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과 생활]100 years,100 chairs 전시회 감상문

 1  [디자인과 생활]100 years,100 chairs 전시회 감상문-1
 2  [디자인과 생활]100 years,100 chairs 전시회 감상문-2
 3  [디자인과 생활]100 years,100 chairs 전시회 감상문-3
※ 미리보기 이미지는 최대 20페이지까지만 지원합니다.
  • 분야
  • 등록일
  • 페이지/형식
  • 구매가격
  • 적립금
자료 다운로드  네이버 로그인
소개글
[디자인과 생활]100 years,100 chairs 전시회 감상문에 대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디자인과 생활’수업을 계기로 오랜만에 전시회에 다녀오게 되었다. 소싯적부터 그림 그리기 등 미술 쪽에 관심도 많았었고 지금은 전혀 다른 분야의 전공을 하고 있지만 여전히 미술 및 디자인 쪽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던 나에게는 오랜만의 반가운 행사를 찾을 기회가 됐고 기쁜 마음에 곧장 전시장을 찾았다. 같은 과 후배 지영이와 함께 시청역의 덕수궁 돌담길을 지나(운치 좋았음. 여담으로 돌담길을 연인이 같이 걸으면 곧 헤어진다는 소문이 있다고 함.) 시립미술관으로 들어섰다. 전시회의 주제는 ‘100 years,100 chairs’
로 20세기 가구 디자인의 역사를 한눈에 알아 볼 수 있도록 연도별로 가지런하게 잘 전시 해놓았다. 아쉬운 점은 손을 대는 것은 물론 사진 조차 찍지 못하게 해서 좀 아쉬웠다. 어쨌든 예상보다 많은 의자들의 수에 입이 벌어졌고, 재미있는 작품들이 참 많았다. 일단 신기했던 것은 분명 수 십년 거의 백년 전 작품들도 있는데 전혀 요즘의 의자 디자인과 견주어도 밀리지 않을 듯한 멋진 디자인의 의자들이 즐비했다는 점이다. 최근에 유행하는 복고 열풍이 이런 가구 디자인 쪽에도 영향을 주어 그 성격이 부합하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들기도 했다. 그리고 한쪽 벽 편에는 국내외의 연예인 국회의원 등의 유명인사들이 의자에 앉아 찍은 사진들을 쭉 나열해 친근감 있게 보는 재미를 주기도 했다. 많은 종류의 의자가 있어서 전부 생각이 나진 않지만 아직도 기억이 생생한 작품이 하나가 있다. 운도 좋게 홈페이지에 사진이 있어서 뒤쪽에 첨부하겠다. 이 작품은 시로 구라마타(일본)의 ‘미스 블랑슈’라는 작품으로 1988년도에 만든 것이다.
사업자등록번호 220-87-87785 대표.신현웅 주소.서울시 서초구 방배로10길 18, 402호 대표전화.070-8809-9397
개인정보책임자.박정아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서울서초-1765호 이메일 help@reportshop.co.kr
copyright (c) 2009 happynlife. steel All reserved.