 피고인의 직업 관련 불이익을 감경적 양형요소로 고려하면서 비판적 여론이 형성된 데에 문제의식을 갖고 이를 고려하는 것의 정당성은 어디에서 찾을 수 있는지를 고민한 글이다. 먼저, 권고적 효력을 갖는 양형기준 제도가 우리나라에 도입된 이후 양형의 본질이 일정 기준에 구속되면서도 법관의 가치판단적 요소가 개입될 수 있는 이중성을 가짐을 살펴보고, 양형책임에 적합한 고려를 위해서는 객관적으로 동일한 형량이 아닌 형벌로 인한 총체적인 최종 고통이 동일한지가 중요해지므로 직업 관련 불이익을 고려하는 것은 규범적 원칙에 부합함을 주장한다. 이는 경직된 단계적 모델의 한계를 보완해주는 것으로 미국에서는 양형이탈 요소로 고려되고 있음을 함께 다룬다. 또한 감경적 요인으로 고려되는 것의 정당성은 연민에 근거한 법미학적 정의와 형평에 있으며, 사회적 신분을 근거로 하는 양형 차별 금지와 직업 관련 불이익을 고려하는 것의 의미 차이를 통해 실정법에 부합하는 작업임을 설명한다. 부수적 불이익을 바로 고려하게 되는 경우 통일적 기준을 마련하여 객관성과 공정성에 기여한 부분이 있는 양형기준제도의 본질적 의미가 퇴색될 수 있는 점을 형벌감수성 고려를 통해 해소할 수 있음을 역설하고, 이와 함께 법관 스스로 양형이유에서 논증의무를 다하는 판결문 작성 문화를 정립해야 함을 주장한다.
 
 
영문초록
The present article examines the justification of defendant`s employment -related damage as a downward sentencing factor. Since the advisory sentencing guideline has been introduced, the duplicative nature of sentencing procedure is more emphasized. This article argues that considering defendant`s total amount of pain including the possibility of job loss accords with the notion of sentencing culpability. This is the way to realize avoiding excessive sentencing disparity while maintaining flexibility sufficient to individualize sentences. In the United States, the specific offender characteristics are considered as sentencing departure factors. The article emphasizes the justification lies in the aesthetic justice and equity based on the concept of compassion. Also, it explains social status which is prohibited to be considered as a downward sentencing factor is not synonymous with employment-related damage. Yet, it is important not to directly apply collateral consequence of punishment but to consider defendant`s individual sensibility to punishment. Lastly, it recommends to adopt the German culture which the superior court orders to demonstrate whether the sensibility factors were considered in the sentencing process even though the sentencing result would be the same.
 
 
양형기준, 사회적 신분, 직업 관련 불이익, 형벌감수성, 부수적 결과, sentencing guideline, social status, employment-related, damage, sensibility to punishment, collateral consequence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법학]지휘관 직무유기 일탈자 비호
[한달합격]경비지도사(법학개론) 알짜요약자료
[헌법] 신체의 자유
[한국행정부패론] 한국행정의 부패
[법철학] 양심적 병역거부자의 인권
해양경찰공무원면접 200문 200정답
[사법개혁] 법치주의와 사법개혁- 대법원의 기능과 구성, 법관인사제도,국민의 사법참여
[범죄심리학] 국민참여재판의 문제점과 개선방안
[법학] 사형제도 존폐론
[인권법 C형] 양심의 자유에 대해 논하시오.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논문 : 음란물죄의 비판적 고찰
수사권조정과 수사절차개선
제1회 동아시아 형사사법 국제학술회...
논문 : 수사와 인권
논문 : 우리 나라 마약류범죄의 최근 ...
이 간행물 신규자료
사기죄의 본질 및 구성요건 구조와 처...
보험사기방지 특별법에 대한 비판적 ...
외국계 이메일 계정에 대한 압수·수...
시민참여형 형사재판의 항소심에 관한...
스위스 형사사법개혁 취지를 통해 살...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