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어문학 > 독문학 > 한국뷔히너학회 > 뷔히너와 현대문학
“그럼에도 불구하고 Dennoch”의 시학 - 힐데 도민의 시를 중심으로
분야 어문학 > 독문학
저자 박정희 ( Park Chung-hi )
발행기관 한국뷔히너학회
간행물정보 뷔히너와 현대문학 2017년, 제48권 187~207쪽(총21쪽)
파일형식 0e400802.pdf [다운로드 무료 PDF 뷰어]
판매가격 5,600원
적립금 168원 (구매자료 3% 적립)
이 자료를
논문의 미리보기 2페이지를 PDF파일로 제공합니다.
 
연관 논문
고정희, 최승자, 김승희 시에 나타난 여성성의 타자성 연구 - `병`과 `욕설`의 결합으로서 `미친년`의 서사를 중심으로 -
아토포스적 타자성으로서의 사랑의 시학 - 김소월 시에 나타난 아토포스적 타자성 연구 -
조선후기 시학담론과 칸트의 미학론 비교 연구 -성령론과 천재론을 중심으로-
N. 구밀료프의 시에 나타난 동양 테마와 모티브
김영량 시(詩)의 문학사회학적 위상(位相)
 
 
영문초록
Hilde Domin hebt die konkrete Erfahrung und Metaphorik der Flucht und des Exils hervor und prasentiert somit keine verharmlosende Sicht auf die nationalsozialistische Vernichtungspolitik, sondern eine pessimistische Auffassung von der menschlichen Kultur, die keine Heimat zu bieten vermag. Der Bezug des Gedichts auf die Erfahrungen der nationalsozialistischen Verfolgung ist keinesfalls notwendig, lasst sich aber durchaus herstellen. So haben Worter wie "Asche“, "Grab“, "Ofen“ und "Verbrennen“ nach Auschwitz einen anderen Klang erhalten, der aber keineswegs in jedem Kontext horbar ist. Außerdem lassen sich manche Gedichte als Ausdruck eines existenzialistischen Gefuhls lesen, das die Fremdheit auf der Welt zum Ausdruck bringt. Unbestreitbar liegt in den Worten aber die Ermutigung, die Hoffnung "Dennoch“ nicht zu verlieren, auch wenn das widerfahrene Leid unheilbare Schaden angerichtet hat.
Wie sie in ihren Frankfurter Poetik-Vorlesungen mehrmals erwahnte, war Schreiben fur sie "Rettung“ und hat als "Atem“ fungiert. Sie arbeitete im Exil in der Dominikanischen Republik als Mitarbeiterin und Sekretarin ihres Ehemanns, obwohl sie in Italien promovierte und dazu in der Lage gewesen ware, ihre eigenen wissenschaftlichen Interessen weiterentwickeln zu konnen. Doch nach langen Jahren entfremdeter Co-Arbeit benotigt sie ihr eigenes Betatigungsfeld. Daher kann man sagen, Schreiben war bei ihr "Ort der Freiheit“ oder "Atemraum fur Freiheit“. Nach der Ruckkehr schrieb sie mit großer Intensivitat ihre Poesie, die aus einfachen Wortern und Strukturen bestand.
Zum Diskurs um Lyrik nach Auschwitz liefern Domins Gedichte einen individuellen Beitrag, der insbesondere durch ihre spezifische Metaphorik gekennzeichnet ist. Domin ruft bekannte Bilder hervor, die wegen ihrer Vertrautheit eine starke Verknappung erlauben und gleichzeitig einen weiten Deutungshorizont eroffnen, der seinerseits durch den formal hochst elaborierten Kontext gestutzt wird.
 
 
힐데 도민, 유대인, 산토 도밍고, 이방인, 망명, Hilde Domin, Juden, Santo Domingo, Fremde, Exil
 
 
도움말
본 논문은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추천자료
[독문학]뒤렌마트에 관한 논문 - 로물루스 대제와 미시시피씨의 결혼을 중심으로
[독문학사] 인문주의와 르네상스 그리고 종교개혁
대중문화의 발달과 매체의 기능 전환
사회과 수준별 교육과정 운영 방안 및 교수-학습 자료
[사학] 친일파 99인 자료
[구비문학] 민요 연구
[고전시가론] 시조
공무원 국어 기출문제(국가직7급,국가직9급,국회8급,경찰공무원,군무원)
1920년대 후반 한국시
인문어학 신경숙의 풍금이 있던 자리의 정신분석학적 접근 반복 구조와 그 원인으로서 주체형성과정을 중심으로
오늘 본 자료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장바구니 담은 자료
장바구니가 비어 있습니다.
이 간행물 인기자료
괴물, 여성, 기계 -프로이트의 언캐니...
인간, 슬픈 동물: 자연지배와 자연해...
정치화와 심미화 사이에서: 다다이즘,...
" 로고스 중심주의 " 에 대한 비판 - ...
논문 : 헤르만 헤세와 신비주의 ( Auf...
이 간행물 신규자료
뷔히너의 데카르트 I - 근대적 자아의...
토마스 만 특유의 아이러니: 완전함을...
문학치유적 관점에서 하이네 읽기
신의 침묵 - 게오르크 트라클의 「심...
“그럼에도 불구하고 Dennoch”의 시...
저작권 정보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 각 학회간에 저작권 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HAPPY학술이 제공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사업자 정보확인 | E-mail 수집 거부 | 제휴 및 광고문의 | FAQ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3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