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중세문학에 나타난〈재해(災害)〉―문학작품 속 재해묘사에 대해서―
분야
어문학 > 일어일문학
저자
조지영 ( Cho Ji-young )
발행기관
한국일어일문학회
간행물정보
일어일문학연구 2017년, 제101권 제2호, 23~46페이지(총24페이지)
파일형식
89803083.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6,400원
    적립금
    192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본 논문에서는 헤이안 시대부터 가마쿠라 시대에 걸쳐 수필, 설화, 모노가타리 등의 문학작품에 나타난 재해에 대한 서술양상을 검토하였다. 먼저 가마쿠라 시대 초기 가모노초메이(鴨長明)에 의해 성립한 수필『호조키(方丈記)』와 불교설화집『홋신슈(發心集)』에 대해 검토하였다. 초메이가 말법관(末法觀)의 영향으로 인한 위기의식을 가지고 있었던 것과 그 의식이 재해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졌다는 것은 『호조키』나『홋신슈』에 그려진 재해 묘사를 보면 현저하게 드러난다. 다음으로, 불교설화집『곤자쿠모노가타리슈』제26권3화에는 미노국(美濃國) 이나바강(因幡川)에서 대홍수가 일어난 이야기가 실려 있는데, 당시 미노국의 이나바강은『속일본기(續日本紀)』에도 관련 기록이 남아 있으며, 이러한 사료(史料)를 통해 전반부는 당시의 지리적 특색과 부합하여 미노국의 이나바강의 홍수와 그에 대한 대책마련을 자세하게 기록하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러나 후반부는 여러 재난으로부터 구사일생한 소년의 모험담과 관음영험담, 그리고 전생의 숙보(宿報)로 인한 것이라 주창하는 기담(奇譚)으로 마무리 되어 있다. 동 설화집 제10권36화도 마찬가지로, 재해 현상을 가지고 초월적인 존재의 힘에 대한 인지와 신앙을 이끄는 서술양상을 띠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마지막으로 『겐지모노가타리』스마(須磨)권의 마지막 대목에서 재난으로부터 피하기 위한 하라에(?)를 행한 뒤, 폭풍우가 일어나는 장면에 대해 검토하였다. 스마권에서 아카시(明石)권으로 이어지는 폭풍우는 겐지의 죄에 대한 벌, 혹은 그것을 씻어내는 의미로서의 비로도 해석할 수 있다. 여기에는 정치적 선악이 천재지변에 영향을 미친다는 천견사상(天譴思想)을 엿볼 수 있으나, 어디까지나 겐지가 스마를 떠나 아카시로 옮길 결심을 하는 계기로서, 극적인 장면을 연출하기 위한 이야기서술방식의 하나로서 재해가 묘사되어 있는 것이다. 『곤자쿠모노가타리슈』나『겐지모노가타리』와 같이 사실(史實)에 직결되지 않고 저자 혹은 편자의 서술의 방향성이 크게 영향을 끼치는 문학작품에 있어서는, 재해는 이야기 전개 속의 한 장치로서, 그리고 이야기의 설득력을 높이기 위한 모티브로서 이용되는 것을 알 수 있다.
    영문초록
    This study is aimed to research and analyse the appearance of description on the disasters expressed in the literature works of essays, Setsuwa, Monogatari from Heian period to Kamakura period .
    First, "Hojoki" and "Hosshin-shu" written by Kamo-no-chomei., was analysed. It is clear in the expression "Hojoki" and "Hosshin-shu" that Kamo-no-chomei`s crisis awareness which was influenced by the Mappo-Belief and his crisis awareness led to interest in disaster,
    Next, 26-3 of "Konjaku Monogatarishu" and "Shoku Nihongi" was examined. The first half of that, measures how to respond floods and floods were described. But the second half fot that, the power of Kannon and the acts of right and wrong done in the previous life were writtened. Likewise,10-3 drawed these disaster as a strange story which cannot be disobeyed by ordinary people.
    Finally, I examined into the depiction of heavy rain that appeared in "Genji monogatari(The Tale of Genji)"Chapter 12 Suma. In the heavy rain that is described from Chapter 12 Suma to Chapter 13 Akashi, Tenken shiso can be seen, but at the same time, this was one of triggers that Genji will decide to move to Akashi.
    Works that do not directly connect to historical facts and whose direction of interpretation by authors or editors is greatly involved are using disasters as motifs of the development of stories.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