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대전환기 신문 광고의 서술자 분화 양상과 그 의미
분야
어문학 > 국문학
저자
엄진주 ( Eom Jin-ju ) , 문한별 ( Moon Han-byoul )
발행기관
현대문학이론학회
간행물정보
현대문학이론연구 2017년, 제70권 245~268쪽(총24쪽)
파일형식
91501330.pdf [무료 PDF 뷰어 다운로드]
  • ※ 본 자료는 참고용 논문으로 수정 및 텍스트 복사가 되지 않습니다.
  • 구매가격
    5,900원
    적립금
    177원 (구매자료 3% 적립)
    이메일 발송  스크랩 하기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국문초록
    근대전환기의 매체들은 대부분 계몽적 시각이 투영된 전지적이고 논평적인 서술자를 통하여 자신들의 당대적인 목적을 전달하려고 하였다. 특히 근대전환기의 가장 중요한 언론 매체인 신문은 논설과 기사문은 물론 광고에서도 이 같은 방향성을 유지하였다. 그러나 근대적인 상품이나 상점을 소개하는 데에 있어서 일방적인 목적성을 전달하는 논평적인 서술자는 광고되는 상품을 계몽적인 것으로 오인하게 하는 일정한 한계를 지닐 수밖에 없었다. 그렇기에 광고는 다양한 형태의 서술자를 선택하기 시작하였고, 이에 따라 체험과 소비 주체에 대한 관심도 늘어나게 되었다. 이 같은 특징은 광고문의 서술자 분화 양상에서 선명하게 확인된다. 본고는 근대전환기 신문에 수록된 광고들을 서술자 중심으로 살펴보면서, 세 가지 양상으로 서술자가 분화되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다. 권위 있는 논평적 서술자에서부터 3자의 시선을 지닌 체험적 서술자, 독자와의 거리가 가장 가까워서 친밀도를 높일 수 있는 1인칭 서술자 등이 그것이다. 이 같은 서술자의 분화는 소비자이자 독자에게 단순히 제품을 소개하거나 체험하는 지점에서 벗어나 다양한 서술자의 유형을 인식하게 하였고, 이는 근대전환기에 새롭게 등장하기 시작한 다양한 서술자가 투영된 서사들을 거부감 없이 받아들이게 하는 데에 일조하였다.
    영문초록
    Most of the media in the transition period to modern era attempted to convey their contemporary purpose through the omniscient and commentative narrators who reflect the enlightening viewpoint. Especially, newspapers which are the most important media in this period maintained same purpose in not only news and articles but also advertisements. However, a commentary narrator who conveys unilateral purpose in introducing modern goods or shops have certain limitations that would cause the readers to mistake the advertised product as enlightened meaning. Thus, the advertisements began to choose various types of descriptors. As a result, interest in experiences and consumption subjects has also increased. These characteristics are clearly identified in the differentiation aspect of the advertisement. This paper studied the advertisements in newspapers in the transition period to modern era focusing on narrator and confirmed that the narrator divided into three aspects : each as Authoritative and commentative narrators, A narrator with experience and a third-party perspective, First-person narrator who can maximize familiarity with the closest distance to the reader. As a result of the differentiation of advertisement narrator, consumers and readers are aware of various types of descriptors, rather than simply receive information or experiencing products through advertisements. This contributed to the readers not averse to accept the narratives of various narrators who are newly emerging in the transition period to modern era.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