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어문학 > 국문학 > 현대문학이론학회 > 현대문학이론연구
최인훈의 전쟁소설: 개인사적 좌표에서 기억하기
분야 어문학 > 국문학
저자 연남경 ( Yeon Nam-kyung )
발행기관 현대문학이론학회
간행물정보 현대문학이론연구 2016년, 제67권 189~216쪽(총28쪽)
파일형식 91501276.pdf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6,300원
적립금 189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한국전쟁의 기억과 장소 연구 - 박완서 소설을 중심으로
한국전쟁의 기억과 장소 연구 -박완서 소설을 중심으로-
베트남전쟁 소설에 나타난 ‘신성’과 ‘폭력’의 인식론적 기원 연구
소환되는 역사와 혁명의 기억 - 최인훈과 이병주의 소설을 중심으로
일반 논문 : 한,중 자전적 여성소설 비교 연구 -김형경과 린바이의 소설을 중심으로
 
 
국문초록
이 글은 한국전쟁의 체험과 최인훈의 소설쓰기가 긴밀한 상관관계를 갖는다는 전제에서 시작한다. 작가가 전쟁과 피란을 체험하면서 실존의 공포로부터 소설 쓰기가 시작되었기 때문이며, 작가 자신이 스스로의 전쟁소설을 1960년대의 `개인사적-일상적 좌표`에 놓은 바대로, 전쟁을 기억하는 대안적 방식으로서 의미를 갖기 때문이다. 최인훈의 초기작 『광장』과 「금오신화」, 「9월의 달리아」 에는 전쟁과 정치와 같은 상징계적 질서에 소속되지 못한 젊은이들이 남긴 잉여가 광기와 유령으로 출몰한다. 이는 남북한 체제의 이념적 대립 사이에 끼여 비극을 맞이한 개인을 가시화하는 방식의 서사적 저항에 해당한다. 한편 살아남은 자의 죄의식은 원초적 여성과 결합하여 우상의 집에서의 거짓말로, 「9월의 달리아」 에서의 가해자로, 『회색인』의 방공호 성체험으로, 『서유기』의 운명의 여인으로 형상화된다. 살아남은 자의 죄의식은 대상-그녀를 합체한 우울증적 글쓰기 주체가 되어, 전쟁의 망각을 불허하고 끊임없이 운명의 그날로 회귀하는 소설쓰기의 원동력으로 작동하게 된다. 작가가 강조하는 안정감의 상실은 하늘의 다리 에서 LST 원체험과 피란민 의식으로 귀환하고, 「크리스마스 캐럴」 에서의 통행금지제도를 예외상태가 상시화된 것은 아닌지 되묻는다. 이처럼 최인훈의 작품들은 주인공이 일상을 영위하려 할 때 어김없이 적대적 실재가 귀환하여 상징계적 질서 너머를 보게 만든다. 이와 같이 최인훈은 자신의 체험에 의거한 전쟁소설을 통해 전쟁의 모습으로 나타난 정치가 개인의 일상에 폭력적으로 개입하고 있음을 폭로한다.
 
 
영문초록
This study starts with the premise that the Korean War had a significant effect on Choi In-hoon`s works. As his fictions discussed fears of war and being a refugee, in Choi`s initial fictions Gwangjang, Gm-O-Sin-Wha, and Dahlia of September, a surplus left by young people who are not involved in the order of the symbolic world such as war and politics appears to be madness, ghost, and fantasy. The space of fantasy novels in which the hostile Real appears belongs to a personal sphere that was impossible in reality. Meanwhile, survivor`s guilt is embodied as a lie in An Idol`s House, an attacker in Dahlia of September, a shelter sexual experience in The Gray Man, and a woman of destiny in The Journey of the West. Survivor`s guilty becomes the subject of melancholic writing that combines the target and her, thereby serving as a driving force behind novel writing that is disapproving of the oblivion of war and consistently returns to the day of destiny. The loss of stability the writer emphasizes ask again whether it is returned as LST original experience and the awareness of refugees in Bridge of Sky, and the exceptional state of a curfew in Christmas Carol becomes permanent or not. Likewise, Choi`s works make us look across the order of symbolic world as the hostile Real always returns whenever the main characters of his novels go about their daily lives. In this way, Choi exposes that politics appearing to be war through war novels based on his experience are involved in personal daily life.
 
 
한국전쟁, 최인훈, 기억, 환상, 실재의 귀환, 우울증적 글쓰기 주체, the Korean War, Choi In-hoon, memory, fantasy, return of the Real, the subject of melancholic writing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최인훈][구운몽][광장]최인훈의 의사소통체계, 최인훈의 의미생성방법, 최인훈의 소설 구운몽 작품분석, 최인훈의 소설 광장 작품분석, 최인훈의 소설 회색인 작품분석, 최인훈 소설 달아 달아 밝은 달아 작품분석
[현대소설작품및작가론] 최인훈 `광장` 분석
광장
[문학] 최인훈의 옛날 옛적에 훠어이 훠이
인문과학 자아성찰과 주제구성의 관념적 완고함 최인훈 회색인 을 중심으로
최인훈의 <광장>
[현대소설론] 최인훈의 `광장`분석 -`공간`을 중심으로
[문학교육론] 김승옥의 `무진기행` 바람직한 교수학습방향
인문어학 최인훈의 광장 분석 ‘공간’을 중심으로
김승옥 김승옥 60년대 상황 김승옥 문학세계 김승옥 대표작품 분석 김승옥 문진기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윤흥길의 『장마』에 나타난 민간신앙...
최인훈 소설 『 광장 』의 타자 인식 ...
일반논문 : 이성복 시에 나타난 소외 ...
김승옥의 『서울, 1964년 겨울』 연구
설화 모티브의 시적 형상화에 관한 연...
이 간행물 신규자료
김혜순 시에 나타난 시간-이미지 연구
근대전환기 신문 광고의 서술자 분화 ...
자아 발견으로서의 변신 양상 연구 ―...
1970년대 미주 한인시와 소수자 의식
『신문학』의 문학사적 위상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