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

 1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1
 2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2
 3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3
 4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4
 5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5
 6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6
 7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7
 8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8
 9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9
 10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10
 11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11
 12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12
 13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13
※ 미리보기 이미지는 최대 20페이지까지만 지원합니다.
  • 분야
  • 등록일
  • 페이지/형식
  • 구매가격
  • 적립금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소개글
[한의학원전 외과] 외과비록 환항발 석항음 신음발 축사지신단 팔선단 대제발 고발 폐옹 폐위에 대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環項發
환항발
環項發者,發於頸也,環頸圍項,無一空隙完膚,甚則癰大赤黑,俗名落頭癰,《靈樞》所言天疽也。
환항발은 목에서 발생하니 목 둘레와 뒷목 둘에에 빈 공간이 없고 완전한 살이니 심하면 옹이 크고 크게 적흑색이 되며 속칭 두락옹이라고 명명하니 영추에 말한 천저이다.
必須急瀉其火。
반드시 급하게 화를 끈다.
蓋頭頸乃手足少陽經穴,而又足陽陰之經穴也,不急瀉三經之火,則火束於頸項咽喉之間,其熱不能急散,則熱毒必下走淵腋,將從外以入內也。
머리와 목과 손발의 소양경혈은 또한 족양음의 경혈이니 급하게 3경락의 화를 끄지 않으면 불이 빨리 목, 뒷목 인후의 사이에 묶여서 열이 급하게 흩어지지 않고 열독이 반드시 아래로 연액에 달리니 장차 밖을 따라서 안에 들어가게 된다.
及至入內,則前傷任督,內熏肺肝,發熱發寒,拘倦悶亂,恐怖不食,有至十餘日而即死者,可不慎乎?
안으로 들어가면 앞으로 임맥과 독맥을 상하고, 안으로 폐와 간을 훈증하여 발열, 한기발생하니 구부려 권태롭게 답답하고 혼란하며 공포로 먹지 못하니 10여일에 이르면 곧 죽으니 삼가지 않을 수 있겠는가?
故必須及早治之也。
그래서 반드시 일찍 치료해야 한다.

釋項飲
석항음
巫彭真君傳。
무팽진군이 전수했다.
治環項生癰瘡。
환항으로 옹창이 생김을 치료한다.
白芷一錢,葛根一錢,柴胡一錢,川芎三錢,桔梗三錢,生甘草二錢,山豆根一錢,麥冬三錢,天冬三錢,紫蘇一錢五分,紫花地丁五錢,天花粉三錢,蒲公英五錢.
백지 4g, 갈근 4g, 시호 4g, 천궁 12g, 길경 12g, 생감초 8g, 산두근 4g, 맥문동 12g, 천문동 12g, 자소엽 6g, 자화지정 20g, 천화분 12g, 포공영 20g이다
하고 싶은 말
통천오지 (洞天奧旨)
서명. 중국 청나라 때 진사탁(陳士鐸)이 논술하여 1694년에 간행된 외과서. 『외과비록(外科秘錄)』이라고도 함. 전 16권. 기백천사(岐伯天師)가 전한 것이라 탁명하였기 때문에 서명을 『통천오지(洞天奧旨)』라고 하였다. 제1∼4권은 창양(瘡瘍) 병후(病候)와 진법(診法), 용약(用藥)을 통론(統論)하였고, 제5∼13권은 외과(外科), 피부과(皮膚科) 및 금인(金刃), 질타(跌打), 충수상(蟲獸傷) 등 150여 종의 병증 치법을 기술하였으며, 제14∼16권은 여러 학자의 외과 치료 방제를 추려서 기록하였다. 저자는 외과병을 치료하는 데 있어서 경락(經絡), 음양(陰陽)의 변별을 매우 중시하였는데, 내용이 풍부하고 용약에 매우 독특한 점이 있다.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